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50건

다크웹 [dark web] 경제용어사전

... 서상덕 S2WLab 대표는 “'credit card dump' 등 일반적인 검색어만 집어넣어도 수십 개의 불법 거래 사이트가 나온다”며 “은밀하게 이뤄지는 거래까지 합하면 신용카드 정보 거래 규모가 상당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스웨덴어로 만들어진 다크웹 사이트에선 한국 위조지폐를 팔고 있었다. 이름, 주민등록번호 등 한국인의 개인 정보도 단골 거래 품목이다. 개인 정보는 한 명이 아니라 수백 명 단위로 묶어서 판매하는 게 일반적이다. 현금자동입출금기(ATM)에서 ...

포항4세대방사광가속기 경제용어사전

... 방사광 가속기. 이 가속기는 전자를 광속(빛의 속도)으로 가속하는데 이때 전자가 흔들리며 방출하는 빛, 즉 '방사광'을 활용해 연구한다. 이 방사광은 파장이 0.1~6나노미터(㎚)로 짧다. 충돌에너지는 10기가전자볼트(GeV)에 달한다. 단백질 등 분자 수준 물질을 현미경처럼 보는 게 가능하다. 방사광가속기를 이용해 스웨덴 스톡홀름대 연구팀이 물 분자구조를 새로 밝힌 연구 결과가 2018년 말 사이언스지에 실렸다. 가속기 길이만 1.1㎞에 달한다.

종교적 신앙 등에 따른 병역거부 경제용어사전

... 하나인 병역을 거부하거나 대체복무제 로 병역을 대신하는 것. 이전에는 '양심적 병역거부'라는 명칭으로 사용되었으나 국방부가 명칭에 논란의 소지가 있다며 공식용어로 '종교적 신앙 등에 따른 병역거부'로 결정했다. 미국 영국 프랑스 스웨덴 이스라엘 등에서는 개인의 양심에 반하여 집총병역을 강제받지 아니하는 권리를 헌법 또는 법률로 인정하고 있다. 우리나라에서는 양심적병역 거부를 인정하지 않다가 2018년 11월 1일 대법원이 종교적 신념에 따라 병역을 거부하는 '양심적 병역거부'에 ...

인적자본지수 [Human Capital Index] 경제용어사전

... 84% 수준의 생산성을 갖는다는 의미다. 일본은 0.84로 한국과 지수는 같았지만 소수점 셋째 자리 이하에서 더 낮아 3위였다. 4위는 홍콩(0.82), 5위 핀란드(0.81), 6위 아일랜드(0.81), 7위 호주(0.80), 8위 스웨덴(0.80), 9위 네덜란드(0.80), 10위는 캐나다(0.80)였다. 미국은 24위(0.76), 중국은 46위(0.67)였다. 차드(0.29) 남수단(0.30) 니제르(0.32) 말리(0.32) 라이베리아(0.32) 등 아프리카 국가들이 ...

반려동물보험 경제용어사전

... 7년 만에 두 배 가까이 늘었지만, 반려동물의 의료비를 보장하는 상품을 판매 중인 보험사는 단 세 곳에 불과하다. 이마저도 높은 보험료에 비해 가입조건이 까다롭고 정작 필요한 보장 항목은 빠져 있어 소비자들의 외면을 받아왔다. 스웨덴과 영국 등 반려동물 제도가 안정적으로 정착된 나라의 경우 애견보험 가입률이 20%를 훌쩍 넘지만 국내는 0.1% 수준에 불과한 이유다. 하지만 앞으론 합리적인 보험료에 보장도 꼼꼼히 갖춘 펫 보험이 경쟁적으로 출시될 것으로 보인다. ...

코발트 [cobalt] 경제용어사전

... 광택이 나며 엷은 푸른색을 띠는 금속이다. 코발트 자체는 은회색이지만, 알루미늄산코발트 화합물이 푸른색 안료가 된다. 4000년 전 이집트 도자기부터 중세 유럽의 푸른 투명유리(화감청), 조선의 청화백자 등의 진귀한 안료로 쓰였다. 스웨덴 화학자 게오르그 브란트가 1735년 발견했다. 코발트(cobalt)라는 이름은 독일어 'Kobold(도깨비)'가 어원이다. 16세기 작센지방 광부들이 은광석 비슷한 돌을 채굴해 제련했더니 은은 없고 유독한 증기(비소)가 나와 도깨비 ...

소확행 [小確幸] 경제용어사전

작지만 확실한 행복. 일본 작가 무라카미 하루키는 한 수필집에서 행복을'갓 구운 빵을 손으로 찢어 먹는 것, 서랍 안에 반듯하게 접어 넣은 속옷이 잔뜩 쌓여 있는 것, 새로 산 정결한 면 냄새가 풍기는 하얀 셔츠를 머리에서부터 뒤집어쓸 때의 기분…'라고 정의 했다. 소확행은 일상에서의 작지만 진정한 행복을 말하는 것으로 덴마크의 '휘게(hygge)'나 스웨덴의 '라곰(lagom)', 프랑스의 '오캄(au calme)'과 맞닿아 있다.

제트 기류 [jet stream] 경제용어사전

제트 기류는 대류권(지표~약 1만m) 상층인 8000~1만m 사이에 발달한 좁고 강한 기류다. 풍속은 시속 100~250㎞에 이른다. 스웨덴 출신 칼 로스비, 핀란드 출신 에릭 팔멘 등이 미국 시카고대에서 제트 기류에 관해 많은 연구업적을 남겼다. 제트 기류는 지구 자전과 태양열로 인해 형성된다. 극지방의 찬 공기와 열대지방 더운 공기가 만나 강한 기류를 만들어낸다. 뱀처럼 구불구불한 띠 형태로 북위 30~60도의 중위도를 오르내리며 기상 변화를 ...

마이너스 금리 [negative interest rate] 경제용어사전

... 2014년 6월 유럽중앙은해(ECB)가 처음 도입했다. 시중은행이 중앙은행에 맡기는 하루짜리 초단기 예금 금리를 0%에서 -0.1%로 낮췄다. 그런데도 대출이 늘지 않자 2014년 9월에는 -0.2%로 더 낮췄다. 이후 유럽에선 스위스, 스웨덴, 덴마크가 마이너스 금리 정책을 시행하고 있고 2016년 3월에는 헝가리가 5번째로 마이너르 금리정책을 도입했다. 아시아에서는 일본이 2016년 1월29일 시중은행이 중앙은행에 맡기는 당좌예금 중 일부에 대해 0.1%의 수수료를 ...

근로자이사제 경제용어사전

... 근로자이사는 법률과 정관에서 정하는 바에 따라 사업계획, 예산, 정관개정, 재산처분 등 주요사항에 대해 발언권과 의결권을 행사할 수 있다. 유럽에서는 모두 19개국에서 노동이사제를 시행 중이다. 1951년 독일을 시작으로 프랑스 스웨덴 네덜란드 등 19개국에서 도입했다. 그리스 아일랜드 스페인 포르투갈 등 4개국은 공공부문에만 적용했다. 독일은 500명 이상 근로자가 근무하는 사업장이라면 공공과 민간을 불문하고 모두 근로자 이사를 두도록 규정하고 있다. 다만 기업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