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01-110 / 189건

저축대부조합 [savings and loan association] 경제용어사전

우리나라의 상호저축은행에 해당하는 미국의 지역 금융기관 이다. 지역주민들의 소액 예금을 모아 주로 주택담보대출 즉, 모기지 대출로 운영한다.

프로젝트 파이낸싱 대출 [PF loan] 경제용어사전

은행.저축은행.보험사 등 금융회사들이 특정 부동산 개발사업의 미래수익과 해당 부지를 담보로 사업주체에 돈을 빌려주는 대출상품. 시행사(개발업체)는 차입자가 되고, 시공업체는 보증을 서는 방식으로 자금을 빌린다. 수천억원에서 수조원대의 대규모 개발사업일 경우 시행사.시공사.금융회사가 컨소시엄 을 구성, 별도의 개발SPC(특수목적회사)를 만들어서 개발자금을 대출받기도 한다.

부보금융기관 경제용어사전

예금보험공사에 예금 보험료 를 납부하는 동시에 보험보장을 받는 금융기관 을 말한다. 은행ㆍ증권사ㆍ보험사ㆍ종합금융사ㆍ상호저축은행 등 5개 금융업권이 이에 해당된다.

생산가능인구 경제용어사전

... 1.2%대로 떨어질 것으로 전망했다. 생산가능인구 감소는 사회의 생산뿐 아니라 수요 측면에서도 재앙이다. 이들은 생산에 기여할 뿐 아니라 가장 왕성하게 소비하는 연령대이기 때문이다. 통계청의 2019년 가계동향조사에 따르면 한국인의 소비지출은 40대에 정점을 찍고, 60대부터는 20대보다 낮은 수준으로 추락한다. 나아가 고령층은 고정 소득이 적고, 남은 기대수명도 짧아 저축률 역시 낮다. 이는 경제 전체의 투자 위축과 장기 성장성 악화에 영향을 미친다.

장기전세주택 경제용어사전

청약저축 가입자를 대상으로 최장 임대기간 20년까지 거주할 수 있게 하는 장기전세 아파트. 2년단위로 계약을 갱신해야 한다. 2007년 5월 강서구 발산지구와 송파구 장지지구 등에 각각 59㎡형 아파트 등 2000여가구를 공급하면서부터 시작됐다.

개인순저축 경제용어사전

국민소득 통계상 개인순저축률은 개인 부문의 순처분 가능소득에 대한 순저축 비율을 의미한다. 즉 세금 등을 제외하고 개인이 쓸 수 있는 모든 소득(순처분 가능소득) 가운데 재화와 서비스 구입에 쓰고 남은 금액(순저축)의 비율이다. 국민소득 계정상 ''개인''에는 일반적인 가계뿐 아니라 자영업 형태를 포함하는 민간 비(非)법인 기업과 소비자단체, 노동조합 , 종교단체 등 가계에 봉사하는 비(非)영리 단체도 포함된다. 최근엔 기존 ''저축''이란 ...

마이크로 파이낸스 [microfinance] 경제용어사전

저소득층에게 대출, 저축 또는 보험 등의 금융서비스를 소액규모로 제공하는 사업을 말한다. 저소득층이 목돈을 마련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함이 그 목적이다.

뱅크런 [bank-run] 경제용어사전

은행의 대규모 예금 인출 사태를 말한다. 은행이 부실해질 것을 두려워한 예금자들이 돈을 찾기 위해 은행으로 달려간다(run)는 데서 유래됐다. 은행에 돈을 맡긴 사람들은 은행의 재정 건전성에 문제가 있다고 비관적으로 인식하면 그동안 저축한 돈을 인출하려는 생각을 갖게 된다. 그러면 예금으로 다양한 금융 활동을 하고 거기에서 수익을 창출하는 은행들로선 당장 돌려줄 돈이 바닥나는 패닉 현상이 닥치게 되는데 이를 뱅크런이라고 한다. 예금보험공사는 뱅크런으로 ...

잉여현금흐름 [free cash flow] 경제용어사전

... 남았는지 설명해주는 개념이다. 투자와 연구개발 등 일상적인 기업 활동을 제외하고 기업이 쓸 수 있는 돈이다. 회계에서는 영업활동 현금흐름 과 투자활동현금흐름을 합한 것과 같다. 잉여현금흐름 = 당기순이익 + 감가상각 비 - 고정자산 증가분 - 순운전 자본 증가분 잉여현금흐름은 배당금 또는 기업의 저축, 인수합병, 자사주 매입 용도로 사용할 수 있다. 그러나 잉여현금흐름이 적자로 전환하면 해당 기업은 외부에서 자금을 조달해야 한다.

연소득대비 주택가격비율 [Price to Income Ratio] 경제용어사전

주택구입가격을 가구당 연소득으로 나눈 비율로 주택구입능력을 측정하는 지표로 이용된다. 따라서 PIR이 5라면 소득을 한푼도 쓰지 않고 5년간 저축을 해야 살 수 있다는 뜻이다. UN HABITAT(유엔 정주권 회의)는 3~5배 정도를 PIR의 적정수준으로 보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