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61-70 / 229건

자동투자옵션 [default option] 경제용어사전

... '멀티펀드'라는 이름의 디폴트옵션 제도를 도입했다. 운용지시를 내리지 않은 가입자를 35세 이하, 36~55세, 56세 이상으로 구분해 연령이 낮을수록 주식 비중이 높은 디폴트옵션 펀드에 자동으로 가입시키는 식이다. 미국에서는 가입자 나이에 따라 운용방법이 바뀌는 '타깃데이트펀드(TDF)' 등의 상품을 주로 활용한다. 한국의 경우에도 저금리 기조가 지속되면서 원리금보장형 상품의 수익률이 갈수록 떨어지자 디폴트 옵션에 대한 관심이 점증하고 있다.

타깃 데이트 펀드 [target date fund] 경제용어사전

근로자 은퇴 날짜에 맞춰(target date) 펀드매니저가 알아서 주식과 채권 비중을 조절해 운용하는 펀드다. 투자자 생애주기에 맞춰 글로벌 자산배분과 함께 주기적인 포트폴리오 재조정(리밸런싱)이 이뤄진다. 은퇴가 한참 남은 청년기에는 성장주나 고수익 채권 등에 자산을 집중하고, 은퇴시기가 가까워질수록 배당주나 국·공채 비중을 높여 안정적으로 운용하는 식이다. 일반 연금펀드는 투자자가 직접 펀드 갈아타기를 해야 하지만 TDF 내에서는 글로벌 ...

해외펀드 손실상계 경제용어사전

... 2009년 말까지 해외펀드로 손실을 본 투자자들의 세금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2010년부터 발생한 이익과 상계처리해 순수익이 났을 때만 소득세를 무는 제도. 당초 2010년에 1년간 한시적으로 시행 예정이었지만 해외주식형펀드의 수익률이 빠르게 회복되지 못하는 점을 고려, 매년 연장돼 2013년 세법 개정에서 올해 말까지 시행키로 결정됐었다. 그러나 2014년 8월 6일 정부는 `2015년 세법개정안'을 통해 해외펀드 손실 상계 조항의 일몰기한 연장 조치를 2014년 ...

ELS지수펀드 경제용어사전

수익 구조가 비슷한 13~20개 ELS의 성과(수익률)를 모아 만든 ELS지수에 투자해 수익을 내는 상품이다. ELS 보다 환매 비용이 적고, 만기가 없어 이익 실현 시기를 조절할 수 있는 게 장점이다.

기금형 퇴직연금 경제용어사전

... 계약을 맺고 운용하는 방식이다. 노·사·외부 전문가가 참여하는 기금운용위원회(수탁법인 이사회)를 설립해 퇴직연금 운용 방향 등을 결정하도록 하는 제도. 같은 업종 내 사업장끼리 연합하면 연금기금처럼 '큰손'이 돼 운용사 간 수익률 경쟁을 유도할 수 있다. 우리나라의 경우 2019년 현재 기금형 퇴직연금이 도입되지 않은 상태로 금융위원회와 고용노동부는 '기금형 퇴직연금' 도입을 위한 법 개정에도 나설 방침이다. 기금형 퇴직연금'이 도입되면 퇴직연금도 국민연금, 공무원연금처럼 ...

모닝스타 [Morning Star] 경제용어사전

... 30경5300조원) 규모, 20만개 뮤추얼펀드를 분석하는 세계 최대 펀드분석회사로 성장했다. 모닝스타는 엄청난 양의 지나간 데이터를 평가의 근거로 삼고 이를 토대로 자신이 담당하는 펀드에 1~5개의 별점을 매긴다. 점수 근거는 비슷한 투자 유형의 펀드가 과거 3년, 5년, 10년간 냈던 수익률을 현재 리스크 요인을 고려해 비교한다. 펀드의 단기적인 성과만 보고 평가하지 않기 때문에 모닝스타는 당장 수익률이 바닥에 떨어진 펀드에도 평점을 크게 깎지 않는다.

매크로 헤지펀드 [macro hedge fund] 경제용어사전

... 기회였다. 이들은 시장의 공포와 이에 따른 변동성 확대를 투자 수익의 기회로 활용했다. 2008년 11월20일 시카고옵션거래소(CBOE)의 변동성지수(VIX)가 80.86을 기록, 사상 최고치를 경신하자 매크로 펀드들은 공매도에 나서며 지수 하락을 부추겼다. 패닉에 빠진 시장은 요동쳤고 공매도 물량이 쌓이면서 지수는 속절없이 무너졌다. S&P500지수가 2008년 한 해 동안 37% 빠졌지만 매크로 펀드들은 4.8%의 수익률을 기록하기도 했다.

롱쇼트전략지수 ELB 경제용어사전

증권사가 만든 롱쇼트전략지수가 상승할수록 투자수익률도 높아지도록 설계한 상품. 롱쇼트전략지수가 가입 기간에 30% 오르면 투자자는 지수 상승률(30%)에 가입 시 정해진 비율(보통 0.75)을 곱한 22.5%의 수익을 얻을 수 있다. 롱쇼트전략지수란 싼 주식을 사고(롱), 비싼 주식을 파는(쇼트) 전략을 취하는 평균 수익률을 말한다.

장수채권 [longevity bonds] 경제용어사전

수익률을 국민 평균 기대수명 등에 연동시켜 수명이 증가하면 이자 등을 추가로 지급해 수익률이 높아지는 채권이다. 한국에서는 2016년 도입을 목표로하고 있다. 2013년 12월 현재 검토 중인 방안은 정부가 장수채권을 발행해 연기금 , 보험사 등 연금지급자가 투자하도록 하는 것이다. 장수채권을 통해 정부는 연금지급자에게 생존율에 연동하는 이자를 지급하게 된다. 금융회사는 장수채권 투자를 통해 장수리스크 를 줄일 수 있다.

상환전환우선주 [redeemable convertible preference shares] 경제용어사전

... 인수합병(M&A) 시 잔여재산이나 매각대금 분배에 보통주보다 유리한 권리를 가지는 우선권을 가지고 있는 '종류주식(보통주와 다른 주식)'이다 국제회계기준(IFRS)상 부채로 분류되지만 회사가 상환권을 가지면 자본으로 인정받을 수 있다. 회사채 이자보다 높은 배당수익률을 약속하는 경우가 많다. 주가가 오르면 보통주로 전환해 차익을 챙길 수 있어 기본적으로 투자자에게 유리한 편이다. 한국보다 해외 스타트업 강국에서 주요 투자수단으로 활용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