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01-110 / 272건

크리스퍼 유전자 가위 경제용어사전

... 활용하는 연구를 영문으로 '게놈 에디팅(genome editing)'이라고 한다. 이를 언론이 유전자 조작 또는 편집 등 부정적인 어감의 용어로 번역하면서 일반 대중에 불필요한 오해와 반감을 불러일으키고 있다는 이유에서다. 김 단장은 “게놈 에디팅은 32억쌍의 염기로 구성된 인간 유전체에서 단 하나의 염기를 바꾸는 게 가장 일반적”이라며 “32억분의 1에 해당하는 변이를 놓고 조작이나 편집이라고 표현하는 것은 지나친 과장이자 오류”라고 지적했다.

계좌이동서비스 경제용어사전

기존 계좌에 연결된 보험료와 휴대전화 요금 등 각종 자동이체 항목을 새로운 계좌로 간편하게 옮길 수 있는 서비스. 2015년 10월 30일부터 시행되고 있으며 2016년 3월 31일 현재 3단계까지 진행됐다. 신한은행과 KB국민은행, 하나은행과 우리은행을 비롯한 대형 시중은행과 지방은행, 특수은행 등 모두 16개 은행이 이번 계좌이동서비스에 참여하고 있다. 중장기적으로는 증권사와 저축은행 등 제2금융사로 시행 범위를 넓혀갈 계획이다. 계좌이동서...

음압병실 [negative pressure room] 경제용어사전

병원 내부의 병원체가 외부로 퍼지는 것을 차단하는 특수 격리 병실. 전염병 확산 방지 등을 이유로 환자를 외부 및 일반 환자들과 분리하여 수용하고 치료하기 위한 병실이다. 병실 내부의 공기압을 낮춰 공기가 항상 병실 안쪽으로만 흐르도록 설계해 바이러스나 병균으로 오염된 내부 공기가 외부로 배출되지 않도록 했다. 결핵, 홍역, 독감 등과 같은 공기를 매개체로 하는 감염병 확산을 막기 위한 필수 시설이다. 하지만 비용 부담이 커 대형병원들마저 설치를 ...

롱쇼트펀드 경제용어사전

... 헤지펀드와 절대수익추구형스와프(ARS) 중에서도 롱쇼트전략을 쓰는 상품이 많다. 안정적인 수익률을 추구하는 투자자에게 적합하다. 하지만 롱숏트 펀드라고 항상 이익을 내는 것은 아니다. 사들인 종목은 내리고, 공매도로 대응한 종목은 오르는 최악의 상황이 오면 주식형 펀드보다 손실이 커질 수 있다. 과거 실적, 펀드매니저의 경력 등을 꼼꼼히 보고 펀드를 골라야 하는 이유다. 증시가 일제히 급등하는 시기에도 롱쇼트 펀드가 일반적인 주식형 펀드보다 불리하다.

파킹 [parking] 경제용어사전

채권의 실제 소유주(펀드매니저 소속 금융회사)가 소유 사실을 감춘 채 다른 금융회사(중개인)에 증권을 맡기는 행위. 파킹 거래가 가능한 이유는 펀드매니저들이 채권의 보유 한도 규정 등을 피해 증권사(중개인) 명의로 채권 매입을 부탁하면서 일정 금액의 수수료를 지급하는 관행이 오래전부터 횡행해왔기 때문이다. 만약 보유기간 중 평가손실이 나면 펀드매니저는 해당 증권사에 다른 거래에서 발생한 이익으로 보전해준다.

그린스펀 수수께끼 [Greenspan''s conundrum] 경제용어사전

정책금리를 올렸지만 시장금리는 하락하는 현상을 말한다. 2000년대 중반 앨런 그린스펀 미국 중앙은행(Fed) 의장 시절 미국은 물가를 잡기 위해 정책금리를 올렸지만 시장금리는 오히려 떨어지는 기현상이 벌어졌다. 그린스펀도 이유를 알 수 없어 곤혹스럽다고 밝힌 이 현상은 월스트리트에서 ''그린스펀 수수께끼(Greenspan''s conundrum)''로 불렸다. 당시 중국 등 아시아 국가들이 막대한 외환보유액을 바탕으로 미국 국채를 사들였다는 사실이 ...

특허박스 [patent box] 경제용어사전

... 곳으로 특허권과 생산시설을 이전하는 것을 막고, 자국 내 고급 일자리 창출을 촉진하기 위해서다. 2015년 5월 현재 한국은 중소·중견기업을 대상으로 특허 등의 기술을 이전해 받은 수익에 대해 세금을 감면하는 '좁은 의미'의 특허박스 제도를 시행 중이다. 대기업 등에서 특허 관련 제품까지 포함한 전면적인 특허박스 제도 시행을 요구하고 있지만 정부는 세수 감소와 특허에서 창출된 이익을 평가하기 어렵다는 이유 등으로 아직 '검토 단계'에 머물고 있다.

P2P 대출 [Peer-to-peer lending] 경제용어사전

인터넷을 통해 개인투자자와 대출신청자를 연결해주는 서비스. 중개업체는 투자자들로 부터 모은 돈을 기반으로 돈이 필요한 사람에게 대출을 해 준다. 별도의 영업점이 없고 머신러닝 등 첨단 알고리즘으로 대출 부도 리스크를 관리해 4~6등급 신 용등급자에게도 4.5~18% 정도의 '중금리'로 대출을 해 준다. 보통 중개업체가 자기자본으로 먼저 대출을 한 뒤 투자자를 모으는 방식을 쓴다.

OTT [over the top] 경제용어사전

온라인 동영상 스트리밍을 뜻하는 'Over The Top'의 준말. 'top'은 셋톱박스를 의미한다. 초기에는 셋톱박스 기반의 인터넷 동영상 서비스를 의미했지만 최근엔 PC나 스마트폰 등을 통해 제공되는 드라마, 예능, 영화 등의 동영상 서비스를 아우르는 의미로 사용하고 있다. 일일이 내려받는 게 아니라 스트리밍 방식으로 이용하면 된다. 2000년대 중반부터 구글, 넷플릭스, 애플 등이 이 서비스를 시작했다. 2019년초 현재 넷플릭스가 1위를...

장외파생상품 거래정보저장소 [Trade Repository] 경제용어사전

장외파생상품 거래와 관련한 모든 정보를 보관·분석하고 이를 금융당국에 보고하는 거래정보 등록기관. 2008년 글로벌 금융위기 때 미국에서 TR 역할을 했던 DTCC가 리먼브러더스의 부도 위험을 시장에 알리면서 중요성이 부각됐다. 해외에선 유수의 글로벌 거래소, 중앙은행, 금융정보업체들이 TR을 운영하며 경쟁 중이다. 한국은행에 따르면 2014년 9월 기준으로 11개국에서 25개 TR이 운영되고 있다. 미국에선 DTCC, 시카고상업거래소 등 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