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71-180 / 612건

B-52 경제용어사전

... 이상을 날아가 폭격한 뒤 돌아올 수 있다. 핵폭탄과 재래식 폭탄 35발, 핵탄두 순항미사일 등을 장착할 수 있다. 사거리 3000㎞의 AGM-129 핵탄두 스텔스 순항미사일의 폭발력은 200kt에 달한다. 제2차 세계대전 때 일본 히로시마에 투하된 핵폭탄 폭발력(16kt)의 12배 이상이다. 땅 깊숙이 파고들어 북한 지도부의 지하 요새를 파괴할 수 있는 벙커버스터(GBU-57)도 탑재하고 있다. B-52는 1991년 걸프전에서 미국 본토에서 이륙, 이라크 전역에 ...

스마트 공장 경제용어사전

제조 全과정을 정보통신기술(ICT)로 통합해 생산성 및 에너지효율 강화, 제품 불량률 감소 등 생산시스템을 최적화하는 맞춤형 공장을 말한다. 제품 기획과 설계부터 유통·판매에 이르는 전(全) 과정에 정보통신기술(ICT)을 접목해 제조 단가를 낮추고 소비시장에 유연하게 대처하겠다는 것이다. 궁극적으로는 제조업 경쟁력 강화가 목적이다

대분열 시대 [the great divergence] 경제용어사전

미국과 미국 이외의 주요경제국인 EU, 중국, 일본 등이 저금리기조에 대한 동조화를 포기하고 각각의 차별화된 통화정책을 펴는 현상. 2008년 글로벌 금융위기 이후 7년간 주요국은 미국 중앙은행(Fed)를 구심점으로 초저금리와 돈풀기를 통한 경기부양을 목표로 일사불란하게 달려왔다. 하지만 2015년 12월 16일 미국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가 금리를 0.25%올리면서 세계각국의 통화정책기조가 엇갈리는 대분열의 시대가 오게 됐다. Fed가 긴축으로 ...

파리기후변화협약 [Paris Climate Change Accord] 경제용어사전

... 40% 감축을 목표로 한다. 중국은 2030년까지 국내총생산(GDP) 대비 배출량 기준 60~65% 감축, 한국은 2030년의 목표연도 배출전망치 대비(BAU) 37% 감축 목표를 제출했다. 버락 오바마 전 미국 대통령은 2016년 일본에서 열린 G7정상회담에서 파리협정 이행을 약속하면서 같은해 9월 행정명령을 통해 파리협정을 비준했다. 반면 도널드 트럼프 전 미국 대통령은 2017년 6월 1일에는 파리협정 탈퇴를 선언했다. 2016년 11월 4일 발효된 협약은 ...

규제 프리존 경제용어사전

... 부지 개발을 추진하면 건폐율 특례 등 토지이용 규제도 대폭 완화해 준다. 14개 시•도는 2016년 1분기까지 전략산업 육성계획안을 정부에 보고할 계획이다. 정부는 완화해야 할 핵심 규제와 정부지원 방안을 마련해 내년 6월 '규제프리존 지정•운영을 위한 특별법'을 국회에 제출한다. 일본은 한국에 앞서 비슷한 제도를 도입했다. 아베 신조(安倍晋三) 일본 총리는 '일본 재생'을 목표로 2013년 '국가전략특구 사업'을 선보였다.

''덕후'' 문화 경제용어사전

일본어 '오타쿠(オタク)'를 한국식으로 표기한 '오덕후'에서 온 '덕후'는 온라인상에서 주로 광팬 또는 마니아라는 뜻으로 쓰인다. 혼자 방에서 게임, 만화 등을 즐기던 덕후들이 모바일 기기와 동영상 플랫폼의 발달로 소통의 장(場)으로 나오면서 새로운 문화를 형성하고 있다.

레드백 [redback] 경제용어사전

미국 달러화를 뜻하는 그린백(Green Back)에 빗대어 중국의 위안화를 일컫는 말.

프리터족 경제용어사전

영어의 `자유로움''을 뜻하는 프리(free)와 독어의 ''노동자''를 뜻하는 ''아르바이터''(arbeiter)를 합성한 일본의 신조어. 1987년 일본의 구인잡지인 리크루트에서 능력이 됨에도 불구하고 직업을 갖지 않고 평생 아르바이트만으로 생계를 이어가는 ''사회인 아르바이터''를 지칭하면서 처음 사용됐다. 이후 일본의 버블경기가 붕괴되고 경기침체 가 시작된 2000년부터 그 뜻이 15-34세 사람들 중정규직업을 갖지 못했거나 실업자인 사람을 ...

누적원산지규정 경제용어사전

환태평양경제동반자협정(TPP)을 맺은 국가 내에서 원재료를 조달할 경우 모두 국산 재료로 간주(원산지를 역내산으로 인정)해 특혜 관세 혜택을 부여하는 것. 예를 들어 일본 자동차 회사나 부품회사가 TPP 가입국이면서 인건비가 싼 베트남이나 멕시코 등에 공장을 지어 미국 시장에 수출해도 관세를 면제 받는다.

사사에 안 경제용어사전

2012년 일본 민주당 집권 당시 사사에 겐이치로(佐佐江賢一郞) 외무성 사무차관이 방한해 위안부 문제 해결을 위해 한국 측에 제시한 안이다. 일본 총리의 직접 사과와 주한 일본대사의 피해자 면담 및 사과, 일본 정부의 예산을 통한 피해자 보상 등이 주요 내용이다. 당시 이명박 정부는 사사에 안에 대해 수용 거부 의사를 통보했고, 2012년 말 일본 자민당이 정권을 잡으면서 이 안도 자동 폐기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