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636건

일본 경제안전보장추진법 경제용어사전

공급망 강화, 핵심 인프라 안전 확보, 첨단기술 연구개발 지원, 특허 비공개화 등 네 가지 축으로 구성된 법률로 전반적으로 중국을 견제하려는 성격이 강하다. 2022년 5월 12일 일본 상원이 가결했으며 일본 정부는 법률 공포 등의 과정을 거쳐 2023년부터 경제안보법을 단계적으로 실시할 계획이다. 반도체와 희토류, 축전지, 의약품 등 특정 중요물자의 중국 의존도를 낮추기 위해 일본 정부는 기업의 원재료 조달처와 재고현황을 조사하는 권한을 갖는다. ...

아비커스 [Avikus] 경제용어사전

... 것이 목표다. 프리즘 커리지호에 적용된 기술은 하이나스 2.0이다. IMO 등급 중 2단계까지 올라온 기술이다. 장애물 탐지에 더해 자율조종 및 제어 기능까지 갖춰 사람의 개입을 최소화했다. 임도형 아비커스 대표는 “핀란드, 일본, 노르웨이 등이 국책사업으로 자율운항 사업을 적극 육성하고 있으나 아직까지 인근 연안만 오가는 수준”이라며 “내년까지 하이나스 2.0 상용화도 성공시키겠다”고 말했다. 이번 대양 횡단이 성공하면 주요 선사로부터 하이나스 2.0 발주가 ...

425사업 경제용어사전

... 정찰위성은 관측 겸용 '다목적실용위성(아리랑)' 시리즈뿐이었다. 지구 상공 500~600㎞에서 수십㎝ 크기 물체를 식별하는 정찰위성은 첨단기술의 총합체로 불린다. 기술 장벽이 높고 비용 부담이 큰 탓에 미국과 러시아, 중국, 일본, 유럽연합(EU) 등 소수의 국가만 자체 군사용 정찰위성을 운용하고 있다. 합성개구레이더(SAR) 위성엔 차세대 먹거리인 시스템 반도체(비메모리 반도체)가 대거 사용된다. 정찰·통신·항법위성은 킬체인과 KAMD(한국형 미사일방어체계)의 ...

FC-BGA 경제용어사전

... 정도로 수요가 크게 늘고 있다. 코로나19로 비대면 디지털 수요가 늘어나면서 서버, PC 등에 고성능 반도체 기판을 적용하는 고객사가 증가했다. 그럼에도 FC-BGA를 생산할 수 있는 업체는 제한적이다. 국내에선 삼성전기가 유일하고, 일본 이비덴, 신코덴키, 대만 유니마이크론, 난야 등 다섯 곳뿐이다. 부품업계 관계자는 “FC-BGA는 미세회로 구현, 대면적화, 층수 확대 등 고도의 기술력이 필요해 진입장벽이 높다”며 “후발업체가 진입하기 어렵다”고 말했다. 2022년 ...

인도-태평양 경제 프레임워크 [Indo-Pacific Economic Framework] 경제용어사전

인도·태평양 지역에서 미국이 주도권을 쥐기 위한 경제안보 동맹이다. 미국 인도 일본 호주가 참여한 쿼드(Quad)는 정치군사 안보 동맹의 성격이 강하다. IPEF는 기후환경, 디지털, 노동 등의 분야에서 새 국제규범을 마련하고 공급망 재편 등을 통해 중국을 고립시키는 반중국 연합전선이기도 하다. 2021년 10월 27일,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동아시아 정상회의 (EAS)에서 IPEF에 대한 첫 구상을 발표했다. 핵심 소재 및 산업의 안정적 공급망 ...

차낙칼레 대교 [Canakkale 1915 Bridge] 경제용어사전

... 남단 실리비르(Silivir)의 크날르 쿄유(Kinali Koyu)에서 시작해 차낙칼레(Canakkale)를 지나 발르케시르(Balikesir)의 사바쉬테페(Savastepe) 지역에서 끝나는 총 352km 고속도로 프로젝트의 일부분이다. 차낙칼레 대교의 교량간 거리는 2023m로 지금까지 세계 최장 현수교였던 아케시해협대교보다 30m 더 길다. 아케시해협대교는 일본 고베시와 아와지시마를 잇는 현수교다. 다리 폭은 45.03m로 6차선이 들어선다.

주주우대제도 경제용어사전

소액주주들에게 답례차 자사 상품이나 할인권을 나눠주던 일본 증권시장 특유의 제도. 일본 기업들은 그동안 주주우대제도에 적극적이었다. 주주가 오래 주식을 보유하면 주가 변동성을 줄일 수 있어 경영에 긍정적이기 때문이다. 국내 유가증권시장에 해당하는 도쿄1부증시에 잔류하기 위해선 개인주주가 2200명 이상이어야 한다는 규제도 주주우대제도 강화를 뒷받침했다. 일본은 주식을 살 때 한번에 100주씩 사야 하기 때문에 개인주주 2200명을 못 채우는 상장사가 ...

프로필렌글리콜 메틸에테르 아세트산 [Propylene glycol methyl ether acetate] 경제용어사전

... 제조된다. 이전 세대인 불화아르곤 공정에는 99.99%의 PGMEA가 필요했다. 지금까지 국내에는 PGMEA의 순도를 높이는 정제 기술은 있었지만 전 단계인 PGME(프로필렌글리콜모노메틸에테르)를 PGMEA로 합성하는 기술은 없었다. 일본에서 초고순도 PGMEA를 수입하거나 중국에서 순도가 떨어지는 PGMEA를 수입한 뒤 정제를 거쳐 반도체 공정에 투입해온 이유다. 2022년 2월 국내 중소기업 재원산업은 EUV 공정 핵심 원재료 중 하나인 프로필렌글리콜 메틸에테르 ...

국민연금 개혁 경제용어사전

... 것이어야 한다고 제시했다. 우선 보험료 인상이 필요하다는 지적이 많다. 국민연금 보험료는 25년째 9%로 고정돼 있다. 1988년 3%로 시작해 10년간 두 차례 3%포인트씩 인상된 뒤 변동이 없다. 영국(25.8%) 독일(18.7%) 일본(18.3%) 미국(13.0%) 등 외국과 비교해 현저히 낮다. 김용하 순천향대 IT금융경제학부 교수는 “국민연금 보험료율을 16%까지 올려야 연금 재정의 지속 가능성을 확보할 수 있다”며 “국민 부담을 최소화하기 위해 단계적인 ...

소부장 기업 경제용어사전

... 업종을 일컫는 말. 전기차 배터리, 반도체 소재와 자동차 부품, 제조를 위한 제조장비 등 우리나라 산업의 중심인 제조업의 뿌리가 되는 산업을 말한다. 기술자립도가 근간인 기초산업이다. 반도체만 해도 600개 이상의 공정에서 수백 개의 소재와 공정 장비가 필요하다. 우리나라는 일본의 수출규제 조치에 대응해 1년 내 20대 품목, 5년 내 80대 품목의 공급안정화를 달성하기 위한 '100대 품목 소재·부품·장비산업 경쟁력 강화대책'을 추진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