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61-70 / 430건

노딜 브렉시트 [No Deal Brexit] 경제용어사전

영국정부가 아무런 합의에 도달하지 못하고 유럽연합을 탈퇴하는 것. 영국 하원은 2019년 1월 15일 브렉시트(2019년 3월29일) 합의안에 대한 승인 투표를 실시했으나 찬성 202표, 반대 432표의 압도적인 차이로 부결시켰다. 이에 따라 노딜 브렉시트가 현실화할 가능성이 높아졌다는 관측이 나온다. 영국과 EU는 별도 합의가 없다면 오는 3월29일에 결별하기로 돼 있다. 메이 총리의 플랜B가 하원의 동의를 얻지 못하거나, EU와의 재협상이 결렬되면 ...

후룬퉁 [] 경제용어사전

중국의 상해(후) 증권거래소와 영국의 런던(룬) 증권거래소에서 주식 교차거래를 허용하는 제도. 영국 증권거래소를 통해 중국 상해 현지의 주식을 살 수 있도록 하는 제도이다. 경제 매체 디이차이징(第一財經)은 2019년 12월 4일 1같은 달 4일 후룬퉁이 시험 개통될 것이며, 각각 10여 개 시험 개통 종목이 곧 발표될 것이라고 보도했다. 후룬퉁 정식 개통은 2019년 1월 이후일 것으로 신문은 전했다.

아버지 휴가 제도 [daddy quota] 경제용어사전

남성의 육아를 권장하기 위해 노르웨이 정부에서 1993년 부터 운영중인 제도. 엄마·아빠의 공동 육아를 위해 자녀가 태어나면 아버지가 최소 10주 쉴 수 있도록 하고 있다. 영국 정부가 지원하는 민간 글로벌네트워크 '에이폴리티컬(Apolitical)'은 제도를 이용할 자격이 있는 노르웨이 남성 중 90% 이상이 아버지 휴가를 사용하고 있다고 2018년 9월 발표했다. 0~5세 사이의 아이가 있는 남성이라면 누구나 참여해 다른 남성들과 만나 고민을 ...

사이먼 테일 경제용어사전

영국 케임브리지대 경제학과 교수로 세계적 에너지 경제학자이다. 바클레이즈와 JP모간 등에서 에너지 담당 분석가로 일하면서 영국 전력산업의 민영화 프로젝트를 컨설팅하고 영국 원전의 변화 과정을 지켜봤다. 2005년 케임브리지대로 옮긴 뒤 에너지 정책과 금융을 집중적으로 연구했다. 2007년 《영국 원자력산업의 민영화와 금융 붕괴》를 시작으로 《투자자들은 원전 부채를 어떻게 평가하나》(2008년), 《원전 르네상스》(2009년), 《원전과 탈규제 ...

로렌스 프리드먼 [Lawrence Freedman] 경제용어사전

로렌스 프리드먼 영국 런던 킹스칼리지 전쟁연구학부 교수로 국제전략 연구 분야에서 세계적인 권위자로 꼽힌다. 영국에서 태어나 맨체스터대와 요크대, 옥스퍼드대에서 정치학과 사회학을 공부한 그는 세계적 싱크탱크인 영국 국제전략연구소와 왕립국제문제연구소에서 연구원으로 재직했다. 뛰어난 지성과 식견을 인정받아 영국 아카데미 회원으로 선출됐고 대영제국 훈작사와 작위급 훈장도 받았다. 1997년에는 포클랜드 전쟁의 공식 역사기록관으로, 2009년에는 이라크 전쟁의 ...

유급휴일 경제용어사전

유급휴일은 근로자가 사용자에게 급여를 받는 휴일이다. 사용자가 1주일에 평균 1회 이상 유급휴일을 주지 않으면 근로기준법에 따라 2년 이하 징역 또는 1000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해진다. 미국 일본 영국 등 주요 국가는 유급휴일 규정이 없고 근로자 권한이 큰 프랑스도 노동절 하루만 유급 휴가를 준다.

반려동물보험 경제용어사전

... 두 배 가까이 늘었지만, 반려동물의 의료비를 보장하는 상품을 판매 중인 보험사는 단 세 곳에 불과하다. 이마저도 높은 보험료에 비해 가입조건이 까다롭고 정작 필요한 보장 항목은 빠져 있어 소비자들의 외면을 받아왔다. 스웨덴과 영국 등 반려동물 제도가 안정적으로 정착된 나라의 경우 애견보험 가입률이 20%를 훌쩍 넘지만 국내는 0.1% 수준에 불과한 이유다. 하지만 앞으론 합리적인 보험료에 보장도 꼼꼼히 갖춘 펫 보험이 경쟁적으로 출시될 것으로 보인다. 보험개발원이 ...

유커 윔블던 현상 경제용어사전

한국의 개방된 금융시장에서 한국보다 중국의 영향력이 높아지는 현상을 말한다. 윔블던 테니스 대회에서 자국 선수인 영국인보다 외국 선수가 우승하는 횟수가 더 많은 것을 일컫는 말인 '윔블던 효과'에 빗대어 만든 말이다.

엑소브릭 경제용어사전

2019년 3월29일 오후 11시(영국 현지시간), 유럽연합(EU)본부가 있는 벨기에 브뤼셀 기준 30일 0시 이뤄지는 브렉시트(영국의 EU 탈퇴)를 앞두고 기업들이 영국을 떠나는 현상. 영어의"탈출"을 뜻하는 exodus와 "영국"을 뜻하는 Britain의 합성어이다. 엑소브릭이 가속화 하면서 영국 내 일자리 감소와 경제 위축 우려도 확산되고 있다. 엑소브릭 움직임이 가장 뚜렷한 분야는 영국을 대표하는 산업인 금융이다. 지난해부터 골드만삭스, 뱅크오브아메리카, ...

캔버싱 [canvassing] 경제용어사전

후보자와 열성 당원, 자원봉사자들이 선거구 내 유권자들의 자택을 일일이 방문해 문을 두드려 직접 만나는 영국 선거 방식이다. 영국이 법정선거비용을 제한한 데다 확성기와 유세차 사용, 합동연설회, 벽보 부착 등을 법으로 금지하고 있기 때문에 굳어진 선거운동 방식이다. 한국에서는 후보나 선거 운동원의 가정방문이 법으로 금지돼 있지만 영국 미국 등 일부 서방 국가에서는 캔버싱이 광고와 함께 선거운동의 기본이다. 캔버싱은 일일이 넓은 지역을 다 다녀야 하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