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51-60 / 177건

카드깡 경제용어사전

신용카드로 물건을 사는 것처럼 꾸며 결제한 뒤 현금을 받는 불법 할인대출을 말한다. 이 과정에서 40% 안팎의 수수료를 물어야 한다. 신용도가 낮아 은행과 저축은행은 물론 대부업체에서도 돈을 구하지 못하는 사람들이 주로 이용한다.

구조적장기침체 [secular stagnation] 경제용어사전

... 용어로 2014년 11월 열린 국제통화기금(IMF) 콘퍼런스에서 미국 재무장관을 역임한 로렌스 서머스 하버드대 교수가 다시 들고나왔다. 이들은 경제가 성숙단계에 달한 상황에서 만성적인 수요 부족, 특히 기업들의 투자회피에 따른 과잉저축이 세계경제 장기정체의 원인이라고 주장했다. 서머스 교수는 그동안 빚을 지면서 소비를 늘려온 가계가 소비를 줄여 부채를 갚고 저축을 늘린 데다 주요 선진국들도 금융위기 후 긴축기조로 전환하면서 소비와 투자를 위축시키고 있다고 지적하며 ...

소득공제 장기펀드 경제용어사전

연봉 5,000만원 이하 서민들이 절세혜택을 누리면서 돈을 모을 수 있는 상품이다. 2014년 3월 17일 판매가 개시되었고 2015년 12월 말까지 한시적으로 가입이 허용된다. 처음 판매될 때는 납입액의 40%(연간 240만원 한도)를 소득공제 받을 수 있는 절세상품으로 홍보돼 왔다. 만약 연간 600만원을 납입해 최고 한도인 240만원을 공제받는 경우 연말정산 시 세금 16.5%(이자소득세+주민세)에 해당하는 39만6,000원을 환급 받을 ...

대출모집인 경제용어사전

은행, 저축은행, 보험사 등 개별 금융회사와 전속 계약을 맺고 개인 대출 고객을 끌어오는 사람이나 법인. 정식명칭은 `은행 또는 모집법인과 대출모집 위탁(위임)계약을 체결한 개인인 은행대출상담사'와 '은행과 대출모집 위탁(위임)계약을 체결한 상법상 법인인 대출모집 위탁업체'이다. 금융회사나 모집법인으로부터 유치한 대출금액의 일정 부분을 수수료로 받는다. 금융업협회에 등록해야만 대출모집인으로 활동할 수 있다.

금융노년학 [Financial Gerontology] 경제용어사전

... 접하게 되는 새로운 삶에 대한 전반적인 지식들을 먼저 습득, 더 나은 금융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관련 내용을 교육시키는 과정을 말한다. 즉 고객들을 대상으로 재무부터 비재무 분야까지 상담해 균형 있는 노후 관리를 도와주기 위한 것으로 재무 관리는 노령층에게 적정한 저축 및 투자의 구조, 자산 배분, 리스크 관리, 부동산 등이다. 비재무적 관리는 가족·사회·관계·종교·영성(힐링)·일자리(창업·재취업)·일거리(자원봉사)·평생교육·취미·여가 등이다.

유량 [流量] [flow] 경제용어사전

일정 기간, 즉 시간 단위당 정의되는 측정 지표로 소득, 소비, 저축, 투자, 수요, 공급, GDP 등이 여기에 속한다.

구성의 오류 [fallacy of composition] 경제용어사전

... 다스리는 길은 권모술수밖에 없다”는 우민론(愚民論)을 주창했다. 구성의 오류를 개별 경제적 관점에서 볼 경우, 절약은 미덕이 될 수 있으나 국가 전체적 관점에서는 해악이 될 수 있다는 절약의 역설이 대표적이다. 개인이 소비를 줄이고 저축을 늘리면 부유해질 수 있지만, 모든 사람이 저축만 하면 총수요가 감소해 사회 전체의 부가 오히려 줄어든다. 저축을 위해 소비를 억제해야 하고 줄어든 소비로 인해 생산된 상품은 팔리지 않고 재고로 쌓인다. 이는 총수요 감소로 이어져 ...

재형저축 경제용어사전

연봉 5천만원 이하 근로자와 종합소득 3천 5백만원 이하 개인사업자에게만 가입자격이 주어졌던 만기 10년의 적립식 저축상품. 이자 및 배당소득에 대해 비과세 혜택이 있어 근로자들의 대표적인 절세 상품으로 인기를 끌었었다. 1976년 도입된 뒤 정부의 재정부담으로 1995년 폐지됐다. 2012년 가계저축률 하락 영향으로 재도입이 결정됐고 2013년 3월 6일부터 은행권을 통해 부활됐으나 2015년 12월 31일을 마지막으로 일몰되었다.

절약의 역설 [paradox of thrift] 경제용어사전

개인이 소비를 줄이고 저축을 늘리면 그 개인은 부유해 질 수 있지만 모든 사람이 저축을 하게 되면 총수요가 감소해 사회 전체의 부가 오히려 감소하는 것을 말한다. 영국의 경제학자 존 M. 케인스가 제기한 이론이다. 이는 총수요 감소로 이어져 국민소득이 줄어들 수 있다. 절약의 역설이 발생하는 이유는 저축한 돈이 투자로 연결되지 않기 때문이다. 저축이 투자로 전환되지 않으면 국민소득은 오히려 감소할 수 있다. 부분은 참이나 부분이 모인 전체는 거짓이 ...

카페라테 효과 경제용어사전

한 잔에 4000원 정도하는 커피 값을 모으면 한 달에 12만원을 절약할 수 있음을 뜻하는 경제용어다. 4,000원을 30년간 저축하면 물가상승률과 이자 등을 포함해 약 2억 원의 자금을 마련할 수 있다는 원리로 소액이라도 장기적으로 투자하면 큰 효과를 볼 수 있다는 의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