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18건

켈리 라이트 경제용어사전

... 주가/주당순이익) 주가순자산비율(PBR: 주가/주당순자산) 등으로 저평가된 주식을 찾아낸 것처럼 배당을 통해 블루칩을 선별할 수 있다고 판단하고 그 투자법을 진화시켰다. 그는 가치투자의 토대에 배당주 투자라는 개념을 정립해 '가치투자의 아버지' 벤저민 그레이엄과 '오마하의 현인' 워런 버핏 등을 잇는 가치투자자로 인정받고 있다. 라이트는 “기업이 발표하는 순이익과 장부가치는 그 기업의 내재가치를 측정하는 데 결정적인 역할을 하지 못한다”며 “배당은 기업이 수익을 내고 ...

버너 보겔스 [Werner Vogels] 경제용어사전

...를 대체하는 다이나모DB를 구상한 것으로 유명하다. 아마존닷컴의 쇼핑 인터페이스에 활용됐던 이 DB는 AWS에서 스테디셀러 노릇을 톡톡히 했다. 아마존 클라우드사업을 태동기부터 진두지휘한 주역이기도 하다. 그를 '클라우드의 아버지'로 부르는 이유다. 아마존 내 입지는 탄탄하다. 남의 말을 귀담아듣지 않는 것으로 유명한 아마존의 창업자 제프 베이조스에게도 서슴지 않고 직언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버너 보겔스 최고기술책임자(CTO) 약력 △1958년 네덜란드 에르멜로 ...

사회공학적 해킹 [social engineering hacking] 경제용어사전

... 예로는 공공기관 또는 지인을 사칭해 개인 정보를 요구하는 '피싱(phishing)'을 들 수 있다. 배송 내역이나 입사지원서, 논문 등으로 악성파일을 위장하는 것도 비슷한 범주에 넣을 수 있다. 영화 '서치'(사진)는 실종된 딸을 찾는 아버지 데이비드가 딸의 페이스북 계정을 활용해 용의자를 추적하는 과정도 '사회공학적' 해킹에 가깝다. 사회공학적 해킹의 피해는 막대하다. 뚫기만 한다면 기업 또는 기관의 핵심에 다가갈 수 있는 최단 루트여서다. 2016년 인터파크는 1000만 ...

아버지 휴가 제도 [daddy quota] 경제용어사전

남성의 육아를 권장하기 위해 노르웨이 정부에서 1993년 부터 운영중인 제도. 엄마·아빠의 공동 육아를 위해 자녀가 태어나면 아버지가 최소 10주 쉴 수 있도록 하고 있다. 영국 정부가 지원하는 민간 글로벌네트워크 '에이폴리티컬(Apolitical)'은 제도를 이용할 자격이 있는 노르웨이 남성 중 90% 이상이 아버지 휴가를 사용하고 있다고 2018년 9월 발표했다. 0~5세 사이의 아이가 있는 남성이라면 누구나 참여해 다른 남성들과 만나 고민을 ...

라테 파파 [latte papa] 경제용어사전

한 손에는 카페라테를 들고 다른 한 손으로는 유모차를 미는 아버지라는 의미로 육아에 적극적인 아빠. 아빠들이 육아에 뛰어든 데는 사기업들의 적극적인 육아휴직 제도가 한몫했다. 기업들은 남녀고용평등법을 준수하는 데서 한발짝 더 나아가 자체적인 프로그램을 개발하는 등 육아휴직을 장려하는 분위기를 선도하고 있다.

루이스 알베르토 모레노 [Luis Alberto Moreno] 경제용어사전

미주개발은행 총재. 모레노 총재는 콜롬비아인 아버지가 펜실베이니아대 의대에서 유학 중이던 1953년 미국 필라델피아에서 태어났다. 이후 미국 플로리다애틀랜틱대와 선더버드대 국제경영대학에서 공부했다. 20~30대에는 멕시코 TV 뉴스프로그램 '오이(Hoy)'의 책임프로듀서 등을 맡으며 저널리스트로서의 삶을 살았다. 그는 “인생에서 가장 재미있는 시절이었다”고 했다. 엘리트 저널리스트였던 그는 1992년 고국인 콜롬비아의 경제개발장관에 발탁됐다. 장관 ...

게르하르트 슈뢰더 [Gerhard Schroder] 경제용어사전

전 독일 총리. 1944년 독일 서부 노르트라인베스트팔렌주의 소도시 리페에서 태어났다. 어린 시절 어려운 집안 형편 때문에 철물점에서 일하며 야간 직업학교를 다녔다. 주경야독으로 괴팅겐대에 입학해 변호사가 됐다. 18세에 사민당 청년 당원으로 정치를 시작했고 1998년 총선 승리 후 녹색당과의 연정으로 총리에 올라 2005년까지 독일 총리를 역임했다. 당시 '유럽의 병자(病者)'로 불리던 독일을 '유럽의 패자(覇者)'로 바꾸는 기틀을 마련했다....

이즈리얼 커즈너 경제용어사전

... 명으로 꼽힌다. 뉴욕대 재학 시절 오스트리아 경제학자 루트비히 폰 미제스의 가르침을 받았고 그의 수제자가 됐다. 《경제적 관점》(1960), 《경쟁과 기업가정신》(1973), 《시장 과정의 의미》(1992) 등 여러 책을 썼다. 아버지처럼 랍비로 임명됐으며 뉴욕에서 랍비 활동을 하기도 했다. △1930년 영국 런던 출생 △1952~1954년 뉴욕 브루클린칼리지 학사 △1954~1957년 뉴욕대 경영학석사(MBA), 박사학위 취득 △1968~2001년 뉴욕대 교수 ...

칼빈슨호 [USS Carl Vinson] 경제용어사전

... (칼 빈슨(1883~1981)은 50년의 하원의원 생활 중 29년을 해양위원장으로 활약한 인물이다. 그는 태평양과 대서양 사이에 낀 미국은 해군으로 승부해야 한다며 '두 대양 해군법'을 통해 해군력을 70%나 키웠다. '두 대양의 아버지'로 불린 그 덕분에 미국이 2차 세계대전에서 이길 수 있었다.) 칼 빈슨호는 1982년 3월 13일 취역했으며 1983년 첫 항해 때 부산항에 들어와 화제를 모았다. 걸프전과 이라크전 등 실전 경험이 풍부한 베테랑 항공모함이다. 2011년 ...

파나마 페이퍼스 [Panama Papers] 경제용어사전

... 이미지(100만개), PDF파일(200만개), 문서(32만장), 데이터베이스 명단(300만명) 등이 포함됐다. 국제정치인 중에는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의 측근,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의 처남, 데이비드 캐머런 영국 총리의 아버지 등이 '파나마 페이퍼'에 연루됐다. 이외에도 마우리시오 마크리 아르헨티나 대통령, 시그뮌뒤르 다비드 귄뢰이그손 아이슬란드 총리, 페트로 포로셴코 우크라이나 대통령, 살만 빈 압둘아지즈 알사우드 사우디아라비아 국왕, 셰이크 하마드 빈 칼리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