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61-70 / 232건

글로벌 금융안전망 경제용어사전

선진국에서 터진 금융위기가 신흥국 등으로 번지면서 위기가 대형화하는 것을 막자는 취지에서 논의되는 의제다. 신흥국은 위기에 대비해 외환보유액 을 과도하게 쌓는 관행이 있는데, 이 과정에서 막대한 비용이 발생한다. 위기 확산을 막는 금융안전 장치를 마련해 이런 부담을 덜어주자는 것이다. 한국이 주도적으로 추진하고 있어 ''코리아 이니셔티브''로 불린다. 펀더멘털이 우수한 국가가 일시적인 유동성 위기를 겪는 경우 지원해주는 탄력대출제도 (FCL)를 ...

G20 정상회담 [G20 Summit] 경제용어사전

G20 는 1997년 아시아 외환위기 이후 국제금융현안 및 특정지역의 경제위기 재발방지 등을 논의하기 위해 결성된 선진. 신흥경제 20개국 재무장관 및 중앙은행 총재의 모임. 1999년 9월 IMF( 국제통화기금 ) 총회의에서 개최된 G-7 재무장관회의에서 G-7과 주요 신흥시장국가들이 참여하는 G20 회의를 정례화하기로 하고 그해 12월 첫 회의를 가졌다. 이후 2008년 미국의 투자은행인 리먼 브러더스의 파산으로 시작된 금융위기가 전세계를 ...

위험성향지수 [Risk Appetite Index] 경제용어사전

... 상품의 리스크 프리미엄 (투자자가 위험 부담을 감수하는 데 따른 수익)을 기초로 산정된다. 리스크에 따른 상품 및 거래의 수익률 변화를 통해 투자자들의 움직임도 읽을 수 있기 때문이다. 지수의 기초 대상이 되는 상품은 주식·채권·외환· 파생상품 · 현물시장 을 총망라한다. 한국거래소 의 변동성지수 (VKOSPI)와 코스피200지수 선물·옵션을 비롯해 각종 채권의 수익률, 원·달러 환율, 금리· 통화 스와프 , 국제 금 시세 등 15가지 정도의 ...

스왑 [swap] 경제용어사전

서로 다른 금리나 통화로 표시된 부채를 교환하는 거래. 동일한 통화이지만 금리가 다른 금리 스왑, 금리는 같으나 결제통화가 다른 통화 스왑 등이 있다. 외환시장에서 통화 현물과 같은 액수의 통화 선물(先物)을 교환하는 것도 이에 속한다.

외환 동시결제시스템 [Continuous Linked Settlement] 경제용어사전

국제 외환매매 거래 결제시스템 중의 하나로 금융기관 들의 외환결제 위험을 줄이기 위해 설립된 CLS은행이 운영한다. 2009년 말 현재 전 세계 69개 금융기관이 CLS결제회원이며 7000여 기관들이 간접 참여하고 있다. 미달러와 원화를 비롯해 17개 주요국 통화가 CLS결제 통화며 전 세계 은행 간 외환거래의 71.25%가 CLS를 통해 결제되고 있다.

CLS 은행 [Continuous Linked Settlement Bank] 경제용어사전

국제결제은행 (BIS)의 권고로 지난 1999년 뉴욕에서 설립된 외환거래결제전문 은행. 전 세계 70여 개 대형 금융기관 이 주주로 참여하고 있으며 2002년부터 외환동시결제시스템인 CLS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결제통화의 수도 초기에는 미 달러, 유로, 영국 파운드, 일본 엔 등 7개에서 2009년 말 현재 한국의 원 등이 추가되어 17개로 늘었다.

포지션 관리 경제용어사전

외국환은행 이 외환시장에서 사들인 외화와 판 외화의 차액을 일정 범위에서 유지토록 하는 제도. 즉, 외화자산과 외화부채 간의 차액을 관리하는 것이다. 이는 보유외화자금과 자국통화 사이의 균형을 유지, 외국환은행의 건전한 경영을 유도하고 외환시장의 안정과 국내 유동성 조절을 위한 제도다. 외국환은행은 고객 수요에 따라 외화를 사기도 하고 팔기도 한다 이때 외화매입과 외화매각의 차액이 0이 되는 균형(square position)은 이뤄지기 힘들다. ...

종합포지션 [net open position] 경제용어사전

은행의 현물환 포지션 과 선물환 포지션을 모두 포함해 산출한 외환매매차액을 말한다.

외환보유액 [foreign exchange holdings] 경제용어사전

외환보유액은 한 나라가 비상사태에 대비해 비축하고 있는 외화자금을 의미한다. 국가의 비상자금으로서 안전판 역할을 할 뿐만 아니라 환율을 안정시키고 국가신인도를 높이는 데 기여한다. 긴급사태 발생으로 금융회사 등 경제주체가 해외에서 외화를 빌리지 못해 대외결제가 어려워질 경우에 대비하는 최후의 보루(last resort) 기능을 한다. 외환시장에서 외화가 부족, 환율이 가파르게 상승할 경우 시장안정을 위해 사용하기도 한다. 따라서 외환보유액을 많이 ...

은행세 [bank levy] 경제용어사전

... 불린다. 은행세가 도입되면 금융회사들이 외부로부터 돈을 빌리는 비용이 커지게 된다. 따라서 은행 부채가 늘어나는 걸 막을 수 있고 고위험 상품에 대한 투자도 어느 정도 견제할 수 있을 것으로 정부는 기대하고 있다. 은행세 부과로 거둬들인 자금은 금융위기가 다시 재발할 경우 구조조정 자금으로도 활용 가능하다. 한국에서는 2011년 8월부터 은행이 과도하게 외화를 빌릴 경우 부담금 을 물리는 외환건전성 부담금제를 도입해 시행에 들어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