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81-190 / 576건

아시아·태평양자유무역지대 [Free Trade Area of the Asia-Pacific] 경제용어사전

아시아·태평양자유무역지대. 아시아·태평양 지역에 자유무역지대를 건설하는 것으로 세계 주요 21개국으로 구성된 APEC의 최종목표이다. FTAAP는 1966년 일본 경제학자 고지마 기요시가 제안한 태평양자유무역지대(PFTA) 구상에서 출발했다. 당시엔 유럽 경제통합에 대응해 일본 주도로 미국, 캐나다, 호주, 뉴질랜드 등 5개국 시장을 묶는 아이디어였지만 미국과 중국이 반대하면서 흐지부지됐다. 2006년 프레드 버그스텐 미국 피터슨국제경제연구소(PIIE) ...

페퍼 [pepper] 경제용어사전

세계 최초의 감정 인식 로봇. 일본 정보기술(IT) 기업 소프트뱅크가 만들었으며 2014년 6월 공개됐다. 페퍼는 키 120cm, 무게 28kg, 10.1인치 디스플레이를 탑재했으며 사람의 표정과 목소리를 통해 감정을 인식, 상황에 맞는 대화를 할 수 있다. 네슬레 일본법인이 휴머노이드 로봇 '페퍼(Pepper)' 1000대를 구입해 2014년 12월부터 일본 대형 가전매장에서 커피 머신을 판매하게 할 예정이라고 발표하여 화제를 불러일으키기도 ...

5세대 이동통신 [5G wireless communication] 경제용어사전

최대 20Gbps의 데이터 전송 속도와 어디에서든 최소 100Mbps 이상의 체감 전송 속도를 제공하는 이동통신서비스 (국제전기통신연합(ITU)의 정의). 정식 명칭은 'IMT-2020'이다. 한국은 2018년 12월 1일 세계 최초로 기업용 5G 상용화에 성공한 데 이어 2019년 4월3일에는 일반인을 대상으로 한 5G(5세대) 스마트폰 이동통신 서비스도 세계 최초로 개시됐다. 5G 통신의 특성은 초고속·초저지연·초연결이다. 데이터 전송 속도...

말뫼의 눈물 [Tears of Malmoe] 경제용어사전

현대중공업 육상건조시설 한복판에 자리 잡은 골리앗 크레인의 별칭으로 '코쿰스 크레인(Kockums Crane)'이라고도 한다. 높이 128m, 폭 164m, 인양능력 1천500t급(현대로 이전 후 개조공사를 거쳐 인양능력1천600t으로 향상) 자체중량 7560t으로 당시로는 세계최대의 크레인이었다. 스웨덴 말뫼의 세계적 조선업체 코쿰스(Kockums)가 문을 닫으며 내놓았고 그걸 2002년 현대중공업이 막대한 해체비용을 부담하는 조건으로 단돈 ...

모리빌딩 [Mori Building Company] 경제용어사전

롯폰기힐스 등 일본 도쿄의 주요 복합단지를 개발한 대형 부동산 개발업체다. 1959년 경제학자였던 모리 다키치로 회장이 창업했다. 일본 경제가 급성장하면서 모리 회장은 1991~1992년 세계에서 가장 부유한 인물 1위에 오르기도 했다. 모리 회장이 1993년 사망한 뒤에는 아들인 모리 미노루 회장이 그룹을 이끌었고, 2012년 미노루 회장이 사망한 뒤 소유와 경영을 분리했다. 모리빌딩은 직접 땅을 사고 건물의 콘셉트를 기획하는 사업 방식을 고수한다. ...

개인종합자산관리계좌 [individual savings account] 경제용어사전

... 있으면 가입 가능하며 2019년 부터는 일시적으로 소득이 없는 경력단절자와 휴직자 등도 ISA에 가입할 수 있다. 또한 과세특례 적용기한이 2018년에서 3년 연장되어 2021년 12월 31일 까지로 연장되었다. ISA는 영국과 일본에서도 도입해 시행중이다. 영국은 16세 이상 국민을 대상으로 1만5000파운드(약 3000만원) 한도로 ISA를 운영하고 있다. 금융위원회에 따르면 영국은 국민의 40% 이상이 ISA에 가입해 재테크 기본통장으로 활용하고 있다. ...

후생연금펀드 [Government Pension Investment Fund] 경제용어사전

한국의 국민연금에 해당하는 일본의 연기금으로 세계최대 규모이다. 일본의 후생연금 및 국민연금의 적립금을 운용하는 독립 행정법인이다. 그러나 GPIF에 대한 중기목표수립 및 성과평가 및 기금운용위원회에 대한 임명권은 후생노동성이 갖고 있어 독립성이 취약하다. 2017년말 현재 적림금 규모가 1,600여조원에 달한다.

아세안경제공동체 [ASEAN Economic Community] 경제용어사전

... 있다. 회계 및 전략컨설팅업체 프라이스워터하우스쿠퍼스(PwC)의 제이슨 헤이즈 파트너는 “경제협력개발기구(OECD)는 2030년 세계 중산층 소비의 59%가 동남아에서 나올 것으로 전망한다”며 “자국에서 인구와 소비 감소를 겪고 있는 일본 기업의 76%가 동남아를 최우선 투자처로 삼는다는 설문 결과가 놀라운 얘기가 아니다”고 말했다. 1967년 정치·안보적 요인에서 결성된 아세안은 냉전 해체 이후 경제 협력에 집중해왔다. 1992년 역내 자유무역협정(AFTA) 체결로 '경제 ...

개인자산관리계좌 [Individual Wealth Account] 경제용어사전

... 있다는 게 금융위와 업계의 주장이다. 저금리 추세를 감안해 가입 상한을 없애 모든 사람이 가입할 수 있게 하거나, 아니면 연소득 1억5000만원 이하는 모두 가입을 허용해야 한다는 것이다. IWA와 비슷한 성격의 영국 ISA와 일본 NISA는 따로 가입 제한을 두지 않고 있다. 하지만 세수 확보를 신경쓸 수밖에 없는 기재부는 상한 폐지는 안 된다는 입장이다. 소득공제장기펀드(소장펀드) 가입 조건인 연소득 5000만원을 소폭 웃도는 정도의 방안을 검토 중인 것으로 ...

아시아인프라투자은행 [The Asian Infrastructure Investment Bank] 경제용어사전

아시아 국가들의 사회간접자본 건설지원을 위해 중국주도로 설립된 국제금융기구. 미국과 일본 주도의 세계은행과 아시아개발은행(ADB)을 견제하려는 성격이 강하다. 2013년 10월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이 창설 제안하였고, 1년 후인 2014년 10월 24일 아시아 21개국이 500억 달러 규모의 아시아인프라투자은행(AIIB) 설립을 위한 양해각서(MOU)에 서명했으며 2016년 1월 16일 57개 국가를 회원으로 공식 출범식을 가졌다. AIIB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