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56건

딜리버리히어로 [Delivery Hero] 경제용어사전

... 현대산업개발과 미래에셋대우 컨소시엄이 아시아나 항공 인수 가격으로 제시한 2조5000억원보다 두 배 높은 것으로 국내 유가증권시장 상장사인 현대건설과 GS 등의 시가 총액과 맞먹는 수준이다. #가치가 높은 이유? 해외에선 배달 서비스와 차량 공유 ... 공정거래위원회로부터 인수합병 최종승인이 이뤄지면 딜리버리히어로는 우리나라 배달앱 1위부터 3위까지 모두 갖게되 시장 점유율이 무려 99%에 달하게 된다. 이 때문에 독일 기업이 우리나라 배달 시장을 독점한다는 우려도 이어지고 있다. ...

단일판매·공급계약 체결 공시 경제용어사전

... 계약금액이 전년도 매출액의 10% 이상일 경우에만 의무공시대상이다. 예를 들어 전년도 매출액 1000억원을 올린 기업이 100억원 이상의 판매·공급계약을 체결했을 때는 의무적으로 공시해 야하며, 100억원이 되지 않으면 굳이 공시를 하지 않아도 된다. 유가증권시장 상장기업의 경우에는 5% 이상이며, 이 중에서도 자산총액 2조원 이상의 대규모 기업은 2.5% 이상이다. 계약 체결시의 공시는 수시공시이기 때문에 계약체결 다음 날까지 공시해야 한다.

KRX미드 200 [KRX Mid 200] 경제용어사전

유가증권시장과 코스닥시장을 대표하는 우량 중형주 200종목을 묶은 만든 지수. 한국거래소가 2018년 2월 내놓은 통합 대형주 지수 KRX300과 비슷한 개념의 중형주 지수로 2018년 6월25일 발표했다. 유가증권시장·코스닥시장에 ... 보통주 가운데 관리종목, 투자주의 환기종목 등을 제외하고 실질적으로 펀드 운용이 가능한 종목을 1차 선정한 뒤 시장 규모와 유동성, 재무요건 등을 추가 적용해 지수편입 대상을 선별하는 절차를 거쳤다. 최종적으로는 이 중 KRX300에 ...

코데즈 룰 경제용어사전

유통주식 수가 10만 주 미만이거나, 총 발행주식 수의 2%(유가증권시장은 1%) 미만인 종목의 거래를 정지시키는 제도. 2016년 3월 유통주식 수가 너무 적어 주가가 급등락하는 바람에 개인 투자자들이 큰 피해를 봤던 코데즈컴바인 사태를 계기로 도입됐다.

복제율 가이드라인 경제용어사전

... 이상 담도록 하는 지침으로 2016년 7월 규제가 강화됐다. 하지만 이 규제는 특정 종목 또는 업종에 대한 쏠림 현상을 막기 위해 도입했지만 중소형주 하락이라는 부작용을 야기했다는 비판을 받았다. 위탁운용사들이 복제율에 맞춰 유가증권시장 중소형주와 코스닥 비중을 줄이는 과정에서 음식료, 제약·바이오 업종 등이 큰 타격을 받았기 때문이다. 이에 따라 국민연금은 2016년 12월 11일 복제율 가이드라인을 2017년 초부터 폐지하기로 했다. 복제율을 폐지하면 그동안 ...

상장간소화절차 경제용어사전

우량 기업에 대해 기업공개(IPO) 절차를 간소화해 빠르게 상장할 수 있도록 돕는 제도. 일반 기업은 상장 심사 기간이 45영업일이지만 패스트트랙을 적용받으면 20영업일로 줄어든다.

11·11 옵션쇼크 경제용어사전

2010년 11월11일 발생한 도이치증권의 대규모 시세조종 의혹 사건. 도이치증권유가증권시장에서 장 마감 10분 전 프로그램 매도를 통해 2조4400억원어치의 주식을 처분했다. 이로 인해 국내외 투자자들이 대거 손실을 입었다. 도이치증권은 사전에 풋옵션을 매입해 448억원의 이익을 챙긴 것으로 조사됐다.

KTOP30 경제용어사전

유가증권시장과 코스닥의 30개 우량 종목으로 구성되는 지수로 2015년 7월 13일 첫선을 보인다. KTOP30에 포함된 30개 '초우량 종목'에는 시장 전체의 업종별 비중을 반영해 에너지 1개, 소재 4개, 산업재 5개, 자유소비재 5개, 필수소비재 2개, 금융 4개, 정보기술(IT) 7개, 통신서비스 1개, 건강관리 1개가 선발됐다. 삼성전자와 네이버, 아모레퍼시픽, 삼성화재, 현대글로비스, LG화학 등 주요 종목이 이름을 올렸다. 그간 국내 ...

대체거래시스템 [alternative trading system] 경제용어사전

유가증권 시장이나 코스닥 시장 과 같은 기존 증권 거래소를 통하지 않고 별도로 주식을 사고팔 수 있는 시스템. 증권거래소와는 달리 시장 규제와 상장 기능은 없고 주식거래만 할 수 있다. 빠른 거래 체결 속도, 낮은 수수료 체계가 가장 큰 장점이다. 장외 전자거래시장, 사설 온라인 증권거래소 등도 여기에 해당된다. ATS는 2011년 현재 세계적으로 약 120개가 운영되고 있다. 관련법을 가장 먼저 제정한 미국에 84개, 유럽에서는 20개의 ATS가 ...

적격투자자 제도 [Qualified Institutional Buyers] 경제용어사전

... 외국 기업들이 QIB 시장으로 몰리면서 시장 활성화를 주도할 것으로 내다봤다. 공급 기반이 부족한 하이일드채권 시장에도 활력을 불어넣을 것으로 기대했다. 하지만 발행 기업은 물론 거래를 중개할 증권사들도 선뜻 시장에 나서지 않고 ... 투자 절차도 복잡하고 까다로워 투자 유인이 없다는 얘기다. 금감원 관계자는 “현재 국제회계기준(IFRS)으로 활성시장(일정 가격정보가 공유되는 시장)이 있는 채권만 유가증권으로 인정받을 수 있다”고 말했다. 그는 “QIB 시장도 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