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81-190 / 593건

아마노 히로시 경제용어사전

2014년 노벨상을 받은 일본의 대표 전자공학자다. 1979년 나고야대 전자공학과에 입학해 1988년 아카사키 이사무 교수의 지도를 받아 공학박사 학위를 취득했다. 1992년 스승인 아카사키 교수와 함께 과학계의 오랜 숙제로 여겨지던 청색 LED(발광다이오드) 개발에 세계 최초로 성공했다. 2002년 메이조대에서 교수로 임용된 그는 2010년 모교인 나고야대로 돌아와 플라즈마 나노공학연구센터 운영위원을 맡고 있다. 2014년 스웨덴 왕립과학한림원은 ...

양적완화와 통화가치 경제용어사전

양적 완화(QE)와 통화가치=양적 완화는 경기부양을 위해 중앙은행이 발권력을 동원해 시중에 돈을 뿌리는 정책이다. 2015년 2월현재 미국은 양적 완화를 종료한 반면 유럽과 일본은 양적 완화 정책을 시행하고 있다. 양적 완화를 시행하면 자국 통화 가치가 하락해 수출을 늘리고 물가도 끌어올릴 수 있다.

지니 [zero-yield to negative-yield] [ZYNY] 경제용어사전

채권 금리가 제로 혹은 마이너스로 떨어지는 현상을 가리키는 말. 글로벌 투자은행(IB) JP모간이 투자보고서에서 사용한 신조어다. 채권을 만기까지 갖고 있으면 이자를 포함해 매입 가격보다 많은 돈을 돌려받는 통상적인 투자와 달리 채권 금리가 마이너스로 떨어지면 오히려 만기 때 적은 돈을 돌려받는다.

캣본드 [catastrophe bond] [cat ] 경제용어사전

지진과 쓰나미, 홍수 등 재산상 큰 피해가 예상되는 자연재해에 대비해 발행하는 보험연계증권(ILS)의 일종이다. 미국 플로리다 지역의 허리케인, 터키 및 일본의 지진, 유럽 폭풍우, 호주 사이클론 등이 보험 대상이 되는 리스크다. 보험사가 태풍과 같은 거대재해에 대한 위험을 자본시장 으로 전가, 손실규모를 축소하기위해 고안됐다. Cat은 대재해를 의미하는 Catastrophe의 준말로 재해연계증권은 자연재해 관련 보험상품을 판매한 보험사가 채권을 ...

전력계통운영시스템 [energy market system] 경제용어사전

... 대정전도 EMS가 제대로 작동하지 않아 일어났다. EMS는 아침저녁마다 바뀌는 수요에 맞게 전기 생산량을 결정하기 위해서도 꼭 필요하다. 한국은 2005년 한국전기연구원 LS산전 한전KDN 바이텍정보통신 등이 참여해 개발을 시작했으며 2013년 11월에 개발에 성공함으로써 미국 독일 프랑스 일본에 이어 국산화에 성공한 세계 5번째 국가가 됐다. 향후 전력수급 안정과 대규모 전력계통의 안정 운영 및 대정전방지 등에 활용될 것으로 기대되는 성과다.

메가시티 [megacity] 경제용어사전

행정적으로 구분돼 있으나 생활, 경제 등이 기능적으로 연결돼 있는 인구 1000만명 이상의 거대 도시를 말한다. 메가시티외에 메트로폴리스, 대도시권, 메갈로폴리스 등 다양한 용어가 비슷하게 사용되고 있다.

가을학기제 경제용어사전

초중고교부터 대학까지 9월부터 새 학년 새 학기를 시작하는 제도. '9월 학기제'로도 불린다. 미국 유럽은 물론이고 중국까지 전 세계 기준으로 자리 잡고 있다.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국가 중 남반구인 호주를 빼고 한국과 일본만 봄학기제를 운영하고 있어 한국 학생이 해외 유학을 갈 때나 외국인 학생이 국내 유학을 올 경우 6개월가량의 공백이 생긴다. 찬성론자들은 가을학기제를 시행하면 외국의 우수한 교수, 연구자, 유학생을 유입시키는 `학제의 국제 ...

후지야마본드 경제용어사전

2015년 일본에서 발행을 검토중인 위안화표시채권으로 일본을 대표하는 후지산에서 명칭을 따온 것이다. 일본 내 위안화표시채권 발행이 가능해지면 주로 중국에서 사업을 벌이는 일본 금융회사와 자동차리스회사 등이 채권 발행에 나설 것으로 예상된다. 일본 내 풍부한 유동성을 기반으로 중국 기업들이 일본 내 위안화채권 발행에 나설 가능성도 있다.

30-50클럽 [30-50 club] 경제용어사전

국민소득이 3만달러이면서 인구 5000만명이상인 국가를 말한다. 2018년 말 현재 '30·50클럽'에 이름을 올린 국가는 미국, 일본, 독일, 프랑스, 영국, 이탈리아와 한국 등 총 7개국이다. 1인당 국민소득이 3만달러를 넘는 국가는 많지만 대부분 인구는 적다. 스위스(810만명) 홍콩(720만명) 스웨덴(957만명) 등은 국내 수도권 인구를 밑돈다. 30·50클럽에 속해 있는 국가들은 모두 과거의 한 시점에 세계를 주름잡았거나 식민지를 가졌던 ...

한-아세안 기업인 협의체 [ASEAN-ROK Business Council] 경제용어사전

... 국가별로 3명씩 11개국 33명으로 구성됐다. 사무국은 한국은 대한상공회의소가, 아세안은 의장국 경제단체가 맡기로 했다. 매년 1회 한-아세안 정상회의나 대외경제장관회의와 연계해 회의를 개최한다. 기업인 협의체 총회는 매년 1회 한·아세안 정상회의나 경제장관회의 일정과 연계해 개최하고 실무회의도 연 1~2회 열기로 했다. 중국이나 일본이 아세안과 만든 비즈니스협의회처럼 한·아세안 기업인 협의체도 상설로 운영하며 정보 교류의 마당으로 만든다는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