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79건

iUICC [lntergrated SIM or iSIM] 경제용어사전

iUICC는 가입자 인증과 요금 부과 등을 위해 개인정보를 저장한 소형 메모리 카드인 심(SIM)을 기기 내에서 통신 칩셋의 기능으로 구현한 기술이다. 기존에는소프트웨어 방식으로 심을 대체하는 기술이 있었지만 보안 취약성 문제로 서비스 활용에 제약이 있었다. iUICC는 이 같은 문제점을 해결하는 것은 물론 심 카드가 차지하던 공간을 절약해 기기 크기를 줄일 수 있다.

유튜브 프리미엄 [YouTube Premium] 경제용어사전

영상 시작 전 광고를 제거해주는 등 사용자 편의를 제공하는 유료 서비스. 2020년 9월2일 현재 월 이용료는9500원(부가세별도)이다. 유튜브 프리미엄 서비스는 국가별 요금이 다르다. 그 중 인도의 이용요금은 129루피 (약 2100원)로 세계에서 가장 저렴한 것으로 알려졌다.

필수사용량 보장공제 경제용어사전

필수공제는 전기 사용량이 월 200㎾h 이하인 저소비층에 월 4000원 한도로 요금을 깎아주는 제도다. 2018년 기준으로 958만 가구(전체 가구의 49%)가 혜택을 봤으며 총 할인금액은 3964억원이다. 2019년 7월 1일 정부와 한국전력(한전)은 2020년 하반기부터 이제도를 폐지 또는 축소하는 방안을 검토하기로 했다. 제도를 폐지 또는 축소하기로 한 것은 2019년 7월부터 시행되는 7~8월 전기요금 할인(누진제 개편)에 따른 한전의 손실을 ...

에너지 기본계획 경제용어사전

... 이번 3차 에너지기본계획에선 5년 전 2차(2014~2035년) 때와 달리 재생에너지 외에는 원전을 포함한 발전원별 비중 목표를 담지 않은 게 특징이다. 2차 때만 해도 2035년 재생에너지 비중을 11%, 원전 비중을 29%로 확대하겠다고 명기했다. 문 대통령의 탈원전 공약에 꿰맞춘 주먹구구식 계획이라는 비판이 나온다. 전문가들은 발전 단가가 원전 대비 3배가량 높은 재생에너지 비중을 늘릴 경우 급격한 전기요금 인상이 불가피하다고 지적하고 있다.

전기요금 누진제 경제용어사전

전기요금을 전기 사용량에 따라 결정하여 부과하는 제도로 1974년도에 도입됐다. 2018년12월12월 현재 누진제는 3단계다. 전력 사용량이 200㎾h 이하(1구간)면 ㎾h당 93.3원을 적용하지만, 2구간(201~400㎾h)에는 187.9원, 3구간(400㎾h 초과)에는 280.6원을 적용한다. 다자녀가구 등 전기 사용량이 많은 가정에선 1~2구간 가정에 비해 훨씬 많은 요금을 내는 구조다. 2018년 여름 폭염으로 '전기료 폭탄 청구서'를 받아든 ...

K-시티 [K-City] 경제용어사전

... 1년4개월동안 125억원을 투입했다. 자율주행 시 발생할 가능성이 있는 다양한 상황에서의 차량 대응력을 실험할 수 있도록 구성했다. 세계 최초로 5G 통신망을 깔았고 고속도로와 도심, 주차장 등 5개 실제 환경을 재현했다. 고속도로 환경에선 요금소와 나들목 등을 설치했다. 도심 관련 시설로 신호교차로, 횡단보도, 건물 등이 있다. 교외로 나가면 볼 수 있는 터널과 가로수, 철도건널목 등도 배치했다. 평행·수직 주차장을 비롯해 주차 빌딩의 경사면까지 재현했다. 5G 통신망을 ...

단말기 완전자급제 경제용어사전

단말기 구입과 통신요금 가입을 분리하는 제도. 이 제도가 도입되면 이용자는 온·오프라인 판매점에서 스마트폰 공기기를 구입한 뒤 통신사 대리점에서 요금제 가입을 해야 한다. 지금과 달리 통신사 대리점이 단말기를 팔 수 없다. 단말기 완전자급제는 2018년 초 정부 부처와 이해관계자, 시민단체 등으로 구성된 가계통신비 정책협의회에서 격론 끝에 “법률로 강제하는 것은 바람직하지 않다”는 결론을 내린 뒤 별다른 논의가 이뤄지지 않았다. 그러나 2018년 ...

주택 전기료 부가세 경제용어사전

주택용 전기요금에 붙는 10%의 부가가치세를 말한다. 공공요금 중 수도요금에는 부가세가 붙지 않지만 전기료에는 부과된다. 주택용 전기료에 붙는 부가세는 사용 요금의 10%다. 여기에 요금의 3.7%를 준조세인 전력산업기반기금으로 내야 한다. TV 수상기가 있는 가정은 2500원의 TV수신료도 추가된다. 한 달에 3만원어치의 전기를 쓰는 가정이 있다면 실제 고지서에 찍히는 금액은 3만6610원이다. 대표적 간접세인 부가세는 일부 생활필수품에 한해 면제되고 ...

제로 레이팅 [zero-rating] 경제용어사전

통신사와 콘텐츠 사업자가 제휴를 맺고 이용자가 특정 콘텐츠를 쓸 때 발생하는 데이터 이용료를 할인해주거나 면제해주는 제도. 소비자는 데이터 요금을 아낄 수 있고 통신사와 콘텐츠 제공자는 더 많은 고객을 끌어모을 수 있다. 그동안 자사 콘텐츠 서비스를 중심으로 제로레이팅 서비스를 도입해 왔으나 2018년 들어 게임, 커뮤니티 등 외부 콘텐츠 업체와 협력하는 모습이다. 제로레이팅이 실질적으로 통신비를 줄여주는 '묘책'이란 목소리와 오히려 통신사 및 대형 ...

양방형충전기 [Bi-directional On Board Charger] 경제용어사전

... 구현하기 위해 필요한 핵심 요소 중 하나다. V2G 기술이 상용화되면 전기차가 주행한 뒤 남은 전력을 가정과 마을 등에서 활용할 수 있다. 전기차가 움직이는 에너지저장장치(ESS) 역할을 하게 되는 셈이다. V2G를 구현하기 위해선 ▲충전식 친환경차 ▲양방향 OBC ▲양방향 충전소 ▲방전 요금체계 등이 필요하다. 이 중 전력 변환의 핵심인 양방향 OBC는 시범사업 외에는 양산 사례가 거의 없을 정도로 전 세계적으로 본격 보급이 안 된 차세대 부품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