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205건

양자연구집중지원법 [National Quantum Initiative Act] 경제용어사전

... 협력, 다학제 협력, 인력 양성, 기술이전 정책을 추진하며, 3)초기 5년간 12억 달러(1조 4600억 원)를 양자 연구에 투자하도록 규정하고 있다. 한편, 중국은 2020년 완공을 목표로 1000억 위안(약 17조 3000억 원)을 투자하여 세계 최대 규모의 양자정보과학국가연구소를 구축 중이고, EU는 국가별로 진행하던 연구를 공동으로 개발하는 프로그램으로 집결하여 2018년부터 10년간 10억 유로(약 1조 3180억 원)를 투자하고 있다.

통합 증거금 서비스 경제용어사전

... 서비스를 제공하는 증권사는 미래에셋대우 삼성증권 KB증권 한국투자증권 등이다. 이들 증권사는 공통적으로 미국 중국 홍콩 일본 종목에 관련 서비스를 제공한다. 미래에셋대우는 독일 영국 캐나다 종목에도 서비스하고 있다. 삼성증권은 유로존(유로화 사용 19개국) 전체 주식에, KB증권은 베트남 주식에도 통합 증거금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이 서비스를 이용할 때 내는 환전수수료는 증권사마다 다르다. 미래에셋대우는 미국 종목에 달러당 5원, 나머지 국가는 해당 통화의 ...

암호화폐 회계기준 경제용어사전

... 정의는 사실상 마무리 됐다. 일본 등 일부 국가는 가상통화 활용과 제도권 편입에 적극 나섰지만, 중국과 러시아 등은 가상통화 거래를 아예 전면 중단시키는 등 국가간 이견이 컸다. 미국과 유럽 등은 거래는 허용했지만 가상통화가 달러화나 유로화 등 기축통화에 위협을 줄 수 있는 상황이 벌어질 수도 있어 리브라 등 가상통화의 활성화를 견제해 왔다. 우리 정부는 가상통화를 화폐나 금융상품으로 인정하지 않고 제도권 편입에 대해서도 부정적인 입장을 견지해왔다. 그동안 정부는 가상화폐를 ...

주류 리베이트 쌍벌제 경제용어사전

... 도소매업자도 함께 처벌하도록 했으며, 위스키 유통 과정에서 리베이트 한도를 명확히 정했다. 아울러 개정안은 소비자에 제공하는 경품 한도를 거래금액의 5%에서 10%로 확대하고, 연간 총액한도는 주종별 과세표준 또는 매출액의 1%에서 1.5%로 높였다. 당초 2019년 7월1일부터 시행예정이 었던 개정안은 국세청이 당월 28일 제도 부작용을 최소화할 수 있는 합리적 방안 마련과 관련 업계 소통 강화를 이유로 쌍벌제 도입을 연기한다고 발표함으로써 일단락됐다.

스타시옹F 경제용어사전

파리 13구에 있는 세계 최대 스타트업 캠퍼스. 프랑스 통신사 '프리'의 창업자 자비에르 니엘이 사재(2억5000만유로·약 3338억원)를 털어 유휴 철도역을 재개발해 만든 공간이다. 2017년 6월 개관한 이곳에는 세계 78개국에서 온 1000여 개 스타트업이 무한경쟁을 벌이고 있다. 외국기업은 입주기업의 3분의 1 정도다. 애플, 구글, 아마존, OVH(유럽 최대 클라우드 컴퓨팅업체) 등은 이들 스타트업에 성공DNA(유전자)를 이식하고 있다. ...

마이크로 모빌리티 [micro mobility] 경제용어사전

전동킥보드, 전기자전거, 전동휠 등 전기를 동력으로 하는 1인용 이동 수단으로 대중교통이나 차로(車路)로 닿기 힘든 단거리 이동을 보완한다. 친환경 교통 수단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편리한 근거리 이동이 가능하다는 이유로 주목받고 있다. 한국교통안전연구원은 마이크로 모빌리티 시장 규모가 2022년에는 20만~30만 대로 늘어날 것이라고 예측했다.

마르마라이 경제용어사전

터키 보스포러스 해협을 관통하는 세계 최초의 아시아와 유럽대륙을 잇는 해저 철도로 길이 77km에 이른다. 일부 구간은 2004년 부분 개통했지만 유물발굴 등의 이유로 공사가 미뤄지다 2019년 3월 12일 (현지시간) 공사를 완료하면서 할카르역에서 게브제역으로 이어지는 전 구간이 개통됐다. 개통된 마르마라이 전 구간에는 현대로템의 전동차가 운행될 계획이다

글로벌 인터넷 기업 [global internet companies] 경제용어사전

전세계에서 올린 매출이 연간 7억5000만유로(약 9615억원) 이상인 기업을 뜻한다. 구글 아마존 페이스북 애플 등 미국의 대형 정보기술(IT) 기업을 비롯해 30여개 기업이 이에 해당된다. 프랑스를 포함한 EU는 이들 기업들이 편법을 사용해 막대한 규모의 세금을 회피하고 있다며 역내 매출의 일정비율에 대해 세금을 메기는 방안을 적극적으로 검토하고 있다. 특히 프랑스는 EU와는 별도록 자국에서 2500만유로(약 320억원) 이상의 매출을 올리는 ...

종교적 신앙 등에 따른 병역거부 경제용어사전

... 입영이나 예비군 소집 등에 불응한 경우 3년 이하의 징역에 처하도록 한다. 1968년 “종교인의 양심적 결정에 의한 군 복무 거부는 헌법상 양심의 자유에 속하지 않는다”는 판례가 확립된 이래로 대법원은 그동안 종교적인 이유를 정당한 사유로 인정하지 않고 실형을 선고해 왔다. 2004년 7월 대법원 전원합의체 판결에서도 결과는 같았다. 하지만 대법원에서 양심적 병역거부가 정당한 병역거부 사유로 인정되면서 비슷한 사건에 줄줄이 무죄가 선고될 전망이다. 한편 2018년 ...

해외 진출 기업의 국내 복귀 지원에 관한 법률 경제용어사전

값싼 인건비나 시장개척 등의 이유로 해외로 진출한 기업들의 국내 복귀를 지원하기 위해 2013년 도입된 법으로 "유턴기업지원법"이라고도 불린다. 유턴기업의 소득세와 법인세를 5년간 100%면제하고 관세를 50%감면해 주는 등의 세제지원외에 중견기업과 중소기업에 입지 설비보조금을 지급하는 등의 내용으로 이루어져 있다. 하지만 법시행이후 기업현실을 제대로 반영하지 못한다는 지적이 일고 있다. 2013년 12월 발효된 유턴기업법에 따라 2018년 9월까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