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14건

디디에 트루쇼 [Didier Truchot] 경제용어사전

... IFOP 조사 연구원 △1973년 프랑스 소비자 조사기관 IRSEC 연구원 △1975년 입소스 창업 △1990년 미국·유럽 진출 △1997년 아시아 진출 △1999년 프랑스 증시에 기업공개 △2011년 마케팅 리서치 기업 시노베이트 인수 ... 조사부문 인수 △현 입소스 회장 디디에 트루쇼 회장은 1975년 시장조사 업체 입소스를 창업했다. 1990년대 미국과 유럽, 아시아 시장으로 확장하며 글로벌 시장조사 업체로 키웠다. 인수합병(M&A)에도 적극적으로 나섰다. 2011년 소비자 ...

대분열 시대 [the great divergence] 경제용어사전

... 세계각국의 통화정책기조가 엇갈리는 대분열의 시대가 오게 됐다. Fed가 긴축으로 돌아서면서 전 세계 투자자들의 눈은 유럽중앙은행(ECB)에 쏠리고 있다. 미국과 달리 유럽 경기는 아직 냉기가 감돈다. ECB는 2015년 12월 3일 마이너스 ... 살포와 다름없는 양적 완화 프로그램도 2017년 상반기까지 6개월 연장하기로 했다. 하지만 ECB의 결정에 독일 등 유럽 주요국 증시는 3%대의 급락세를 보였다. ECB의 조치가 시장의 기대에 못 미쳤기 때문이다. 미국과 더불어 가장 ...

패밀리 오피스 [family office] 경제용어사전

초고액 자산가들의 자산배분, 상속·증여, 세금문제 등을 전담해 처리해주는 업체를 뜻한다. 미국의 석유왕 록펠러가 1882년 '록펠러 패밀리 오피스'를 설립한 이래 미국 유럽 등지에서 꾸준히 발전해왔다. 처음에는 고액자산가로부터 직접 고용된 투자·세무·회계 전문가들이 부자들의 재산 증식과 상속·증여를 돕는 형태로 시작했지만, 다수의 고객에게 관련 서비스를 제공하는 전문 업체도 생겨났다.

노르웨이정부연기금 [Government Pension Fund Global] 경제용어사전

노르웨이가 운영하고 있는 세계최대의 국부펀드. 2014년 9월말 현재 자산규모가 8600억달러로 한화 927조원에 해당한다. 2014년 11월 4일 파이낸셜타임스(FT)는 노르웨이 국부펀드 규모가 2020년 1조달러까지 커질 것으로 예측하기도 했다. 정부가 100%지분을 보유하고 있는 노르웨이 중앙은행의 투자관리부문(NBIM)이 운영을 맡고 있다. 세계최대의 국부펀드이다 보니 GPEG의 투자전략 변화는 국내외 자본시장에 커다란 영향을 미치고 있...

부채 디플레이션 [debt deflation] 경제용어사전

물가 하락으로 실질금리 ( 명목금리 -물가상승률)가 상승, 채무상환에 부담을 느낀 사람들이 보유자산을 서둘러 매각하면서 자산가치가 하락하고 경기 침체가 장기화되는 현상. 미국 경제학 자 어빙 피셔가 1930년대 미국 대공황 을 설명하면서 만든 개념이다. 과거 일본의 장기불황도 부채디플레이셔에 해당한다.

초단타매매 [high-frequency trading] 경제용어사전

... 시간에 반복되는 데 허수성 호가가 이뤄지면서 불공정거래 가 일어날 가능성도 있다. 2010년 5월 6일 미국 증시 순간폭락(flash crash) 사고의 주범으로 지목되기도 했으며 '고빈도 매매'나 '플래시(Flash) 트레이딩'이라고도 ... 고민해왔다.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는 2010년 플래시 크래시 사태를 계기로 11월 고빈도매매 규제장치를 마련했다.유럽연합(EU)은 더 강력한 통제권한을 갖고 있다. 2016년 개정된 유럽증권시장청(ESMA)의 '금융상품투자지침Ⅱ(MiFID ...

유럽중앙은행 [European Central Bank] 경제용어사전

유로를 사용하는 유럽연합(EU)의 중앙은행으로 2000년 설립됐다. 한국은행 이나 미국 연방준비제도이사회 (FRB)처럼 기준금리 를 조절해 유로존 물가를 안정시키는 것이 핵심 기능이다. 2002년부터는 회원국의 금융정책의 집행권을 갖고 있다. 다만, 통화정책 에 관해서는 각국의 통화당국 이 최종 책임을 진다. 최고 의사결정기구인 ''''정책위원회''''와 각국 중앙은행에 세부 지시사항을 전달하고 조율하는 '''' 집행위원회 ''''로 ...

디커플링 [decoupling] 경제용어사전

... 사용된다. 2008년 금융위기 당시 미 증시가 급락하자 '디커플링' 논란이 있었다. 유럽과 아시아 등 글로벌 증시가 미국을 따라 급락할 것인지를 두고 전망이 분분했던 것. 그러나 2011년 말이 되자 상황은 정반대로 흐르고 있다. 유럽은 재정위기 로 몸살을 앓고, 아시아는 인플레이션 과 경착륙 우려에 발목이 잡힌 상태다. 반면 미국은 경기가 완만한 회복세를 보이면서 미국 증시유럽 및 아시아로부터 디커플링되고 있다는 예측이 나오고 있다.

서킷 브레이커 [Circuit Breaker] 경제용어사전

... 거래가 중단된다. 서킷 브레이커는 미국의 뉴욕 증권거래소가 1987년 10월19일 22.6%가 떨어진 " 블랙 먼데이 "를 겪으면서 처음 도입됐다. 이후 2020년 3월 10일 코로나 확산에 국제유가 폭락까지 더해지며 뉴욕증시가 폭락하자 23년만에 두번째로 서킷브레이커가 발동됐다. 우리나라에는 1998년 12월 7일부터 선을 보였다. 중국은 2016년 처음 도입했다. 상하이·선전증시의 대형주로 구성된 CSI300지수가 5% 이상 급등·급락하면 15분간 거래를 ...

FT/S&P지수 경제용어사전

영국의 유력경제지인 파이낸셜타임스지와 런던거래소가 공동소유하고 있는 회사인 FTSE인터내셔널사가 발표하는 지수. 미국계 투자가들이 모건스탠리지수(MSCI)를 투자판단의 잣대로 이용하는 것처럼 상당수 유럽계 펀드들이 해외투자시 각국별 투자비중을 결정하는 데 기준으로 삼는 지수이다. 한국이 지수에 포함될 경우 유럽계 자금의 국내증시 유입규모가 확대될 전망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