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81-90 / 110건

선물환거래 [forward exchange] 경제용어사전

외환거래에서 거래쌍방이 미래에 특정외화의 가격을 현재 시점에서 미리 계약하고 이 계획을 약속한 미래시점에 이행하는 금융거래의 일종 흔히 선물환거래라고 하며 이를 줄여서 선물환이라 부른다. 주로 기업들이 환위험을 회피(hedge)하기 ... 전문용어로 수도(delivery)라고 한다. 선물환거래에는 외국환은행 을 통해 고객간에 이루어지는 대고객선물환거래와 외환시장에서 외국은행 사이에 이뤄지는 시장선물환거래가 있다. 이에 따라 환율도 대고객환율 과 시장환율로 나뉜다. 선물환가격은 ...

선도거래 [forward contract] 경제용어사전

현재 정해진 가격으로 특정한 미래날짜에 상품을 사거나 파는 거래를 말한다. 상품, 정부채, 외환 또는 다른 금융증권이 주요 대상이다. 만기에 현물시장 가격이 행사가격보다 높으면 선물계약 매수인이 이익을 보고, 반대의 경우는 매도인이 이익을 얻는다. 만기 시점에서 현물 시장가격 이 계약체결 시점에서의 기대가격보다 높으면 기존의위험(inherent risk) 때문에 기업가치 는 감소하는 반면 선도계약에서 이익이 발생하여 기업가치의 하락분을 ...

불독본드 [bulldog bond] 경제용어사전

영국의 런던 증권시장 에서 비거주자 에 의해 발행되는 파운드화 표시 외채를 지칭하는 것으로 미국의 양키본드, 일본의 사무라이본드와 함께 국제금융시장 에서 거래되는 대표적인 국제채권이다. 1979년 10월 영국이 외환관리 규제를 철폐한 후 1980년 7월에 덴마크 정부가 런던시장에서 최초로 7천5백만 파운드를 발행하였다. 불독본드의가격은 일반적으로 유사한 영국국채 에 프리미엄 이 붙어서 결정되고 있지만 공모나 사모 모두 런던 증권거래소에 ...

변동환율제 [floating exchange rate] 경제용어사전

시장에서의 공급과 수요의 변화에 따라 환율이 변동하는 것. 통화는 한 나라의 경화와 금의 보유량, 국제 무역수지 , 인플레이션 과 이자율 그리고일반 경제력에 따라 강해지거나 약해진다. 이러한 변동환율의 장점은 국제수지 ... 통화가치가 하락하여 수출경쟁력이 생긴다. 이로 인해 국제수지는 자동적으로 균형을 이루게 된다. 또한 신용제한과 외환관리 강화 등과 같은 정책이 불필요하므로 대외균형을 위해 대내균형이 희생되지 않는다. 환율을 일정 수준으로 유지하기 ...

유동성 트란셰 [Liquidity Tranche] 경제용어사전

한국은행 은 이번 미국에 대한 테러사건으로 국내 외환시장의 불안감이 감지될 경우 즉각 ''유동성 트란셰''를 활용할 것이라고 발표했다. 유동성 트란셰란 1997년 외환위기 이후 도입한 것으로서 긴급한 외환소요 사태에 대비하기 위해 외환보유액 가운데 별도로 관리하면서 즉시 현금화가 가능한 자산을 말한다. 국제통화기금 (IMF)이 세계 각국의 긴급한 외환부족 사태에 대비하기 위해 운용하는 긴급보완자금(SRF)과 성격이 비슷하다. 유동성 트란셰는 ...

환페깅 경제용어사전

요즘 원화 환율이 안정됨에 따라 외환당국 의 ''환페깅''이 거의 사라졌다. 환페깅(exchange pegging)이란 외환거래는 자유롭게 허용하는 반면 환율을 안정시키기 위해 외환당국이 시장에 개입해 자국 통화의 환율을 일정수준에 고정시키는 것을 말한다. 환시세의 등락이 심한 경우 무역업자가 곤란을 겪게 되므로 외환당국은 목표선을 세우고 가능한 한 이 수준에 수렴시키려 한다.

사이보 금리 [Seoul inter bank offered rate] 경제용어사전

... 머릿글자로 서울 시중은행 간 금리를 의미한다. 기존의 런던 시중은행간 금리인 리보(Libor)금리처럼 국제금융시장 에서 기준이 되는 금리다. 사이보 금리를 도입하려면 서울 외환시장이 아시아를 대표할 정도의 시장규모와, 중층적인 ... 현재처럼 하루 거래량 이 20억~30억 달러에 불과하고, 그 가운데 시중은행간 거래액이 6억 달러 정도여서는 한계가 있다. 따라서 사이보 금리가 도입되기 위해서는 무엇보다 서울 외환시장의 규모부터 늘리는 작업이 필요하다.

금융파생상품 경제용어사전

... 거래대금의 10~20%의 증거금 만 내고 미래의 권리를 사고파는 거래형태라고 할 수 있다. 금융 및 자본시장 에선 채권, 주식, 환율, 대출 등 다양한 형태의 거래가 이뤄지고 있다. 고정금리와 변동금리로 나눌 수 있는 차입조건 ... 서로 맞바꾸거나 채권과 주식의 장래가치를 예상해 사고파는 것도 언제든지 가능하다. 단순히 돈을 빌리고 현시세로 외환을 사고파는 등 전통적인 금융상품으로부터 이처럼 한두 단계 발전 또는 변형된 상품을 파생금융상품 이라고 할 수 ...

무보증채 [non-guaranteed bond] 경제용어사전

금융기관 등의 지급보증 을 받아 발행하는 채권을 보증채라 한다. 무보증채는 지급보증없이 신용도만으로 발행하는 채권이다. 종전에는 은행보증 회사채 가 주류를 이루었으나 외환위기이후 금융기관들이 지급보증을 기피하면서 무보증채가 회사채 시장을 주도하고 있다.

월중 효과 [Monthly Effect] 경제용어사전

요즘 들어 국제외환시장에서는 미 달러화가 강세를 보이고 있는 반면에 국내외환시장에서는 원화가 강세를 띠는 것은 "월중 효과"가 나타났기 때문이라는 시각이 많다. 월중 효과란 월초에는 기업들의 수입결제에 따라 원화가 약세를 보이고 월말에는 수출네고 자금의 출회로 원화가 강세를 띠는 현상을 말한다. 국내외환시장에서 월중 효과가 나타나는 것은 기업들의 원화 자금수요가 월말에 몰려있기 때문이다. 다시 말해 월말에 집중된 원화 자금수요에 대비해 수출네고 자금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