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113건

퍼플오션 [purple ocean] 경제용어사전

... 블루오션 시장을 개척하기 위해선 천문학적인 비용이 불가피하다. 삼성은 간단하지만 혁신적인 아이디어로 이를 돌파한다. 화면을 이어 붙여 폴더블폰 시장을 개척했다. 콘텐츠 시장에서 각광받는 '원소스 멀티유즈(one source-multi use) 전략'도 퍼플오션 전략의 일종으로 볼 수 있다. 원소스 멀티유즈란 기존에 인기 있었던 만화나 소설 등을 토대로 영화, 드라마 등을 제작하거나 원작의 캐릭터를 상품화해 완구류, 의류 등에 적용하는 전략을 말한다.

블랙해커 [black hacker] 경제용어사전

... 전자기기에 침입하는 해커. 사용자 몰래 자료를 빼가거나 기기 자체를 망가뜨리기도 하고 저장된 자료를 열어볼 수 없게 막아 놓고 돈을 요구하기도 한다. 블랙해커는 블랙 햇 해커(black-hat hacker)를 줄인 표현으로 미국 서부영화에 나오는 악당들이 쓴 검은 모자에서 유래됐다. 반대로 블랙해커에 맞서 해킹을 방어하는 화이트 햇 해커(white-hat hacker)도 있다. 2017년 5월 워너크라이 악성코드 사건이 대표적이다. 개인 컴퓨터부터 버스정류장 도착 알림 ...

디즈니플러스 [Disney+] 경제용어사전

... 디즈니플러스는 디즈니, 마블, 픽사, 21세기폭스, 내셔널지오그래픽 등이 보유한 콘텐츠 8000여 편을 온라인에서 무제한 골라 볼 수 있게 해준다. '어벤져스' '아바타' '타이타닉' '스타워즈' 등 세계 역대 흥행 1~5위 영화를 비롯해 '겨울왕국' '심슨 가족' 등 글로벌 히트작이 포함돼 넷플릭스, 아마존 등 선발주자와 겨룰 만하다는 평가가 나온다. 한 달 이용료는 6.99달러(약 8150원)로 넷플릭스(7.99달러)보다 저렴하다. 알렉시아 쿼드러니 JP모간 ...

터키어권 국가 협의회 [Cooperation Council of Turkic-Speaking States] 경제용어사전

... 카자흐스탄 대통령의 제안으로 설립됐다. 나자르바예프 전 대통령은 “터키어권 국가의 언어 표기를 로마알파벳으로 통일하자”고 제안하기도 했다. '튀르크의 맏형'을 자처하는 터키는 CCTS를 주도하고 있다. 오스만제국의 후예 터키는 과거의 영화를 되살리기 위해 터키어권 국가 연대에 열성적이다. 2019년 회의는 10월14-15일 아제르바이잔 수도 바쿠에서 열렸다. 여기에서는 회원국 정상들이 모여 중소기업 지원 등 경제 의제를 주로 다룬 것으로 알려졌다. 헝가리에 대표 ...

스크린 상한제 경제용어사전

스크린 상한제는 관객이 몰리는 주요 시간대에 특정 영화의 상영관 스크린 수를 제한하는 제도다. 스크린 상한제의 목적은 외국 영화로 인해 경쟁력이 약해진 국내 영화산업을 보호하는 것이다. 2019년 4월'어벤져스: 엔드 게임'이 사전예매만 200만 장(예매율 96.8%)이 넘고, 전국 스크린의 90%가 넘는 2800여 개를 차지한 이후 부터 정부는 '스크린 상한제' 도입을 추진하고 있다.

알레프 경제용어사전

... 각자 초당 계산 19만 건을 하는 속도와 비슷하다. 또 한 명이 초당 한 번 계산한다고 하면 '4558만9167년'이 걸리는 문제를 알레프는 단 1초 만에 해내는 셈이다. 알레프의 저장용량은 약 8740테라바이트(TB)다. 영화 한 편 크기를 4기가바이트(GB)로 볼 때 217만여 편을 저장할 수 있다. 알레프는 한국과학기술정보연구원(KISTI), 기상청에 이어 공공기관에 들어서는 세 번째 슈퍼컴퓨터다. 전세계에선 445위에 해당한다. 다만 처리 속도는 두 기관 ...

사회공학적 해킹 [social engineering hacking] 경제용어사전

... 자리잡았다. 사회공학적 해킹의 예로는 공공기관 또는 지인을 사칭해 개인 정보를 요구하는 '피싱(phishing)'을 들 수 있다. 배송 내역이나 입사지원서, 논문 등으로 악성파일을 위장하는 것도 비슷한 범주에 넣을 수 있다. 영화 '서치'(사진)는 실종된 딸을 찾는 아버지 데이비드가 딸의 페이스북 계정을 활용해 용의자를 추적하는 과정도 '사회공학적' 해킹에 가깝다. 사회공학적 해킹의 피해는 막대하다. 뚫기만 한다면 기업 또는 기관의 핵심에 다가갈 수 있는 최단 루트여서다. ...

1TB eUFS2.1 경제용어사전

... 나온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삼성전자는 2015년 1월 기존 제품과 규격이 전혀 다른 모바일용 메모리인 'eUFS 2.0'을 128GB급 용량으로 선보인 후 4년 만에 메모리 용량을 8배 키웠다. 1TB는 3.7GB급 풀HD 영화 260편을 한 번에 저장할 수 있는 용량이다. 속도는 노트북에 들어가는 내장 메모리보다 느리지만 용량은 노트북보다 더 커졌다. 임의 읽기와 쓰기 속도는 기존 제품인 512GB eUFS보다 최대 38% 향상됐다. 연속 읽기 속도는 ...

512GB eUFS3.0 [embedded Universal Flash Storage 3.0] 경제용어사전

... 2100MB/s의 연속읽기 속도를 구현한다. 이는 SATA SSD보다 약 4배, 마이크로SD 카드보다는 20배 이상 빠른 속도로, 모바일 기기에 저장한 데이터를 PC(eUFS 3.0 → NVMe SSD 기준)로 전송시 Full HD급 영화 1편(3.7GB)을 3초 안에 보낼 수 있다. 삼성전자의 512GB eUFS3.0은 5세대 512Gb V낸드를 8단으로 적층하고 고성능 컨트롤러를 탑재해 이같은 성능을 구현했다. 또 연속쓰기 속도도 410MB/s로 기존 eUFS 2.1 ...

거미줄 섬유 경제용어사전

거미줄을 인공적으로 합성하여 만든 섬유. 거미줄의 단위면적당 강도는철에 비해 5배 수준이며 초경량의 뛰어난 신축성은 어떤 신소재도 따라오기 힘들 정도다. 거미줄을 밧줄 두께로 만들면 날아가는 비행기도 잡아챌 수 있을 정도다. 영화의 설정이 과장된 게 아니란 얘기다. 무게를 느끼기 힘들 만큼 가벼우면서도 신축성이 탁월하다는 것도 거미줄의 특징으로 꼽힌다. 주요 기업이 거미줄을 인공적으로 합성하는 데 열을 올리는 배경이다. 이 분야의 선두주자는 일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