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70건

플렉스 [flex] 경제용어사전

... 파생해 '몸 좋은 사람들이 등을 구부리며 근육을 자랑하다'라는 의미로 쓰인다. 1990년 미국 힙합문화에서 '부나 귀중품을 과시하다'란 의미로 사용됐다. 2019년 들어 래퍼 기리보이, 염따 등이 사용하며 유행하기 시작한 뒤 음악시장을 넘어 소비시장까지 흔들고 있다. 플렉스를 목표로 돈을 모은 1020세대들이 명품 구매 시장에 뛰어들었다. 아르바이트하거나 용돈을 모아 명품을 사고,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등을 통해 플렉스하는 게 젊은이 사이에서 트렌드가 됐다. 현대 ...

노이즈캔슬링 헤드폰 [noise-cancelling headphone] 경제용어사전

주변 소음 차단하고, 듣고 싶은 음악은 잘 들리게 제작한 헤드폰. 노이즈캔슬링은 인공적인 소리로 원치 않는 소음을 덮어버리는 기술이다. 헤드폰에 부착된 센서로 외부의 음파를 감지하는 게 첫 단계다. 다음엔 헤드폰 내부 스피커의 차례다. 외부의 음파와 파장이 다른 음파를 생성해 소음을 없앤다. 짠 음식에 설탕을 넣어 맛을 중화하는 것과 비슷한 방식이다. 독일의 젠하이저가 이 기술을 처음으로 개발했다. 1984년 독일 루프트한자항공이 파일럿용 헤드폰 ...

안드로이드 오토 [Android Auto] 경제용어사전

구글이 스마트기기 운영체제(OS)인 안드로이드를 자동차로 확장해 길 안내, 음악 재생 등 각종 기능을 음성으로 제어할 수 있도록 한 서비스. 안드로이드 오토는 자동차를 안드로이드 스마트폰과 연결해 다양한 기능을 지원하는 앱(응용프로그램)으로 2018년 7월 한국에 출시했다. 내비게이션, 음악 재생, 메시지 전송, 전화 통화 등을 구글의 인공지능(AI) 비서 '구글 어시스턴트'와 연계해 탑승자의 목소리로 제어할 수 있도록 했다. 예를 들어 운전자가 ...

더우인 [] 경제용어사전

중국의 대표적인 쇼트 클립(짧은 동영상) 플랫폼. 2016년 9월 출시된 더우인은 이용자가 음악을 고른 뒤 15초짜리 동영상과 각종 효과를 넣어 자신만의 뮤직비디오를 만들 수 있도록 했다. 이용자가 만든 뮤직비디오를 여러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플랫폼에 올려 다른 사람들과 공유할 수 있다. 1995~2002년 태어난 '95허우(後)'를 비롯해 중국 신세대 사이에서 선풍적인 인기를 끌며 필수 앱으로 자리 잡았다. 2017년 하반기 해외 사용자를 ...

AI 스피커 [AI speakers] 경제용어사전

말 그대로 기존 스피커에 AI(인공지능)의 기능을 더한 스피커. 음악감상이나 라디오를 청취하는 기능외에에 음성인식, 음성검색, 음성번역, 음성 비서 등의 기능을 제공한다. 즉 기존의 스피커에 AI가 제공하는 기능을 부가한 것으로서 사람이 가전제품을 제어하는 '허브'역할까지 한다. 사람과 가전제품을 이어지는 허브로는 TV와 냉장고가 검토되어 왔다. 하지만 TV는 하루에 몇 번 쓸지 모르는 음성 비서 기능 때문에 하루종일 전원을 켜는 게 부담스럽고 냉장고는 ...

원더랜드 [Wonderland] 경제용어사전

... 전문가인 스티븐 존슨(Steven Johnson이 놀이와 재미가 인류의 삶을 어떻게 바꿔왔는지를 추적한 책이다. 그가 2014년 낸 저서 《우리는 어떻게 여기까지 왔을까》의 속편이다. 현대사회를 이끈 여섯 가지 혁신을 다뤘다. 음악과 패션, 맛, 오락 등 즐거움과 재미를 추구하는 과정에서 과거의 한계를 뛰어넘는 새로운 기술과 혁신이 탄생했다는 주장이다. 대량 소비사회의 시작이 된 백화점도 지금의 테마파크와 같은 원더랜드로 시작했고, 이후 정가제와 신용결제 ...

AI비서 [AI voice-assistant] 경제용어사전

사용자의 음성을 인식해 사용자의 명령에 따라 음악을 재생하거나 스마트폰, 가전제품이나 자동차 등 IoT로 제어할 수 있는 기기 등을 작동하는데 사용된다. AI 비서의 원조는 애플사의 시리(Siri)다. 애플은 2011년 아이폰4S를 출시하면서 음성 인식 기반의 가상 비서인 시리를 처음 공개했다. 초기에는 인식률이 낮아 활용도가 높지 않았지만 업그레이드를 거듭하면서 기능이 한층 강화됐다. 간단한 정보 검색이나 문자메시지 작성, 전화 통화 등은 물론 ...

알렉사 [Alexa] 경제용어사전

... CES2017에서 세계의 주요 전자업체들은 알렉사를 자사 제품에 활용한다고 발표 했다. 가전 업계에선 LG전자가 냉장고, 월풀이 오븐에 알렉사를 활용한다고 발표했다. LG전자의 AI 냉장고는 사용자가 요리를 하면서 음성 명령을 이용해 음악 재생, 뉴스 검색, 온라인 쇼핑, 일정 확인 등을 할 수 있다. 자동차 기업 중에선 포드와 폭스바겐이 알렉사 시스템을 차량용 음성비서에 사용하기로 했다. 운전자들은 차 안에서 음악을 틀거나 인터넷 검색, 내비게이션 목적지 설정 등 다양한 ...

스냅드래곤 835 경제용어사전

... 모델인 스냅드래곤 820은 14㎚ 공정으로 만들었다. 스냅드래곤835는 이전 모델 대비 사이즈는 35% 줄었고, 전력 소모도 25% 감소했다. 트래비스 래니어 퀄컴 이사는 “스냅드래곤 835 모델을 탑재한 스마트폰은 연속 음성통화를 하루 이상, 음악 재생은 5일 이상, 초고화질(4K) 비디오 재생과 녹화는 각각 여덟 시간과 세 시간 이상 할 수 있다”며 “현재 배터리로 한 시간을 채 넘기지 못하는 VR 게임도 두 시간 이상 할 수 있다”고 말했다.

3D 낸드 [3D NAND] 경제용어사전

3차원(3D) 낸드는 평면(2D) 낸드의 회로를 수직으로 세운 제품이다. 낸드 플래시는 메모리 반도체의 한 종류다. D램과 달리 전원이 꺼져도 데이터를 기억하기 때문에 스마트폰 등에서 동영상 음악 사진 등을 저장하는 데 쓰인다. 3차원 낸드는 평면 미세공정 기술이 10나노미터(㎚)대에서 한계를 맞으면서 이를 뛰어넘기 위해 개발됐다. 평면이 단독주택이라면, 3D는 아파트로 보면 된다. 3D 낸드는 여러 장점이 있다. 평면 낸드보다 속도가 빠르고 용량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