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86건

근감소증 [sarcopenia] 경제용어사전

... 추세다. 미국은 2016년 근감소증에 질병코드(M63.84)를 부여했고, 일본도 2018년 근감소증을 질병 목록에 추가했다. 한국 역시 올해 표준질병사인분류(KCD) 8차 개정안에 근감소증을 포함했다. 흔히 말하는 '근 손실'이 악화되면 질병이 될 수 있는 것이다. 근감소증은 '사코페니아(sarcopenia)'로도 불린다. 그리스어로 '사코(sarco)'는 '근육'을, '페니아(penia)'는 '부족, 감소'를 뜻한다. 말 그대로 팔, 다리를 구성하는 근육량과 근력이 정상보다 ...

안구건조증 경제용어사전

... 피부에 약 성분이 쌓이면 피부염이 발생할 가능성도 높아진다. 콘택트렌즈를 끼고 있거나 안구건조증·알레르기 반응이 심하면 보존제가 포함된 인공눈물은 피하고, 일회용 인공눈물을 쓰는 것이 좋다. 보존제 성분이 알레르기 반응을 더 악화시킬 수 있기 때문이다. 급하다고 인공눈물 대신 식염수나 수돗물을 눈에 넣으면 안 된다. 오히려 안구 표면을 더 건조하게 만든다. 증상이 계속되면 병원을 찾아 정확한 원인을 확인해야 한다. 안구건조증과 결막염을 방치하면 각막상피가 벗겨지거나 ...

국민행복지수 경제용어사전

... 4분기만 해도 113.95에 이르렀다. 하지만 2020년 1분기 106.26, 2분기 92.5, 3분기 74.41로 하락하더니 4분기엔 50선까지 떨어졌다. 국가미래연구원은 “최근 지수가 크게 떨어진 데는 주택가격 급등에 따른 주거지수 악화 영향이 가장 컸다”고 설명했다. 국민은행의 주택가격동향 통계에 따르면 2020년 주택매매가격은 2019년보다 8.4% 상승했다. 2006년(11.6%) 이후 14년 만에 가장 큰 상승폭이다. 코로나19 여파로 소득은 쪼그라드는데 집값만 ...

아비간 [Favipiravir] [Avig] 경제용어사전

... 것으로 전해졌다. 일본 정부는 2020년 2월 25일부터 전국적으로 코로나19 환자에게 아비간 투여를 지시했다. 일본 정부는 아비간 200만 명분을 비축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코로나19 환자에게 아비간을 시험 투약한 결과 증상 악화와 무증상 감염자의 발병을 억제 방지하는 데 상당한 효과가 있다고 일본 정부 관계자는 전했다. 코로나19에 대한 명확한 치료제가 없는 환경에서 한국 정부도 2월 25일 수입특례를 통해 아비간을 들여올 것을 검토하겠다고 밝히기도 했다

추후납부 경제용어사전

갑작스러운 실직이나 이직, 사업중단, 건강 악화 등으로 소득이 없어 보험료를 내지 못한 기간의 보험료를 추후에 납부해 미납부 기간을 납부한 것으로 인정 받는 것. 추후납부제도는 1999년 4월부터 시행되고 있다. 그러나 추후납부(추납) 신청자가 늘면서 매달 성실하게 보험료를 납부해온 일반 가입자와의 형평성 문제가 제기되고 있다. 2019년 국민연금공단의 자료에 따르면 2018년 추납신청 건수가 12만3천599건으로 5년 전인 2014년보다 3배 가까이 ...

직장 내 괴롭힘 금지법 경제용어사전

... 금지하는 근로기준법으로 2019년 올해 7월 16부터 시행됐다. 직장 내 괴롭힘이란 사용자 또는 근로자가 직장에서 지위나 관계 등의 우위를 이용하여 업무상 적정범위를 넘어 다른 근로자에게 신체적, 정신적 고통을 주거나 근무환경을 악화시키는 행위를 말한다.정당한 이유 없이 성과를 인정하지 않거나 의사결정 과정에 배제시키는 등의 집단 따돌림, 개인사에 대한 뒷담화나 회식 강요 등도 괴롭힘에 해당한다. 근로자 5인 이상의 기업들에게 적용되며 직장 내 괴롭힘(신체적·정신적 ...

긴장성 두통 경제용어사전

... 증상을 거의 호소하지 않는다. 다만 한 번 두통이 시작되면 여러 날 이상 증상이 지속되는 환자가 많다. 긴장성 두통을 예방하려면 강한 스트레스를 슬기롭게 관리해야 하며 스트레스에 지나치게 민감한 성격, 불면증, 우울증처럼 긴장성 두통을 악화시키는 요인을 찾아 해결해야 한다. 두통 요인을 해결하지 않으면 긴장성 두통이 반복된다. 이 때문에 진통제를 남용하는 환자도 많다. 두통이 생긴 뒤에는 통증 억제 약물을 복용하면 도움이 된다. 목이나 뼈의 근육을 잘 풀어주는 것도...

팔마비율 [Palma ratio] 경제용어사전

... 한 번 시행하는 가계금융복지조사 데이터를 기반으로 산출하기 때문에 2018년 팔마비율은 올해 말 발표될 예정이라고 통계청은 설명했다. 또 다른 소득분배지표인 소득 5분위 배율 등을 통해 예상해 보면 지난해 팔마비율은 상승(분배 악화)했을 가능성이 높다는 게 전문가들의 진단이다. 소득 하위 20% 대비 상위 20%의 소득이 얼마나 큰지를 의미하는 5분위 배율은 분기마다 발표되는데 2018년 4분기 데이터까지 공개된 상태다. 5분위 배율 역시 클수록 불평등하단 ...

역류성 식도염 경제용어사전

... 과일 섭취를 삼가는 것이 좋다. 위산이 많이 나오게 하기 때문이다. 역류성 식도염 환자는 운동할 때도 주의해야 한다. 무조건 운동을 피할 필요는 없지만 윗몸 일으키기, 무거운 것 들기 등 복압을 높이는 운동은 삼가는 것이 좋다. 근육만 자극하는 플랭크, 벽 밀기, 철봉 매달리기 등도 도움되지 않는다. 달리기도 가슴 쓰림을 악화시키기 때문에 치료 중에는 피하는 것이 좋다. 실내에서 고정식 자전거를 타는 운동은 역류성 식도염 증상 완화에 도움된다.

연명의료결정법 경제용어사전

회생의 가능성이 없고 치료에도 불구하고 급격히 상태가 악화돼 사망에 임박한 환자에게 무의미한 연명 의료를 중단할 수 있도록 한 제도. 원명은 `호스피스·완화의료 및 임종과정에 있는 환자의 연명의료 결정에 관한 법률'이라 하고 "존엄사법"이라고도 부른다. 담당 의사와 전문의 한 명 등 두 명이 치료해도 회복할 가능성이 없고, 수개월 안에 사망할 것이라고 진단한 암, 에이즈, 만성폐쇄성호흡기질환, 만성간경화 환자는 “연명의료를 받지 않겠다”는 내용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