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102건

차액결제거래 [contract for difference] 경제용어사전

실제로는 투자 상품을 보유하지 않으면서 차후 가격 변동에 따른 차익만 정산하는 장외파생상품이다. 투자자와 증권사가 맺는 일종의 계약이다. 과거 FX마진 거래에서 주로 활용됐다가 주식으로 영역이 넓어졌다. 원금의 900%까지 빚을 ... 왕개미의 움직임은 전혀 감지되지 않는다. 국내 증권사와 연계된 JP모간 CIMB 등과 같은 외국계 증권사가 자체 자금으로 주식을 대신 사주고 차후 정산하면 끝이기 때문이다. 삼성전자 같은 우량주는 투자금의 10%만 증거금으로 내면 ...

리버스 상장지수펀드 [reverse ETF] 경제용어사전

선물·옵션 등 파생상품을 이용해 지수나 개별 주가와 반대로 수익률이 나오도록 설계한 상품. 전통적으로 리버스 ETF는 지수가 박스권에 머물러 있을 때 관심을 받는다. 증시가 상승세일 때는 거래량이 뚝 끊겼다가 조정 장세가 이어지면 자금유입이 늘어난다.

코스닥 벤처펀드 경제용어사전

코스닥 시장활성화 방안의 일환으로 도입이 결정된 펀드로 펀드 투자금의 절반을 혁신·벤처기업에 투자하는 상품이다. 2018년 3월5일 첫 선을 보였다. 유망 벤처기업에 자금이 흘러들도록 유도하기 위해서다. 코스닥 벤처펀드는 전체 ... 비중을 강제하는 '채찍'과 소득공제, 공모주 우선배정이라는 '당근'을 함께 갖췄다. 이 펀드에 가입하는 투자자는 투자금 10%에 대해 300만원까지 소득공제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코스닥 벤처펀드에는 공모형과 사모형 펀드가 있다. 각각 ...

개인연금보험 경제용어사전

... 이하인 사람은 세액공제율이 16.5%까지 올라간다. 연금보험은 보험료를 미리 적립하고 은퇴 시점에 일정한 노후생활자금을 받는 보험상품이다. 은퇴 후에도 매월 안정적으로 일정 수준의 노후자금을 확보할 수 있어 가장 바람직한 노후준비 ... 이자소득세 비과세 혜택도 있다. 일시납과 월납 상품 모두 '가입 기간 10년 이상' 요건을 채워야 한다. 월납 상품은 여기에 더해 '납입 기간 5년 이상' 요건도 충족해야 비과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다만 유의할 점은 연금저축보험과 ...

사모재간접 공모펀드 경제용어사전

여러 개의 전문사모(헤지)펀드에 분산투자하는 상품. 최소가입금액이 500만원으로 운용자금이 적은 일반투자자도 헤지펀드에 간접투자할 수 있도록 한 게 특징이다. 2017년 5월 금융위원회가 공모펀드 활성화 방안 중 하나로 도입했다.

망중립성 [net neutrality] 경제용어사전

... 원칙을 도입했다. 하지만 미국 연방통신위원회(FCC)는 2017년 12월 14일 (현지시간) 통신망은 공공재가 아닌 상품이라며 망중립성정책을 폐기했다. FCC는 망중립성 폐지 방안이 통과된 뒤 “네트워크를 공공재로 취급하는 규제가 광대역 ... 이들은 충분히 비용을 감당할 수 있고, 그 비용을 소비자 등에 전가시킬 능력도 있다. 차별적 요금제가 시행되면 자금 여력이 없는 인터넷·콘텐츠 분야의 스타트업(신생 벤처기업)이나 중소기업은 구글 등과 경쟁하기 힘들 수 있다.

주택도시보증공사 [Korea Housing & Urban Guarantee Corporation] 경제용어사전

... 의해 설립된 국내 유일의 주택 보증 전담 공기업이다. 건설사들은 아파트를 분양할 때 의무적으로 HUG의 주택보증 상품에 가입하도록 돼 있다. 건설사 부도, 시공 과정의 하자 등과 같은 위험 요인에 대비해 계약자들의 주거 안정을 도모하기 ... 아니라 오피스텔, 조합주택, 정비사업 등에 대한 보증사업도 다루고 있다. 프로젝트 파이낸싱(PF)보증, 주택구입자금(중도금)보증, 하도급대금지급보증 등 주택사업 전 단계에 걸친 종합 금융보증상품을 보유하고 있다. 또한 전세보증금을 ...

100-나이의 원칙 경제용어사전

투자 자금 중 100에서 자기 나이를 뺀 숫자만큼을 비율로 정해 공격적 투자에 할당하는 것을 말한다. 공격적 투자란 원금손실의 위험은 높지만 수익성이 높은 곳에 투자하는 것을 말한다. 예를 들면 자기 나이가 60세라면 100-60=40, 즉 40%만큼을 수익성 위주의 투자 상품에 투자한다. 대신 자기 나이인 60%는 안전 자산에 투자해야 한다. 이원칙에 따르면 나이가 많아질수록 수익성 위주의 투자 상품 비중을 줄이고 안전한 상품 비중을 늘려야 ...

가상화폐공개 [initial coin offering] 경제용어사전

사업자가 블록체인 기반의 암호화폐 코인을 발행하고 이를 투자자들에게 판매해 자금을 확보하는 방식이다. 코인이 가상화폐 거래소에 상장되면 투자자들은 이를 사고 팔아 수익을 낼 수 있다. 투자금을 현금이 아니라 비트코인이나 이더리움 ... 암호화폐 상장에 성공하고, 거래가 활성화할 경우 높은 투자 실적을 기대할 수 있다. 반면 투자 리스크가 매우 큰 상품이라는 속성도 갖고 있다. 암호화폐 공개가 기업 공개와 다른 점은 공개 주간사가 존재하지 않고 사업주체가 직접 판매한다는 ...

파인 [Financial Information Network] 경제용어사전

... 운영하던 각종 정보제공 사이트를 한곳에 모아 놓았다. 파인은 금융소비자가 알아두면 유익한 금융정보를 제공한다. ○금융상품 정보 한눈에 파인이 제공하는 정보는 금융상품, 금융거래 등 9개 분야, 33개에 달한다. 금융상품 분야에는 △금융상품 ... 있는 포인트와 소멸 예정 포인트 및 소멸시기를 일괄 조회할 수 있다. ○유익한 금융생활 정보도 파인은 절세 금융상품 등 유익한 금융생활 정보도 알려준다. '연금저축 어드바이저'에서는 부족한 노후자금을 계산하고, 최적의 연금저축 상품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