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21-30 / 560건

노이즈캔슬링 헤드폰 [noise-cancelling headphone] 경제용어사전

... 비율이 7%에 불과하다. 업계에서는 '낮은 보급률'을 '높은 확장 가능성'으로 해석하고 있다. 프리미엄 음향기기 시장이 커지고 있는 만큼 노이즈캔슬링 제품을 찾는 소비자가 빠르게 늘어날 것이란 예측이다. 이 시장은 글로벌 음향 전문기업이 주도하고 있다. 젠하이저의 무선 헤드폰 'PXC550'엔 마이크가 4개 달려 있다. 바깥쪽을 향한 마이크 2개가 고주파 대역의 소음을, 안쪽에 있는 마이크 2개는 저주파 대역의 소음을 줄여준다. 보스는 외부 소음을 단계별로 조절할 ...

다크웹 [dark web] 경제용어사전

... 29일 한국에서 다크웹에 접속하는 이용자가 2016년 말 하루평균 5156명에서 이달 11일 1만5951명으로 세 배 이상으로 급증했다고 밝혔다. 같은 기간 글로벌 접속자도 151만794명에서 290만955명으로 늘었다. 다크웹 전문 분석업체인 에스투더블유랩(S2WLab)이 지난 1년간 자체 수집한 4000만 페이지 분량의 다크웹 사이트 정보를 분석한 결과 10곳 이상의 판매자가 한국인의 신용카드 정보를 판매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른바 신용카드 덤프(credit ...

카카오 뱅크 [Kakaobank] 경제용어사전

... 한국투자금융지주가 보유한 카카오뱅크 보통주 4160만 주를 2080억원에 매입해 지분율을 10%에서 34%로 높여 카카오뱅크의 1 대주주가 됐다. 2020년 하반기에 기업공개도 계획하고 있다. 아직까지는 고민거리도 많다. 당장은 국내 인터넷전문은행 환경이 척박하기 때문이다. 카카오뱅크보다 먼저 출범한 케이뱅크는 유상증자 계획이 무산돼 유동성 위기에 빠져 있다. 독주보다는 여러 인터넷전문은행이 함께 성장할 수 있는 생태계가 돼야 한다는 게 카카오뱅크의 판단이다.

너클볼 [a knukle ball] 경제용어사전

... 안 되므로 타자는 공이 홈플레이트에 올 때까지 두세 번 스윙할 수 있겠다는 생각을 하게 된다. 그러나 변화가 워낙 심해 느린 것이 약점이 되지는 않는다. 타자가 치더라도 공이 멀리 날아가지 못한다. 현대야구에서 일종의 신비스러운 마구처럼 여겨지고 있다. 손가락이 길어야 하는 신체적 조건이 필요해 이 공을 전문적으로 던지는 투수는 아주 드물다. 공이 홈플레이트를 통과하는 모습이 둥둥 떠다니는 것 같고 춤추는 것 같다고 해서 나비에 곧잘 비유된다.

경험 데이터 [experience data] 경제용어사전

... 문제의 원인을 찾아낼 수 있다. 예를 들어 매장을 방문한 손님이 물건을 살 때까지 몇 번을 둘러보는지를 파악하는 게 경험 데이터다. 경험 데이터와 운영 데이터를 모두 활용하면 기업에 닥친 문제를 훨씬 빠르게 해결할 수 있다는 게 전문가들의 주장이다. 경험 데이터(experience data)와 운영 데이터(operation data)를 합친 '엑소(XO) 데이터'라는 신조어도 나왔다. 경험 데이터 기반한 새 비즈니스 경험 데이터를 활용해 탄생한 업체들이 우버 등 새로운 ...

포토레지스트 [photoresist] 경제용어사전

... 한국화학연구원 고기능고분자연구센터장은 “어떤 포토레지스트를 사용하느냐에 따라 반도체 제조공정 노하우가 그대로 드러난다”며 “포토레지스트의 정확한 제조 방법은 베일에 싸여 있다”고 말했다. 한편 적외선(IR)→UV→EUV→X선 등으로 파장이 짧아지기 때문에 실리콘 기반 포토리소그래피로는 반도체 크기를 더 이상 줄이는 것이 한계에 도달했다는 게 전문가들 중론이다. 과학계에서 그래핀 등 실리콘을 대체할 수 있는 물질을 찾으려는 움직임이 활발한 배경이기도 하다.

켈리 라이트 경제용어사전

미국 투자자문회사인 인베스트먼트퀄리티트렌즈(IQT)의 배당주 투자 전략을 집대성한 투자 전문가로 뉴스레터 편집장 겸 최고투자책임자(CIO)로 활동하고 있다. 라이트는 벤저민 그레이엄과 워런 버핏 등 가치투자자들이 주가수익비율(PER: 주가/주당순이익) 주가순자산비율(PBR: 주가/주당순자산) 등으로 저평가된 주식을 찾아낸 것처럼 배당을 통해 블루칩을 선별할 수 있다고 판단하고 그 투자법을 진화시켰다. 그는 가치투자의 토대에 배당주 투자라는 개념을 ...

알키미스트 프로젝트 경제용어사전

... 지원하는 방식의 R&D 사업으로 산업부는 2019년 6월 18일 이 프로젝트에 17개 후보를 지정했다. 공개된 후보 과제는 2019년 3~4월 대국민 수요조사를 통해 접수한 총 350여 건의 아이디어를 토대로 분야별 산·학·연 전문가로 구성된 그랜드챌린지 발굴위원회가 약 3개월간 논의한 결과물이다. △5분 내 충전하고 1회 충전 시 600㎞ 이상을 주행하는 전기차 △미세먼지 저감 자동차 △고효율 투명 태양전지 △100% 재활용 가능한 친환경 태양광 모듈 등이 포함됐다. ...

커촹반 [科學創業] 경제용어사전

중국판 나스닥으로 불리는 기술·창업주 전용 주식시장. 우리나라 말로 과학혁신판이라 부른다. 커촹반은 중국 정부가 자본시장 개혁의 일환으로 추진해온 기술·벤처기업 전문 증시로 상하이증권거래소에 설치됐다. 시진핑(習近平) 국가주석이 2018년 11월 중국국제수입박람회 기조연설에서 “미국의 나스닥과 같은 기술·창업주 전문 시장을 추가로 개설하겠다”고 밝혔고 8개월 뒤인 2019년 7월 22일 25개 종목으로 출범했다. 선전거래소의 촹예반(일명 차스닥)과 ...

국민취업지원제도 경제용어사전

... 비판을 의식해 선발 기준과 구직노력 검증을 강화할 방침이다. 기존 청년수당 정책의 문제점을 인정한 셈이다. 공공 고용서비스 발전 방안의 실효성이 떨어진다는 지적도 있다. 구직자에 대한 심층상담을 진행하는 등의 내용을 발표했지만 전문상담원 충원이나 그에 따른 예산 관련 내용은 없다. 국민취업지원제도 도입에 따른 재원을 모두 세금으로 충당하면 재정 부담도 커질 것이라는 지적도 있다. 2020년 이 제도에 따라 투입되는 예산은 5040억원, 2022년에는 1조원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