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33건

디폴트 옵션 경제용어사전

확정기여(DC)형 퇴직연금에 가입한 근로자가 특별한 운용 지시를 하지 않을 경우 사전에 등록돼 있는 자산배분형 적립금 운용방법으로 자동 운용하는 제도다. 안정형 중립형 공격형 등 연금 사업자가 마련한 투자상품 가운데 노사가 미리 결정한 방법으로 운용한다. 디폴트 옵션이 도입된 미국에선 DC 운용 지시를 하지 않은 근로자 10명 중 9명이 생애주기별로 알아서 자산을 굴려주는 타깃데이트펀드(TDF)를 활용해 안정적인 수익을 내고 있다. 우리나라도 이르면 ...

외화보험 경제용어사전

외화보험은 미국 달러 등 해당 외화로 보험료를 내고 보험금도 외화로 받는다. 은행의 예·적금처럼 금리연동형 보험상품의 적립금에 적용하는 공시이율은 최소 2% 후반대다. 연 1%대인 외화예금보다 높은 금리가 제공된다. 이 때문에 외화예금에서 상대적으로 금리가 높은 달러보험으로 갈아타는 투자자들도 적지 않다는 것이 보험업계의 설명이다. 추가 납입과 중도 인출이 가능한 유니버설 기능까지 더해지면서 예금과 비슷한 효과까지 기대할 수 있다.

펀드 자동 재배분 경제용어사전

최초 가입한 펀드의 투입 비율대로 회사가 펀드 적립금의 비율을 자동 조절해주는 방식을 의미한다. 펀드 종류는 바뀌지 않고 구성 비율만 변동된다. 반면 '일임형 자산배분' 변액보험은 보험사가 수익성 악화가 예상되는 펀드를 제외하고 수익률이 좋은 펀드를 편입시키는 등 훨씬 더 적극적으로 자산을 운용한다.

IFRS17 [International Financial Reporting Standards 17] 경제용어사전

... 보험부채가 한번 확정되면 그에 맞춰 책임준비금을 쌓으면 된다. 이에 비해 시가 평가는 해마다 보험부채가 달라져 책임준비금 규모도 그때그때 바뀐다. 시장금리가 낮아지면 보험료를 굴려 얻을 수 있는 투자수익률도 떨어지기 때문에 보험회사는 적립금을 추가로 쌓아야 한다. 적정 기준의 재무건전성을 유지하기 위해 자기자본도 늘려야 한다. 국내 보험사들은 과거 고금리를 약속하고 팔아둔 저축성 상품이 많다. IFRS17이 시행되면 보험부채가 막대하게 늘어나 재무 위기에 빠질 가능성이 ...

트렌토협동조합 연맹 [Cooperazaione Trentina] 경제용어사전

이탈리아에는 트렌토지역에 있는 단체로 이 연맹에는 500개가 넘는 협동조합이 가입돼 있다. 조합원 수는 28만여명이다. 30억유로가 넘는 적립금을 쌓아놓고 있을 정도로 탄탄하다. 이 덕분에 트렌토지역은 이탈리아 평균보다 실업률이 5%포인트 이상 낮고 1인당 국민소득이 8000유로 이상 높다. 이 연맹은 시장에서 생존하기 위한 협동조합의 역량 강화를 강조한다. 거래할 때도 협동조합 간 거래를 중시하기보다 계약 조건을 본다. 이 때문에 연맹은 생산품의 ...

개인형 퇴직연금 [individual retirement pension] 경제용어사전

근로자가 이직·퇴직할 때 받은 퇴직급여를 근로자 본인 명의 계좌에 적립해 만 55세 이후 연금화할 수 있도록 하는 제도. 연금저축계좌처럼 근로자가 스스로 노후를 대비하기 위해 추가로 돈을 부을 수 있다. 연간 1800만원 한도에서 자기 부담으로 추가 납입이 가능하다. 연간 최대 700만원까지 세액공제 혜택과 연금 개시 시점까지 세금을 유예받을 수 있다. 2012년 7월 근로자퇴직급여보장법이 개정되면서 도입됐다.

금리연동형 보험 경제용어사전

보험회사가 자사의 운용자산이익률에 시장금리 등을 감안하여 일정기간마다 공시하는 이율을 계약자의 적립금에 적용하는 상품/

통합연금포털 경제용어사전

...an.fss.or.kr을 통해 제공되고 있다. 2015년 6월 12일 오전 9시를 기해 서비스를 개시했다. 회원 가입 후 로그인을 하면 국내 90개(2016년 9월 현재) 연금사업자(금융기관)에 가입한 연금상품명, 연금개시일, 적립금·평가액 등을 일목요연하게 확인할 수 있다. 특히 2016.4.1.부터 국민연금 정보도 같이 조회가능하다. 국민연금 홈페이지에서도 금감원의 통합연금포털과 동일한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국민연금의 내연금 홈페이지(csa.nps.or.kr)에서도 ...

자동투자옵션 [default option] 경제용어사전

퇴직연금 가입자가 별다른 운용방식을 지정하지 않으면 퇴직연금 운용사(금융회사)가 자체투자전략에 따라 주식이나 채권등에 자산을 투자하는 제도다. 미국 칠레 등에서 시행 중이다. 미국에선 별도 운용지시를 하지 않은 가입자들이 '타깃데이트펀드(TDF)' 등에 자동 가입되도록 하고 있다. TDF는 가입자 나이에 따라 주식투자 비중이 자동으로 조절되는 방식이다. 미국의 디폴트옵션 가입자 비중은 80%에 달한다. 칠레는 2002년 '멀티펀드'라는 이름의 ...

기금형 퇴직연금 경제용어사전

퇴직연금을 특정 연금 사업자에 모두 맡기는 게 아니라 전문 위탁기관과 계약을 맺고 운용하는 방식이다. 노·사·외부 전문가가 참여하는 기금운용위원회(수탁법인 이사회)를 설립해 퇴직연금 운용 방향 등을 결정하도록 하는 제도. 같은 업종 내 사업장끼리 연합하면 연금기금처럼 '큰손'이 돼 운용사 간 수익률 경쟁을 유도할 수 있다. 우리나라의 경우 2019년 현재 기금형 퇴직연금이 도입되지 않은 상태로 금융위원회와 고용노동부는 '기금형 퇴직연금' 도입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