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25건

세금해방일 경제용어사전

... 3월25일까지 84일은 올해 부과된 세금을 내기 위해 일한 날이고, 26일부터 12월31일까지 281일간 번 돈이 진짜 내 소득이 된다는 의미다. 2017년조세총액은 기획재정부 예측치 313조4672억원, 국민순소득은 한국은행의 명목 예상치 1362조8492억원을 활용했다. 이를 대입하면 2017년 조세부담률은 23.0%다. 이를 연간 일수로 분할하면 365일 중 84일에 해당한다. 따라서 국민들은 85일째인 3월26일부터 자신의 고유 소득을 위해 일하게 되는 ...

지급여력금액 경제용어사전

보험회사에 예상치 못한 손실 발생시 이를 보전하여 지급능력을 유지할 수 있도록 완충작용을 하는 돈. 자본금, 자본잉여금, 이익잉여금, 기타포괄손익누계액 등을 합친 것으로 ''가용자본''이라고도 한다.

가용자본 경제용어사전

보험회사에 예상치 못한 손실 발생시 이를 보전하여 지급능력을 유지할 수 있도록 완충작용을 하는 돈. 자본금, 자본잉여금, 이익잉여금, 기타포괄손익누계액 등을 합친 것으로 ''지급여력금액''이라고도 한다.

켈틱 호랑이 [Celtic Tiger] 경제용어사전

... △은행 정상화 △수출 경쟁력 회복 등의 개혁을 단행했다. 이에 힘입어 아일랜드는 2010년 유로존(유로화 사용 18개국) 재정위기의 주범이었던 'PIIGS 5개국(포르투갈 아일랜드 이탈리아 그리스 스페인)' 가운데 처음으로 2013년 말 구제금융을 졸업했다. 마이클 누난 아일랜드 재무장관은 “견고하고 안정적인 회복세가 아일랜드 경제 전반에서 나타나고 있다”며 2014년 성장률이 기존 예상치(3%)보다 높은 4.5%를 기록할 것이라고 전망하기도 했다.

지브리의 저주 경제용어사전

... 지브리의 애니메이션을 편성했다. 이 만화가 방영되는 시간은 미국 워싱턴 시간으로 금융시장 이 열리는 오전 8시30분. 지브리 애니메이션이 TV로 방영될 때마다 공교롭게도 미국의 고용지표는 예상을 훨씬 밑돌았고, 일본 외환과 주식 시장은 곤두박질쳤다. '천공의 성 라퓨타'가 방영된 2일 발표된 미국 비농업 부문 신규 일자리 수도 어김없이 예상치를 밑돌았다. 일본의 트레이더들은 이 같은 현상을 두고 '지브리 룰' 또는 '지브리의 저주'라고 부른다.

스캣 [scat] 경제용어사전

반짝이는 기지로 어려운 상황을 극복하고 원하는 결과를 성취해내는 능력, 예상치 못한 긴박한 상황에서 대응방법의 수립과 실행이 동시에 이뤄지는 창의적인 행동을 의미한다. 최근 인도 기업인들의 경영철학인 주가드가 전 세계적으로 각광 받는 현상은 우리에게 이제 스캣의 시간이 다가왔음을 알리는 시그널이다.

주가드 [Jugaad] 경제용어사전

1. 인도에서 주변에 굴러다니는 재료를 끌어모아 만든 엉성한 차를 말한다. 낡은 지프에서 차체를 떼어내 나무판자로 짐칸을 만들고 지붕을 씌우는 식이다. 2. ''주가드''는 힌두어로 예상치 못한 위기상황을 극복하기 위한 독창적인 아이디어나 능력을 뜻한다.

팻테일 리스크 [fat tail risk] 경제용어사전

... 평균값이 나타날 가능성이 가장 높다는 것을 말한다. 팻테일은 이와달리 꼬리부분이 두꺼운 모양세를 말하는 것이다. 즉 꼬리가 너무 살쪄 두꺼워지면 평균에 집중될 확률이 낮아지고, 이를 통해 예측하면 잘 맞지 않는다는 의미의 용어다. 변동성 을 자극하는 악재들이 한꺼 번에 몰려들 경우 비관의 정도가 극단으로 치달으면서 예상치(평균)를 벗어나는 사태, 또 변동성으로 금융시장 이 큰 충격을 받고 향후 방향성도 예측하기 어려운 상황 등이 이에 해당된다.

어닝 쇼크 [earnings shock] 경제용어사전

시장 예상치를 훨씬 밑도는 실적을 말한다. 주가는 기업의 실적에 따라 향방이 결정되는데 발표한 실적이 예상치보다 떨어질 경우는 떨어지고 예상치 범위내에 있을 경우에는 횡보한다. 그러나 예상치보다 훨씬 떨어지는 경우는 주가에 충격을 준다고 해서 어닝 쇼크 (earnings shock)라고 한다.

클라우드 서비스 [cloud service] 경제용어사전

... 자원을 필요한 만큼만 돈을 주고 빌려 쓸 수 있는 비즈니스 개념을 처음 제시했다. 기업 내에 서버와 저장장치를 두지 않고 외부에 아웃소싱하면 기업의 데이터 관리비용을 대폭 절감할 수 있다는 게 아이디어의 골자다. 클라우드를 쓰면 예상치 못한 데이터 트래픽 폭주를 대비해 과도한 설비투자를 할 필요가 없고, 데이터 관리에 필요한 인력도 줄일 수 있다. '구름(클라우드)'이라는 이름은 형체가 없는 온라인 공간에 ICT 인프라가 모두 들어간다는 이유 때문에 붙었다. 데이터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