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81-90 / 561건

인공지능의 인간영역 정복사 경제용어사전

... 나섰다. 왓슨의 대결 상대는 제퍼디에서 상금을 가장 많이 받은 사람과 74회 연속 우승을 기록한 사람 등 두 명이었다. 왓슨은 초반부터 승기를 잡았고 마지막까지 선두 자리를 놓치지 않으며 우승했다. 구글 딥마인드가 개발한 알파고는 인간 전문 바둑기사와의 대결에서 승리한 최초의 프로그램이다. 지난해 3월 세계 1억 명이 넘는 사람이 지켜보는 가운데 이세돌 9단과 바둑 대결을 펼쳤고 총 5회의 대국에서 4-1로 압승을 거뒀다. 올초 온라인에서 세계 바둑 고수들을 상대로 ...

스트레처블 디스플레이 [stretchable display] 경제용어사전

화면이 탄력적으로 늘어나는 차세대 디스플레이. 2017년 5월 23~25일(현지시간) 삼성디스플레이가 미국 로스엔젤레스에서 디스플레이 전문학회가 여는 'SID 2017'에서 처음 공개할 예정이다. 이 제품은 태블릿PC에 많이 쓰이는 9.1인치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디스플레이로, 화면을 위에서 누르면 화면이 움푹 들어갔다가 원래의 평평한 화면으로 돌아온다. 아래에서 위로 화면을 눌러도 다시 원상태로 돌아가는 신축성을 지녔다. 디스플레이를 구성하는 ...

2.5D 패키징 [2.5 D packaging] 경제용어사전

전자회로 구성에 쓰이는 로직 반도체와 저장용 메모리를 1개의 패키지 안에 집어넣는 기술. 칩들을 모두 한데 모아 적층하는 3D 패키지와 달리, 2.5D패키지는 로직 칩은 평행으로 배치하고 메모리 칩들을 적층하는 방식을 따른다. 전문가들은 2.5D 패키지 시대엔 로직 반도체 업체가 메모리 반도체를 구매해서 자사 공장이나 위탁 업체에 맡겨, 1개의 패키지로 만드는 비지니스 구조가 형성될 것이라고 예측하고 있다.

허버트 그루벨 [Hebert Gunter Grubel] 경제용어사전

캐나다 사이먼프레이저대 명예교수. 지금까지 28권의 저서를 내고 200개가 넘는 글을 전문 경제 학술지에 기고한 경제학자다. 1972년부터 27년간 사이먼프레이저대 경제학과 교수를 지냈다. 경제학자이면서 정치인이기도 하다. 1993~1997년 캐나다 오타와에서 개혁당 국회의원으로 선출됐다. 캐나다의 대표적인 시장경제주의자다. 상속세 인하의 경제적 효과 등 세금 개혁, 캐나다의 이민 정책 등을 연구해왔다.

팹리스 [fabless] 경제용어사전

반도체를 생산하는 공장(fab) 없이 반도체 설계와 판매만을 전문으로 하는 회사다. 설계 데이터를 바탕으로 반도체 생산만을 전문으로 하는 파운드리에 위탁해 반도체를 생산한다. 세계 스마트폰의 85%에 자사가 설계한 애플리케이션 프로세서(AP)를 공급하는 영국의 ARM이 대표 기업이다.

케이뱅크(K뱅크) [Kbank] 경제용어사전

... 할 수 있는 것과 달리 K뱅크는 모든 업무를 365일, 24시간 내내 소비자들에게 제공한다. 영업점이 없어 비용을 줄인 만큼 시중은행에 비해 예금금리는 높게 대출금리는 낮게 적용할 수 있다. 그러나 K뱅크는 국내 두번째 인터넷 전문은행인 카카오뱅크의 빠른 성장에 비해 부진을 면치 못하고 있다. 카카오뱅크는 카카오톡 고객기반을 바탕으로 영업규모를 빠르게 확장해 출범 후 20개월만에 흑자전환, 2년만에 1000만 고객을 확보했다. 반면 K뱅크는 국내최초 인터넷전문은행으로 ...

인터넷 은행 경제용어사전

... 영업을 시작했고 2호인 카카오뱅크도 2017년 4월 초 금융위원회 은행업 본인가를 받아 2017년 7월 27일 출범했다. 그러나 두 은행간에는 명암이 엇갈린다. 카카오뱅크는 카카오톡 고객기반을 바탕으로 영업규모를 빠르게 확장해 출범 후 20개월만에 흑자전환, 2년만에 1000만 고객을 확보했다. 반면 K뱅크는 국내최초 인터넷전문은행으로 출범초기 중금리대출 분야에서 두각을 나타냈으나 당기순솔실 지속, BIS비율 하락 등 건전성 악화를 겪고 있다.

원더랜드 [Wonderland] 경제용어사전

과학저술가이자 미디어 전문가인 스티븐 존슨(Steven Johnson이 놀이와 재미가 인류의 삶을 어떻게 바꿔왔는지를 추적한 책이다. 그가 2014년 낸 저서 《우리는 어떻게 여기까지 왔을까》의 속편이다. 현대사회를 이끈 여섯 가지 혁신을 다뤘다. 음악과 패션, 맛, 오락 등 즐거움과 재미를 추구하는 과정에서 과거의 한계를 뛰어넘는 새로운 기술과 혁신이 탄생했다는 주장이다. 대량 소비사회의 시작이 된 백화점도 지금의 테마파크와 같은 원더랜드로 시작했고, ...

스티븐 존슨 [Steven Johnson] 경제용어사전

뉴스위크가 '인터넷에서 가장 중요한 인물 50인' 중 한 명으로 선정한 미국의 과학저술가이자 미디어 전문가. 2001년 낸 《이머전스》는 뉴욕타임스와 워싱턴포스트가 '올해 최고의 책'으로 선정했다. 또 다른 대표작 《탁월한 아이디어는 어디서 오는가》는 아마존 '최고의 비즈니스 도서'와 이코노미스트 '올해의 책'으로 뽑히기도 했다. 웹매거진 피드(FEED)를 공동 창간하고 편집장을 지냈다. 인터넷 포럼 사이트 플라스틱닷컴을 개설했다. 기술과 사회, ...

로봇세 [Robot tax] 경제용어사전

로봇의 노동에 대해 매기는 세금. MS창업자인 빌게이츠가 2017년 2월 미국의 정보기술(IT) 전문지 쿼츠와의 인터뷰에서 “인간과 같은 일을 하는 로봇의 노동에도 세금을 매겨야 한다”고 주장하면서 널히 알려진 개념이다. 게이츠는 로봇이 내는 세금을 고령자 직업 교육, 학교 확충 등 복지에 활용할 수 있다고 덧붙였다. 그러나 로봇세 논쟁은 원래 2016년 유럽의회가 로봇세 도입을 위한 초안작업에 착수하면서 시작됐다. 유럽의회는 로봇에 '인격'을 부여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