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77건

포괄적 주식교환 경제용어사전

비상장기업 주주들이 상장기업에 지분을 모두 넘겨주고 그 대가로 상장기업의 신주를 받는 것. 이 방식은 겉으로는 비상장기업이 상장기업의 완전자회사가 되는 것이지만, 비상장기업이 우회상장을 하는 방법으로도 사용된다.

코스닥 벤처펀드 경제용어사전

... 2018년 3월5일 첫 선을 보였다. 유망 벤처기업에 자금이 흘러들도록 유도하기 위해서다. 코스닥 벤처펀드는 전체 자산의 15%를 벤처기업이 새로 발행하는 주식에 투자해야 한다. 비상장 기업 주식이나 상장사가 유상증자로 발행한 신주, 신규 상장기업의 공모주, 벤처기업의 전환사채(CB)와 신주인수권부사채(BW)가 여기에 포함된다. 여기서 말하는 벤처기업은 벤처기업 육성에 관한 특별조치법 2조2항에 따라 기술성과 성장성이 높아 정부가 지원할 필요가 있다고 인정받은 ...

F스코어 전략 [F Score Strategy] 경제용어사전

... 하여 수익성이 좋고 부패 문제가 없으면서 영업 효율성이 높은 기업에 투자하는 전략을 말한다. F스코어는 미국 시카고대 경영대학원 교수를 지낸 조지프 피오트로스키가 2000년 개발했다. 영업활동 현금흐름이 플러스면 1점, 신주 발행이 없으면 1점을 부여하는 식이다. F스코어 합계가 7점 이상이면 수익성이 높고 재무건전성이 우수한 좋은 기업이라 할 수 있다. 일반적으로는 F스코어가 높으면서 주가순자산비율(PBR)이 낮은 종목에 투자하는 것이 정석이다

신주택연금 3종 세트 경제용어사전

금융위원회가 기존의 주택연금과는 별도로 2016년 4월25일부터 새로 도입한 3종류의 주택연금. 이미 주택담보대출을 받아 주택연금을 받기 힘든 노인을 돕기 위해 주택연금 일시 인출 한도를 높여 주택담보대출 상환 부담을 덜어주는 `주택담보대출 상환용 주택연금', 40~50대 중장년층이 주택연금 가입을 미리 약속할 경우 이자 혜택을 주는 `주택연금 사전예약 보금자리론', 그리고 저가 주택 소유자의 연금 수령액을 더 늘려주는 `우대형 주택연금'으로 ...

포합주식 [抱合 株] 경제용어사전

합병 법인(존속법인)이 합병 전에 보유하고 있던 피합병 법인(소멸법인) 주식. 합병 법인은 자신을 비롯한 피합병 법인의 주주들에게 합병 신주를 발행한다. 합병 법인이 갖고 있던 포합주식에 발행된 신주는 합병 완료 후 자사주가 된다. 포합주식에 대한 신주 발행금액이 전체 신주 발행금액의 20%가 넘으면 과세 대상이 된다.

유증자합병 경제용어사전

흡수합병을 하면서 피합병회사에 신주를 배정하는 방식의 합병. 신주가 흡수합병을 하는 회사의 자사주로 들어가기 때문에 증자하는 효과가 있다. 기업 입장에서는 세금을 줄일 수 있다. 하지만 신주 발행과 동시에 자사주를 보유함에 따라 주식가치 희석이 불가피해 기존 주주들이 반발하는 경우가 적지 않다.

소규모 합병 경제용어사전

주주총회 결의와 합병 반대 주주들에 대한 주식매수청구 절차를 거치지 않고 다른 회사를 합병할 수 있도록 간소화한 상법상 절차. 합병회사가 피합병회사의 주주들에게 발행하는 신주의 총수가 합병회사 총발행주식의 10% 이하일 때 적용된다.

기업인수목적회사 [Special Purpose Acquisition Company] [SPAC] 경제용어사전

비상장기업 인수합병을 목적으로 하는 서류상 회사(paper company)로 스팩(SPAC)이라고도한다. 공모로 액면가 에 신주를 발행해 다수의 개인투자자금을 모은 후 상장한 후 3년 내에 비상장 우량기업을 합병해야 한다. 일반투자자들로서는 SPAC 주식 매매를 통해 기업 인수에 간접 참여하는 셈이 되고 피인수 기업으로서는 SPAC에 인수되는 것만으로 증시에 상장하는 효과가 있다. 우회상장 과 유사하지만 SPAC는 실제 사업이 없고 상장만을 ...

약식합병 [short form merger] 경제용어사전

주주총회 를 거치지 않고 이사회 의결만으로 이뤄지는 합병을 뜻한다. 합병 존속회사가 발행하는 신주가 주식총수의 10%가 안되거나 소멸회사 주식총수의 90% 이상을 존속회사가 소유하는 경우 이사회 승인으로 합병이 가능하다.

신주인수권 [warrant] 경제용어사전

보통주 를 일정한 가격에 살 수 있는 권리다. 신주인수권부사채 (BW) 소유자에게 부여하는 옵션을 말한다. 회사가 BW를 통해 장기자금을 조달할 때 투자자에게 인센티브를 주기 위해 발행해왔다. 그러나 최대주주의 되사기 행태가 만연하면서 최대주주의 지분율 높이기나 편법증여에 악용된다는 지적이 나왔다. 이 때문에 신주인수권을 사채와 분리해 매매할 수 있는 분리형 BW 발행이 2013년 8월말부터 금지되기도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