•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31건

뎅기열 [dengue fever] 경제용어사전

... 1~5일 정도 지속된다. 얼굴과 목, 가슴 부분에 좁쌀 모양의 발진이 생기다가 몸통, 팔다리 등으로 퍼진다. 코피나 잇몸 출혈 등이 생기거나 혈변 증상이 나타나기도 한다. 대부분 가볍게 앓고 1주일 정도 지나면 낫지만 심한 환자는 쇼크 상태에 빠질 위험이 있다. 가슴과 배에 물이 차고 장 출혈도 생기는데 이렇게 진행된 환자의 40~50% 정도가 사망한다. 뎅기열은 백신이나 예방약이 없다. 2018년의 경우 해외 출국자가 가장 많이 걸린 질환은 뎅기열이다. 필리핀 태국 ...

루빈 독트린 [Rubin doctrine] 경제용어사전

... 결과 '외자 유입→자산 가격 상승→부(富)의 효과→추가 성장' 간 선순환 고리가 형성돼 전후 최장의 호황기를 누렸다. 이 과정에서 신흥국은 대규모 자금 이탈에 시달렸다. 1994년 중남미 외채위기, 1997년 아시아 외환위기, 1998년 러시아 국가채무 불이행 사태까지 이어지는 신흥국 위기가 잇달아 발생('그린스펀·루빈 쇼크'라 부른다)했다. 미국도 슈퍼 달러의 부작용을 버티지 못하고 2000년 이후에는 'IT 버블 붕괴'라는 위기 상황을 맞았다.

급성심근경색 경제용어사전

... 찾으면 혈관을 넓히는 치료를 한다. 나이가 많거나 당뇨병이 있는 환자, 심장 기능에 원래 문제가 있는 환자는 치료 결과가 좋지 않은 편이다. 치료 결과에 영향을 주는 가장 중요한 요소는 의료기관에 도착했을 때 환자의 상태다. 쇼크에 빠진 상태로 병원을 찾으면 생존율이 크게 떨어진다. 혈관을 넓히는 응급치료를 받은 뒤에는 질환이 재발하지 않도록 약을 먹어야 한다. 혈관을 넓히기 위해 스텐트(가는 관)를 넣었다면 혈전(피떡)을 녹이는 약을 복용해야 한다. 스텐트에 ...

콜레라 경제용어사전

... 감염된다. 콜레라균이 몸속으로 들어오면 소장 점막에 붙어 증식하며 독소를 생성한다. 이 독소 때문에 심한 설사를 한다. 1~2일 정도 잠복기를 거친 뒤 쌀뜨물 같은 설사를 한다. 열이 나지는 않지만 설사가 심하면 탈수 때문에 쇼크 상태에 빠지기도 한다. 중증 콜레라는 4~12시간 만에 쇼크에 빠지고 18시간~수일 내에 사망할 위험이 있다. 콜레라에 걸렸다면 수분과 전해질을 보충하는 것이 중요하다. 항생제를 쓰면 설사 양과 기간이 줄어든다. 증상이 심하다면 입원 ...

아나필락시스 [Anaphylaxis] 경제용어사전

... 입술이나 혀 등 입안이 부풀어 오르는 피부 증상이 가장 흔하다. 증상이 나타난 뒤 시간이 지나면 대부분 합병증 없이 회복되지만 심장이나 뇌에 질환이 있으면 심한 저혈압으로 장기 손상이 생길 수 있다. 혈관부종, 호흡 곤란, 어지럼, 쇼크 등의 증상이 나타날 가능성도 있다. 적절히 치료하지 않으면 심한 알레르기 반응으로 사망에 이를 수 있다. 급성 증상이 생기면 응급조치를 해 혈압을 높이고 기도를 확보하는 것이 중요하다. 산소를 공급하고 에피네프린, 천식완화제, 스테로이드, ...

반도체 슈퍼사이클 경제용어사전

... 등락을 반복했다고 전문가들은 분석한다. 근래의 원자재 호황은 2008년 금융위기 이후 꺾였다. 이보다 앞서 미국 경제가 고속 성장한 1900년대 초반과 2차 세계대전 이후인 1950년대, 석유가격이 치솟은 1970년대 '오일 쇼크' 시대에 원자재는 슈퍼 사이클을 누렸다. 그러다가 거품이 꺼지며 극심한 조정기가 나타났다. 반도체의 슈퍼 사이클이 기쁜 소식이긴 해도 마냥 안주해서는 안 되는 이유다. 슈퍼 사이클과 비슷하지만 조금 다른 의미로 '슈퍼 스파이크(super ...

트럼프노믹스 경제용어사전

... 위해 국채발행을 늘려 재정지출을 확대하고 인프라 투자를 활성화하겠다고 공언했다. 총수요 진작책뿐만 아니라 총공급 면에서 법인세, 소득세 등의 대폭적인 감세를 통해 경기를 부양하겠다는 뜻도 밝혔다. 트럼프의 감세정책은 2차 오일쇼크로 '스태그플레이션(경기침체 속 물가가 올라가는 현상)'이라는 정책적으로 대응하기 어려운 미국 경제를 구해낸 1980년대 초 '레이거노믹스'를 연상케 한다. 트럼프노믹스 주요 내용 감세 -연소득 5만달러 이하 가정 면세 -소득구간 7...

앨빈 토플러 [Alvin Toffler] 경제용어사전

... 클리블랜드로 이주해 알루미늄 제조공장에서 5년간 용점공으로 일함 1960년 신문사에서 일하며 백악관 담당. 미국 격주간 경제지인 포춘(Forture)에서는 기업 및 경영 관련 칼럼을 쓰기도 함. 1970년 글로벌 문명에 대해 쓴 미래쇼크 출판 1980년 새로 부상하는 문명을 조명한 제3의 물결 출판 1990년 사회를 통제하는 힘이 경제력에서 지식으로 이동한다고 예견한 권력이동 출판 1995년 전쟁과 반전쟁 출판 2006년 부의 미래 출판 2009년 불황을 넘어서 ...

달러 페그제 경제용어사전

자국 통화가치가 미국 달러화 대비 일정 범위 안에서만 움직이도록 묶어두는 제도. 환율 변동에 대한 불확실성이 제거돼 대외 교역 및 자본유출입이 원활해진다는 장점이 있지만, 통화가치가 자국의 경제 기초체력을 적절하게 반영하지 못하는 것은 단점으로 꼽힌다. 홍콩은 1983년부터 통화가치를 미국 달러당 7.75~7.85홍콩달러 범위 안에 묶어두는 달러페그제를 시행하고 있다.

11·11 옵션쇼크 경제용어사전

2010년 11월11일 발생한 도이치증권의 대규모 시세조종 의혹 사건. 도이치증권은 유가증권시장에서 장 마감 10분 전 프로그램 매도를 통해 2조4400억원어치의 주식을 처분했다. 이로 인해 국내외 투자자들이 대거 손실을 입었다. 도이치증권은 사전에 풋옵션을 매입해 448억원의 이익을 챙긴 것으로 조사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