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110건

경기적 실업 경제용어사전

경기주기 변동에 따라 발생하는 실업. 자본주의 경제는 필연적으로 경기 호황과 불황을 넘나드는데 이에 맞춰 기업들은 일자리를 늘리고 줄이고를 반복한다. 이때 발생할 수밖에 없는 실업을 경기적 실업이라 일컫는다.

바이드노믹스 [Bidenomics] 경제용어사전

... 인상, 친환경 인프라 투자 등으로 요약된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단행한 감세정책을 철회하고 증세를 통해 확보한 재원으로 석유, 가스 같은 화석연료를 대체할 태양광, 풍력, 전기자동차 등 친환경 인프라와 산업을 집중 지원해 일자리를 만들고 소득 분배도 개선하겠다는 구상이다. 감세와 규제 완화를 통해 민간 투자 여력 개선에 초점을 맞춘 '트럼프노믹스'와는 180도 다른 전략이다. 정부가 주도적 역할을 한다는 점에서 '큰 정부'를 지향한다고 볼 수 있다. 우선 조세정책에선 ...

가업상속공제 경제용어사전

... 중소기업연구원 연구위원은 “중소기업이 대출로 상속세를 낼 수 있도록 상속재산을 담보로 정부가 장기 저금리 경영안정자금을 지원하는 방안도 고려해볼 만하다”고 말했다. 무엇보다 가업승계를 '부의 대물림'으로 색안경을 끼고 보는 시각부터 바뀌어야 한다는 지적이다. 김화만 중소기업중앙회 기업승계활성화위원장은 “상속은 기업과 함께 기업이 가진 기술력과 경영 노하우, 일자리와 같은 '사회적 가치'를 물려주는 것이란 사회적 공감대가 확산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시니어노믹스 [seniornomics] 경제용어사전

... 활성화와 성장을 꾀하는 정책. 한국은 2017년 전체 인구에서 65세 이상 고령 인구가 차지하는 비율이 14%가 넘는 '고령사회'로 진입했다. 2025년이면 이 비율이 20%가 넘어 '초고령사회'로 들어설 전망이다. 청년 5명이 노인 1명을 부양해야 하는 상황이 닥치게 되는 셈이다. 시니어노믹스는 노인들의 일자리 활성화를 통해 경제 활성화와 성장에 기여하게 할 뿐 아니라 노인의 가난, 질별, 고독의 삼중고를 해결 할 수 있는 방안으로 여겨진다.

한국판 뉴딜정책 경제용어사전

... 분야는 온라인 비즈니스, 친환경 미래 모빌리티, 빅데이터, 5세대(5G) 이동통신 서비스, 신재생에너지, 유틸리티 등이다. 10대 대표과제 한국판 뉴딜 세부과제 중 △경제활력 제고를 위해 파급력이 큰 사업 △단기 및 지속가능한 일자리 창출사업 △디지털화, 그린화 관련 국민 체감도 높은 사업 △지역균형발전 및 지역경제 활성화 기여 사업 △민간투자 확산 및 파급력이 높은 사업을 중심으로 10대 대표과제를 선정했다. 한국판 뉴딜 10대 대표 과제 ① 데이터 댐 (18조 ...

타다금지법 경제용어사전

... 사업법 개정안 처리를 반대해달라"고 호소하기도 했다. 이 대표는 "대통령은 '타다와 같은 혁신적인 영업이 진출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며 "택시와 택시기반 모빌리티 회사들의 이익을 위해 타다를 금지시키고 1만명의 일자리를 빼앗는 법안에 국토부가 앞장서는 것을 이해할 수 없다. 국회는 다시 판단을 해달라"고 강조했다. 박재욱 타다 대표는 문재인 대통령에게 '타다 금지법'에 대한 거부권을 행사해 달라고 요청한 상태다. 박 대표는 "국토교통부와 국회의 결정은 ...

닌자 [no income, no job and asset] 경제용어사전

일본에서 소득도, 일자리도, 재산도 없는 은퇴 생활자를 나타내는 말. 영어인 "No Income, No Job and Asset"이란 단어의 첫 번째 글씨를 따서 만든 신조어다.

도시재생기업 [Community Regeneration Corporation] 경제용어사전

도시재생을 통해 구축된 지역 자산의 운영관리, 지역의 자원, 자산, 자본을 활용한 사업의 발굴, 일자리 창출, 지역에서 필요로 하는 사회(공공)서비스의 발굴 및 운영, 지역 내 다양한 사업 간 관리 등의 역할을 하는 지역기반 기업

엑소브릭 경제용어사전

... 있는 벨기에 브뤼셀 기준 30일 0시 이뤄지는 브렉시트(영국의 EU 탈퇴)를 앞두고 기업들이 영국을 떠나는 현상. 영어의"탈출"을 뜻하는 exodus와 "영국"을 뜻하는 Britain의 합성어이다. 엑소브릭이 가속화 하면서 영국 내 일자리 감소와 경제 위축 우려도 확산되고 있다. 엑소브릭 움직임이 가장 뚜렷한 분야는 영국을 대표하는 산업인 금융이다. 지난해부터 골드만삭스, 뱅크오브아메리카, JP모간, HSBC, 씨티그룹, 바클레이즈, 도이체방크 등 내로라하는 금융회사가 ...

국세감면 경제용어사전

... 2018년 40조원에 육박하는 데 이어 2019년에는 처음으로 40조원을 넘길 전망이다. 정부가 세출예산으로 모자라 조세지출(국세 감면)까지 대폭 확대하면서 고용·복지를 떠받치려 하기 때문이다. 국세 감면이 늘어나는 것은 정부가 일자리 창출과 저소득층 지원을 명목으로 각종 세제 혜택을 확대하고 있기 때문이다. 정부는 올해 근로자를 새로 고용하는 중소기업에 1인당 최대 2000만원을 공제해주는 고용증대세제와 청년이 중소기업에 취업하면 5년간 소득세를 전액 면제하는 등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