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51-160 / 576건

신규 태평양 횡단 해저광케이블 [New Cross Pacific Cable System] 경제용어사전

아시아태평양과 북미 지역을 잇는 총 길이 1만4000㎞, 전송량 초당 80테라비트(1Tbps=테라비트는 1조비트)에 이르는 세계 최대 규모의 해저케이블로 2017년 개통될 예정이다. KT를 비롯 중국 차이나모바일·차이나텔레콤·차이나유니콤, 일본 소프트뱅크, 대만 칭화텔레콤, 미국 마이크로소프트 등 5개국 7개 회사가 참여하고 있으며 KT는 컨소시엄의 의장회사로 사업을 주도하고 있다.

아시아태평양 게이트웨이 [Asia Pacific Gateway] 경제용어사전

아시아 지역의 급증하는 인터넷 트래픽과 국제회선의 수요를 충족하기 위해 한국과 중국, 일본, 동남아 등 9개국 11개 지역을 연결하는 해저케이블. 총 길이 1만1000㎞, 전송량 38.4Tbps이며 2014년 말 완공을 목표로 건설을 시작하였으나 실 개통은 2016년에 이루어질 것으로 보인다. KT가 APG의 종합망관제센터(NOC : Network Operation Center) 사업자로 선정되어 있어 국제해저케이블 및 장비 고장 발생 시 모든 상황 ...

1억총활약담당상 경제용어사전

2050년 이후에도 일본 인구 1억명을 유지하는 사회인 `1억 총활약사회'를 만들기 위해 현재 1.4명인 합계출산율을 1.8명으로 끌어올리는 정책을 맡게 될 일본 내각부의 특명 담당 장관. 2015년 10월 아베 신조 일본 총리가 개각을 단행하면서 저출산·고령화 문제에 대응하기 위해 신설했다. 측근인 가토 가쓰노부 관방부 부장관이 임명됐다.

중성미자 [中性微子] [neutrino] 경제용어사전

... 던질 때 나타나는 파문(波紋)처럼 흔적이 생기는데 이 흔적을 탐지해 존재를 확인했다. 한편 스웨덴 왕립과학원 노벨 물리학상 선정위원회는 유령입자로 알려진 중성미자가 질량이 있다는 사실을 밝혀 표준모형을 보완해야 한다는 근거를 제시한 일본과 캐나다 과학자 두 명인 가지타 다카아키(梶田隆章) 일본 도쿄대 교수(56)와 아서 맥도널드 캐나다 퀸즈대 교수(72)를 '2015 노벨 물리학상' 수상자로 선정했다. 가지타 교수는 우주에서 날아온 중성미자가 다른 중성미자로 변한다는 사실을 ...

핵융합발전 경제용어사전

태양에서 일어나는 핵융합 반응을 지상에서 일으켜 전기에너지를 얻는 기술이다. 태양처럼 1억도가 넘는 온도에서는 수소 원자핵이 서로 융합해 무거운 헬륨 원자핵으로 바뀐다. 이때 줄어드는 질량만큼 엄청난 에너지가 방출되며 이를 이용해 전기를 생산하는 발전이다. 바닷물에 풍부하게 함유된 중수소와 리튬에서 얻는 삼중수소를 원료로 사용한다. 원료를 쉽게 구할 수 있을 뿐 아니라 효율성도 다른 에너지에 비해 월등히 높다는 평가를 받는다. 이론상 화력발전이...

공공부문 부채 경제용어사전

... 발표했다. 한국의 공공부문 부채는 2013년 현재 898조7000억원으로 2012년 때보다 9.5%(77조7000억원)가 증가했다. GDP 대비 공공부문 부채는 62.9%로 1년 전 59.6%보다 3.3%포인트 늘었다. OECD 국가 중 일본의 공공부문 부채는 GDP 대비 271%이고, 포르트갈 143%, 캐나다 126%, 영국 95%, 호주 71%, 멕시코 40% 등이다. 이는 한국 국민이 공공부문에서 1인당(2014년 추계인구 5042만명 기준) 1782만원 정도의 빚을 ...

독립투자자문업 [independent financial adviser] 경제용어사전

특정 금융사에 소속돼 있는 전속 자문업자와 달리 금융회사나 금융상품 종류에 구애받지 않고 독립적인 자문, 상품추천, 체결대행이 가능한 투자자문업자를 뜻한다. 영국과 미국, 독일, 프랑스 등 유럽 국가들과 일본이 IFA 제도를 운영하고 있다. 한국에서는 2017년 4월 이제도를 도입됐다. 1억원 이상 자본금과 상법상 법인 형태를 갖추면 1인 사업자도 투자자문사로 활동할 수 있게 하는 게 골자다. IFA는 특정 금융회사에 소속되지 않은 채 중립적 위치에서 ...

표준시 [standard time] 경제용어사전

... 말한다. 각국은 영국 그리니치 천문대를 통과하는 경선을 '본초자오선(경도 0도선)'으로 정하고, 경도 15도를 지날 때마다 1시간의 시간차를 두기로 했다. 남북한은 현재 한반도 중심을 관통하는 자오선인 동경 127도30분이 아니라 일본 본토를 통과하는 동경 135도를 기준으로 쓰고 있다. 원래는 구한말인 1908년 2월7일 대한제국 표준시 자오선이 공포되면서 동경 127도30분을 표준자오선으로 사용했지만 1910년 일제에 의해 강제 합방되자 1912년부터 일본의 ...

선박평형수관리협약 [IMO Ballast Water Management Convention] 경제용어사전

... IMO는 30개국 이상이 협약을 비준해야 하고, 비준국 보유 선박의 적재능력(선복량)이 전 세계 선복량의 35% 이상이 돼야 하며 기준 충족 후 12개월 후 협약이 발효된다고 규정하고 있다. 2015년 11월 25일 현재 한국과 일본 등 44개국이 협약을 비준해 30개국 기준은 넘었지만, 선복량은 32.8%로 발효 조건에는 미달했다. 하지만 2016년 9월 8일 핀란드가 세계 52번째로 선박평형수관리협약(BWMS)을 비준하기로 하면서 이 협약은 2017년 9월8일부터 ...

C1 가스 정제기술 경제용어사전

... 낮은 문제점을 갖고 있다. 반면 'C1가스 정제기술'은 바이오 및 화학촉매를 복합적으로 활용해 저온, 저압 상태에서 일산화탄소(CO), 메탄(CH4) 가스 등을 기초 화학소재, 제품 및 수송연료로 직접 전환하기 때문에 경제성이 높아 미국 일본등 선진국에서는 석유산업을 대체할 수 있는 차세대 핵심기술로 주목받고 있다. 한국은 미래창조과학부 'C1 가스 리파이너리' 원천기술 개발 사업에 2015년부터 9년간 1415억원을 투자한다고 2015년 6월 15일 14일 발표하기도 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