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161건

투자형 ISA법 경제용어사전

... 과도하게 풀린 유동자금과 50조원 규모의 3기 신도시 보상금이 부동산시장으로 몰리는 것을 방지하기 위해 주식시장 등 자본시장 투자 활성화를 위한 세제 혜택 등을 검토하겠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민주당은 앞으로도 주식 거래세 완화 등 주식시장 활성화 방안을 추가적으로 내놓을 것으로 관측된다. 민주당은 기획재정부가 주식 양도세 부과 기준인 대주주 요건을 10억원에서 3억원으로 낮추는 방안을 고집했지만 주식시장에 미치는 부정적인 영향을 감안해 현행 유지를 이끌어낸 ...

E-GMP [Electric-Global Modular Platform] 경제용어사전

... 배터리 팩 구성이 가능하다. 최적 설계로 안전성 높이고 공간과 활용성도 증대 E-GMP에는 탑승객과 배터리 안전을 위한 신기술이 다양하게 적용됐다. 전방 충돌이 발생할 경우 차체와 섀시 등 구조물의 효과적인 변형을 유도해 충격을 완화할 수 있도록 설계됐고, 대시보드 앞부분인 하중 지지구간도 보강됐다. 탑승객 보호공간인 승객실은 A필러에 하중 분산구조를 적용했고 배터리 전방과 주변부에는 핫스탬핑 부재를 사용했다. 차량 하단에 위치한 고전압 배터리를 보호하기 위해 초고장력강을 ...

바이드노믹스 [Bidenomics] 경제용어사전

... 대통령이 단행한 감세정책을 철회하고 증세를 통해 확보한 재원으로 석유, 가스 같은 화석연료를 대체할 태양광, 풍력, 전기자동차 등 친환경 인프라와 산업을 집중 지원해 일자리를 만들고 소득 분배도 개선하겠다는 구상이다. 감세와 규제 완화를 통해 민간 투자 여력 개선에 초점을 맞춘 '트럼프노믹스'와는 180도 다른 전략이다. 정부가 주도적 역할을 한다는 점에서 '큰 정부'를 지향한다고 볼 수 있다. 우선 조세정책에선 법인세 인상과 고소득층 증세가 핵심이다. 바이든은 ...

가업상속공제 경제용어사전

중소·중견기업을 가업으로 물려받는 경우 피상속인(물려주는 사람)이 경영한 기간에 따라 최대 500억원 한도로 과세가액을 공제해 상속세 부담을 완화해 주는 제도. 공제를 못 받으면 최고 세율(50%)로 상속세를 내야 한다. 중소기업과 매출 3000억원 미만 중견기업 중 피상속인이 10년 이상 경영한 업체가 대상이다. 공제 한도는 업력에 따라 200억~500억원이다. 정부가 원활한 승계를 통해 기업 경쟁력을 확보하기 위해 가업상속공제 제도를 운용하고 ...

2020 세법 개정안-유턴기업 세제지원 경제용어사전

정북가 해외진출기업의 국내복귀를 유도하기 위한 '유턴기업'을 대상으로 세제지원을 강화하기로 한 방안. 혜택을 받기 위해 충족해야하는 요건을 완화하는 방식으로 설계됐다. 기존에는 국내복귀 기업이 국내사업장을 신설해야만 5년간 소득세와 법인세를 100% 감면하는 등의 혜택을줬지만 기존 사업장을 증설하는 방식의 복귀도 인정키로 했다. 국내 복귀시 해외 사업장의 생산량을 50% 이상 감축해야한다는 요건도 폐지했다. 정부는 이같은 유턴기업 지원을 통해 포스트 ...

통합투자세액공제 경제용어사전

... 시설투자 기본 공제율은 5~10%에서 3~12%로 조정됐다. 중소기업은 10%에서 12%로 올랐지만 대기업은 5%에서 3%로, 중견기업은 7%에서 5%로 각각 낮아졌다. 이에 대해 기재부는 "세액 공제를 받을 수 있는 요건을 대폭 완화해 대기업 혜택은 오히려 늘어날 것"이라고 설명했다. 전체 R&D비용이 매출액의 2% 이상, 전체 R&D비용 중 신성장·원천기술 R&D비용이 10% 이상, 상시근로자 수 유지 등의 조건을 폐지해 세액공제 대상이 되는 대기업이 오히려 많아질 것이란 ...

2020 세법 개정안 경제용어사전

... 시설투자 기본 공제율은 5~10%에서 3~12%로 조정됐다. 중소기업은 10%에서 12%로 올랐지만 대기업은 5%에서 3%로, 중견기업은 7%에서 5%로 각각 낮아졌다. 이에 대해 기재부는 "세액 공제를 받을 수 있는 요건을 대폭 완화해 대기업 혜택은 오히려 늘어날 것"이라고 설명했다. 전체 R&D비용이 매출액의 2% 이상, 전체 R&D비용 중 신성장·원천기술 R&D비용이 10% 이상, 상시근로자 수 유지 등의 조건을 폐지해 세액공제 대상이 되는 대기업이 오히려 많아질 것이란 ...

그린스완 [Green Swan] 경제용어사전

... 있다. 보고서는 이 같은 실물경제 위기가 여러 경로를 거쳐 금융위기로 치달을 수 있는 만큼 각국 중앙은행이 그린스완을 분석·관리해야 한다고 제언했다. 그린스완에 가장 선제적으로 대응하는 곳은 유럽중앙은행(ECB)이다. 크리스틴 라가르드 ECB 총재는 2020년 4월 “물가 안정과 기후변화 대응을 ECB의 최우선 정책과제로 삼아야 한다”고 밝혔다. ECB는 이에 따라 재생에너지 기업 채권을 대거 매입하는 '녹색 양적완화'를 적극 추진할 계획도 세웠다.

양적질적완화 [Quantitative and Qualitative Monetary Easing] 경제용어사전

... 매입하는 자산 종류를 국채 외에 회사채, 주식까지 위험자산으로 다변화하는 것을 말한다. 일본은행이 2013년 국채뿐 아니라 상장지수펀드(ETF) 매입을 시작하면서 본격적으로 알려졌다. 2020년 4월 코로나19국난극복위원회 금융안정 태스크포스(TF) 단장을 맡고 있는 최운열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은 산업은행과 한국은행이 회사채와 기업어음(CP)을 매입하는 '양적질적완화(QQE)' 정책을 당 차원에서 정부에 요청할 것이라 밝혀 관심을 끌고 있다.

사회적 거리두기 [social distancing] 경제용어사전

... 심각성과 방역조치 강도에 따라 사회적 거리두기를 1-3단계로 구분해 시행하기로 했다. 가장 낮은 단계인 1단계는 현재 시행중인 '생활속 거리두기'에 해당되는 것으로 의료체계가 감당 가능한 수준에서 소규모 산발적 유행이 확산과 완화를 반복하는 상황이다. 2단계는 통상적인 의료체계의 감당 수준을 넘어 지역사회에서 코로나19 유행이 지속적으로 확산하는 단계다. 3단계는 지역사회에서 코로나19가 급속도로 확산하는 대규모 유행 상황으로 일일 확진자 수가 배로 증가하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