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71-80 / 564건

한국의 통화스와프 규모 경제용어사전

... 13일 현재 한국은 중국, 말레이시아, 호주, 인도네시아 등 4개국과 784억달러 규모의 통화스와프 협정을 맺고 있다. 중국이 560억달러 규모로 제일 크고 인도네시아(100억 달러), 호주(77억 달러) 말레이시아(47억 달러)가 뒤를 잇는다.. 여기에 동남아시아국가연합(ASEAN) 및 중국, 일본과 공동으로 만든 치앙마이이니셔티브(CMI)에서 인출할 수 있는 384억 달러까지 합한다면 한국의 통화스와프 체결규모는 총 1168억 달러에 이른다.

한일통화 스와프 경제용어사전

한국과 일본이 계약한 한도내에서 필요한 만큼의 돈을 교환하고 일정 기간이 지난후 재교환하기로 한 계약을 말한다. 한국은 일본과 2001년 7월 20억 달러 규모의 첫 통화스와프 계약을 맺었다. 스와프 규모가 2008년 300억 달러, 2011년 700억 달러까지 증액됐지만, 2012년 8월 이명박 전 대통령의 독도 방문을 계기로 한·일 관계가 악화하면서 그해 10월 만기가 도래한 570억달러 규모의 통화스와프가 연장되지 않았다. 잔여 금액도 2015년 ...

한중통화스와프 경제용어사전

... 연장으로 북핵리스크 등의 불안요인을 안고 있는 한국으로서는 안전핀을 유지할 수 있게 됐으며 위안화 국제화를 추진하고 있는 중국으로서도 홍콩(4000억 위안)에 이어 두 번째로 규모가 큰 한국과의 통화스와프를 유지하게 됐다. 한편 한국은 2016년 브렉시트, 미국 금리인상 등으로 인해 일본에 2015년 2월 완전 종료된 통화스와프를 재개하자고 제안하고 협상을 진행중이었으나 2017년 1월 일본이 `위안부 소녀상'문제로 재개 논의를 일방적으로 중단했다.

유럽사업자요건 인증 [European Utility Requirements] 경제용어사전

... 유럽사업자협회(이하 협회)가 유럽에 건설될 신형원전에 대해 안전성, 경제성 등에 대한 요건을 심사한다. 유럽사업자협회는 유럽 12개국 14개 원전사업자로 구성돼 있으며 신규원전 설계를 표준화하고 발주 관련 기술적 배경을 정의하고 있다. 회원국들은 이 요건을 유럽권 건설사업의 표준 입찰요건으로 사용하고 있다. 2017년 10월9일 현재까지 EUR 인증을 받은 나라는 미국 일본 러시아 프랑스 등 4개국뿐이며, 한국이 다섯 번째로 이름을 올리게 됐다

친환경 차 협력금제도 경제용어사전

... 제도 등을 담은 '자동차 등의 대기오염 저감에 관한 법률안'(송옥주 더불어민주당 의원 대표발의)이 상정돼 있다. 온실가스배출량 외에도 대기오염물질 배출량까지 고려한 제도로 2019년 시행될 예정이다. 환경부는 친환경차 협력금의 모태가 된 저탄소차 협력금 제도가 프랑스에서 성공했다고 주장하고 있다. 그러나 국내 자동차업계에선 프랑스 자동차 기업들이 이 제도에 맞춰 소형차 개발에만 집중하다가 독일, 일본 등에 자동차산업 주도권을 빼앗겼다고 분석했다.

유토리 세대 [ゆとり] 경제용어사전

유토리세대는 1987-1996년 일본에서 태어나고 자란 세대로 지금의 20-30세 연령층에 해당한다. 우리나라 말로 여유를 뜻하는 유토리(ゆとり)라는 단어가 사용된 것은 이 들의 교육시간과 교과내용이 대폭 줄어들고 교과 외 시간으로 '여유의 시간'이 도입된 유토리 교육을 받았기 때문이다. 유토리 교육은 암기위주의 교육을 지양하고 창의성과 자율성을 중시하는 교육을 표방했다. 하지만 유토리 교욱을 심각한 기초학력 저하와 학생간의 편차가 심화됐다는 이유로 ...

웨어러블 로봇 [wearable robot] 경제용어사전

옷처럼 입을 수 있는 로봇 기술을 말한다. 최근 의료공학 분야에서 가장 각광받는 부문 중 하나다. 미국 일본 등 선진국이 상용화를 위해 치열한 경쟁을 벌이고 있다. 브라운대 등 임상시험에 성공한 곳도 몇 곳 안 된다. 누구도 아직 시장을 선점하지 못하고 있다는 얘기다. 국내에선 2013년 김성완 서울대 의공학과 교수팀이 뇌파 감지 기술을 활용한 외골격 로봇 논문을 발표하면서 본격 연구가 시작됐다.

웨어러블 로봇 [wearable robot] 경제용어사전

옷처럼 입을 수 있는 로봇 기술을 말한다. 최근 의료공학 분야에서 가장 각광받는 부문 중 하나다. 미국 일본 등 선진국이 상용화를 위해 치열한 경쟁을 벌이고 있다. 브라운대 등 임상시험에 성공한 곳도 몇 곳 안 된다. 누구도 아직 시장을 선점하지 못하고 있다는 얘기다. 국내에선 2013년 김성완 서울대 의공학과 교수팀이 뇌파 감지 기술을 활용한 외골격 로봇 논문을 발표하면서 본격 연구가 시작됐다.

말라카 해협 [Strait of Malacca] 경제용어사전

... 지역의 이슬람 왕국명이자 말레이시아 항구도시인 말라카에서 따왔다. 좁고 긴 이 바닷길은 태평양과 인도양을 잇는 동서 교역의 최단 항로다. 지금도 세계 해상운송량의 20~25%, 중동 원유의 50%가 이 해협을 통과한다. 한국과 중국 일본이 수입하는 원유의 90%가 여기를 지난다. 파나마와 수에즈 운하만큼 중요한 곳이어서 한 국가의 영해가 아니라 국제수역으로 지정돼 있다. 이곳을 지나는 선박은 연간 8만여 척에 이른다. 수마트라 섬을 우회하면 1600㎞나 멀고 항해 기간도 ...

중국제조 2025 ['Made in China 2025' strategy] 경제용어사전

... 2025년까지 70% 자급하겠다는 구상이다. 중국제조 2025는 5대 프로젝트와 10대 전략산업으로 짜여 있다. 중국 정부는 제조 강대국이라는 최종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 3단계 계획을 세웠다. 국가별로 등급을 1등급(미국), 2등급(독일 일본), 3등급(중국 영국 프랑스 한국)으로 분류한 뒤 1단계(2016~2025년)에선 제조업 강국 대열에 들어선다는 내용이 들어 있다. 2단계(2026~2035년)에서는 독일과 일본을 넘어 강국의 중간수준에 진입하고 3단계(2036~2049년)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