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21-30 / 1,096건

지급지시전달업 [MyPayment] 경제용어사전

이용자의 결제·송금 지시를 은행 등 금융회사에 전달하는 업종. 이용자 자금을 보유하지 않고 이체 지시만 전달하는 단순한 전자금융업이다. 2020년 7월 26일 금융위원회는 '디지털금융 종합혁신방안'을 발표하고 종합지급결제사업자와 마이페이먼트(지급지시전달업)라는 신규 업종을 도입하기로 했다. 마이페이먼트는 진입장벽을 크게 낮춘(최소 자본금 3억원) 결제·송금사업자라고 볼 수 있다. 지금은 간편결제를 이용할 때 고객, 고객의 거래은행, 상점, 상점의 ...

빅테크 [big tech] 경제용어사전

... 했다. 카카오는 카카오뱅크와 카카오페이를 앞세워 '투 트랙' 전략으로 금융시장을 잠식해나가고 있다. 카카오페이는 보험대리점(GA)업체 인바이유와 바로투자증권을 인수한 데 이어 독자 디지털보험사 설립을 추진 중이다. 한 대형 은행장은 “수년 전 은행장들이 모여 '우리가 힘을 모아 네이버, 카카오를 인수하면 어떤 모습일지' 상상한 적이 있다”고 말했다. '금융의 미래'를 그려본 것이다. 빅테크 공습이 가속화하며 분위기는 180도 바뀌었다. 그는 “여차하면 우리가 ...

마피아 채권 경제용어사전

... 발행한 채권. 2020년 7월 8일 파이낸셜타임스(FT)의 보도에 따르면 글로벌 투자자들이 고수익을 좇아 이탈리아 마피아 등 범죄조직이 2015~2019년 발행한 채권 10억유로(약 1조3500억원)어치를 사들였다. 이탈리아 은행 방카제네랄리는 이탈리아 남부 칼라브리아주를 거점으로 활동하는 범죄조직 '은드랑게타'가 발행한 채권을 매입해 세계 각국의 연금펀드, 헤지펀드 등에 판매했다. 이 같은 내용은 회계법인 언스트앤드영(EY)의 컨설팅 보고서에서 드러났다. ...

망분리 경제용어사전

... 분리하는 것을 말한다. 망분리 규제는 국내에서는 2006년 중앙 정부 기관을 시작으로 2011년 농협 전산망 마비 사태를 계기로 2013년 모든 금융권에 적용됐다. 모든 금융회사는 시스템 개발 인력에 대해 인터넷 PC와 내부망 PC를 별도로 두 대 설치하는 '물리적 망 분리' 규제를 적용받는다. 일반 은행 영업점이나 디자인 인력 등 다른 직무도 PC 내부에 가상의 컴퓨터를 구현해 인터넷을 연결하는 '논리적 망 분리' 환경을 반드시 구축해야 한다.

기간산업안정기금 경제용어사전

... 정부가 설립한 40조원규모의 기금. 2020년 4월 22일 설치 방안이 발표 됐고 바로 23일 산은법 개정안이 국회 본회의를 통과했다. 5월 12일 산은법 시행령이 공포됐고 20일 기간산업안정기금이 정식으로 출법했다. 심의회 위원은 7명이다. 2020년 9월 11일 산업은행은 금운용심의회를 개최하고 아시아나항공에 시장안정화 필요자금 2조1000억원, 유동성 부족자금 3000억원 등 총 2조4000억원 규모의 기간산업안정기금을 지원하기로 의결했다.

전세대출 경제용어사전

전세보증금을 담보로 한 대출. 세입자는 주택도시보증공사(hug)등으로 부터 전세 계약에 대한 보증서를 발급받아 은행에서 돈을 빌린다. 전세계약이 끝나면 은행은 집주인으로부터 대출금을 돌려 받는다.

ESG채권 경제용어사전

환경·사회·지배구조 개선 등 사회적 책임투자를 목적으로 발행되는 채권. 2018년 1조5000억원이던 국내 ESG 채권 발행금액은 2020년 39조3000억원으로 급증했다. 발행 기업도 공기업과 은행권 중심에서 점차 제2금융권 및 민간 기업으로 확대되고 있다. 소극적이었던 일반 기업이 줄줄이 ESG 채권 발행에 뛰어드는 데는 국내 기관투자가들의 자금 운용전략 변화가 결정적인 영향을 미치고 있다. '큰손'인 국민연금은 2022년까지 전체 운용자산의 ...

공인인증서 경제용어사전

... 전자서명법 개정으로 사설 인증서는 적절한 보안 수준만 갖추면 공공 및 민간 영역에서 차별 없이 활용할 수 있다. 특히 별도의 프로그램 없이 다양한 기기에서 사용이 가능한 만큼 660억원 규모(2018년 기준)의 국내 전자서명 시장을 놓고 경쟁이 치열해질 전망이다. 별도 프로그램 없이 이용할 수 있는 '카카오페이 인증', 이동통신 3사(SK텔레콤·KT·LG유플러스)가 운영하는 '패스'와 은행권이 선보인 '뱅크사인' 등이 대표적인 수혜자로 꼽힌다.

차액결제거래 [contract for difference] 경제용어사전

... 뛰어들었다. 2020년에는 한국투자증권 신한금융투자 등 대형사들도 나서고 있다. 우려도 높아지고 있다. 급락장이 펼쳐지면 깡통계좌가 속출하면서 시장에 매물부담으로 작용해 더 큰 충격을 줄 수 있기 때문이다. 2021년 3월 26일 뉴욕증시에서는 아케고스 캐피탈이 보유했던 수십조원 규모의 주식에 대해 블록딜이 이루어져 시장에 충격을 주었다. 아케고스 캐피탈의 주식을 담보로 돈을 빌려줬던 투자은행들이 해당 주식이 급락해 반대매매를 행했기 때문이다.

중앙은행 디지털화폐 [Central Bank Digital Currency] 경제용어사전

중앙은행(central bank)이 블록체인 등 분산원장기술을 활용해 전자 형태로 발행하는 화폐(digital currency). 비트코인이나 이더리움 등 암호화폐와 달리 각국 중앙은행이 발행하며 현금처럼 가치변동이 거의 없다. 액면가격이 정해져 있고 기존 법정통화와 1대 1교환도 가능하기 때문에 '법정 디지털화폐'라고도 불린다. 또한, 중앙은행 입장에서 실물을 발행할 필요가 없어 비용을 줄일 수 있고 누가 돈을 들고 있는지 흐름을 쉽게 파악할 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