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42건

홍콩 인권법 경제용어사전

... 미국에 대한 원색적으로 비난하며 대미 보복 조치를 강력히 시사했다. 홍콩 인권법은 미·중 관계는 물론 아시아 금융허브로서 홍콩의 위상을 뒤흔들 수 있는 법이다. 현재 미국은 1992년 제정된 '홍콩 정책법'에 따라 홍콩을 중국 ... 조치를 취할 수 있게 했다. 스티브 창 런던대 중국연구소장은 블룸버그통신에 “(홍콩 인권법은) 핵 옵션”이라며 “우리가 아는 홍콩이 사망하는 것의 시작일 수 있다”고 말했다. 최대 관심은 미·중 무역전쟁에 미칠 여파다. 미·중은 지난달 ...

암호화폐 회계기준 경제용어사전

-비트코인, 이더리움 등 가상화폐는 금융상품이나 화폐가 아니라 무형·재고자산 비트코인, 이더리움 등 가상화폐는 금융상품이나 화폐가 아니라는 국제회계기준(IFRS) 해석이 나왔다. 앞으로 상당 기간 동안 가상화폐가 가상화폐공개(ICO), ... 유로화 등 기축통화에 위협을 줄 수 있는 상황이 벌어질 수도 있어 리브라 등 가상통화의 활성화를 견제해 왔다. 우리 정부는 가상통화를 화폐나 금융상품으로 인정하지 않고 제도권 편입에 대해서도 부정적인 입장을 견지해왔다. 그동안 정부는 ...

포괄적·점진적 환태평양경제동반자협정 [The Comprehensive and Progressive Agreement for Trans-Pacific Partnership] 경제용어사전

... 축소될 우려가 있다. 베트남과 말레이시아는 한국과 체결한 FTA보다 CPTPP의 시장 개방 수준이 높다. 일본, 호주 등 경쟁국이 우리보다 유리한 조건으로 동남아 시장을 공략하게 된 것이다. 세계 통상 흐름에 뒤처질 우려도 크다. 안덕근 서울대 국제대학원 교수는 “CPTPP는 국가 간 자유로운 전자정보 이동을 보장하고 금융 서비스, 외국 자본 투자 규제를 완화하는 등 새로운 통상 규범이 상당수 담겼다”며 “이런 규정들은 4차 산업혁명 기술 발전을 촉진할 ...

KRX300 구성종목 경제용어사전

... 디티알오토모티브, 락앤락, 롯데쇼핑, 롯데정밀화학, 롯데지주, 롯데칠성, 롯데케미칼, 롯데푸드, 롯데하이마트, 만도, 메리츠금융지주, 메리츠종금증권, 메리츠화재, 무학, 미래에셋대우, 미래에셋생명, 부광약품, 빙그레, 삼성SDI, 삼성물산, ... 에스엘, 에스원, 엔씨소프트, 엔에스쇼핑, 영원무역, 영진약품, 영풍, 오뚜기, 오리온, 오리온홀딩스, 용평리조트, 우리은행, 유한양행, 이노션, 이마트, 일양약품, 일진머티리얼즈, 잇츠한불, 제일기획, 제일약품, 제주항공, 종근당, ...

리플 [RIpple] 경제용어사전

... 설립된 이후 가상화폐가 발행됐다. 비트코인이나 이더리움과 달리 채굴이 불가능하다. 리플은 블록체인 네트워크인 '리플넷' 안에서 일종의 송금 수수료 개념으로 쓰인다. 1회 송금당 걸리는 시간이 3~4초로 비트코인(7초)보다 빠르다. 이 같은 강점 때문에 뱅크오브아메리카, 스탠다드차타드, UBS 등 100곳이 넘는 금융회사들이 리플과 송금 협약을 맺었다. 한국에선 신한은행과 우리은행이 리플과 협약을 맺고 일본과의 송금에 리플 기술을 활용할 예정이다.

회색 코뿔소 [gray rhino] 경제용어사전

... 대표이사 미셸 부커가 2013년 1월 다보스포럼에서 처음 발표한 개념이다. 이후 이 개념은 2016년 회색 코뿔소: 우리가 무시하는 명백한 위험을 어떻게 인식하고 대응해야하는가?(The Gray Rhino: How to Recognize ... 경제의 '회색 코뿔소'로 부채 급증을 지목했다. 국제통화기금(IMF)에 따르면 2008년 6조달러 정도였던 중국의 비금융 부문 총부채는 2016년 말 28조달러로 다섯 배 가까이로 급증했다. 중국의 국내총생산(GDP) 대비 총부채 비율은 ...

MSCI 선진국지수 [MSCI All Country World Index Free] 경제용어사전

미국의 금융지수 정보제공 회사인 모건스탠리 캐피털 인터내셔널 (Morgan Stanley Capital International Inc.)가 제공하는 여러 지수 중 선진국 주식시장에 상장된 종목으로 구성된 주가지수. MSCI 선진국지수에 ... 외국인 투자등록제도 폐지 등 두가지를 요구하고 있다. 그러나 정부에선 두 가지 모두 허용하기 어렵단 입장이다. 소우리경제가 소규모 개방경제이고 수출입 비중이 높아 외환시장 안정성이 중요하고 환관리체계를 근본적으로 바꾸는 역외 외환거래 ...

영업이익경비율 [cost income ratio] 경제용어사전

금융회사가 영업이익 대비 어느 정도를 인건비, 전산비 등의 판매관리비로 지출했는지를 나타내는 지표다. CIR은 은행의 경영 효율성과 생산성을 알아보는 데 활용되는 지표다. 판매관리비의 60~70%는 인건비여서 경영 효율성이 높으면 총영업이익경비율은 낮게 나타난다. 이 수치가 낮을수록 경영 효율성이 좋은 것으로 평가된다. 글로벌 100대 은행의 CIR은 54.4%(2013년 기준) 수준이다.

연합자산관리 경제용어사전

국내 최대 부실채권 관리회사. 2008년 발생한 글로벌 금융위기로 인해 급증한 은행권 부실채권을 처리하기 위해 2009년 농협중앙회 신한은행 우리은행 하나은행 기업은행 국민은행 등 6개 은행이 출자해 설립했으며 자산유동화와 기업구조조정 업무 등을 맡아왔다. 유암코는 채무재조정을 비롯해 신규자금 지원 통한 기업 정상화, 비핵심 자산 매각 등 사업재편, 핵심자산 매각 등 청·파산 등을 통해 구조조정을 진행하고 있다.

기술신용평가사 경제용어사전

정부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기술·권리·거래 정보를 바탕으로 기업들의 기술력을 평가하고, 이에 대한 정보를 금융회사에 제공한다. 기술에 대한 가치평가, 특허 침해로 인한 피해 규모 측정, 인수합병(M&A) 시 기업가치 평가, 기술을 ... 중심의 벤처기업에 대한 컨설팅 등의 업무를 수행한다. 기술신용평가사들이 작성한 기술 관련 정보들은 마치 은행이 우리 개인들의 신용등급을 바탕으로 개인의 대출 여부와 규모를 결정하듯 기업의 자금 대출 규모를 결정하는 데 쓰인다. 기술신용평가사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