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51-60 / 121건

궐련형 전자담배 경제용어사전

전자기기를 이용해 연초 고형물을 고열로 가열해 니코틴 증기를 흡입하는 방식이다. 일반 담배처럼 궐련(종이로 연초를 말아서 만든 담배)을 쓴다는 점에서 액체로 된 기존 전자담배와 다르다. 국내에선 KT&G 의 "릴" , 필립모리스의 '아이코스', 브리티시아메리칸타바코(BAT)의 '글로' 등 세가지 제품이 판매되고 있다. 궐련형 전자담배는 전자담배와 일반 담배를 절반씩 섞어놓은 특성으로 인해 2017년 5월 출시 직후부터 논란이 끊이지 않았다.

디클로로디페닐트리클로로에탄 [dichloro-diphenyl-trichloroethane] 경제용어사전

... 살충제이자 농약. 값싸고 빠르게 해충을 제거할 수 있어 2차 세계대전 이후 널리 보급됐다. 그러나 1960년대에 무분별한 DDT 살포가 생태계를 파괴한다는 사실이 드러나면서 미국에서는 1972년, 한국은 1979년부터 사용을 금지했다. 인체에 흡수되면 암은 물론 감각이상, 마비, 경련 등을 일으킬 수 있다. 특히 반감기(체내에 들어오면 물질이 절반 수준으로 줄어드는 데 걸리는 기간)가 최대 24년으로 알려져 전 세계적으로도 사용이 엄격히 금지되고 있다.

인보사케이주 [Invossa-K Inj.] 경제용어사전

... 인보사 기술수출 계약을 맺었다고 발표했다. 코오롱생명과학이 바로 수령한 계약금은 150억원이다. 허가 단계별 마일스톤에 따라 7084억원을 받게 된다. 주니퍼는 일본 인도 싱가포르 중동 등 아시아와 아프리카 40개국에서 인보사를 독점적으로 개발해 공급할 수 있게 됐다. 티슈진은 이들 지역에서 판매된 인보사 매출의 5~20%를 로열티로 받게 된다. 기술수출 계약금의 절반도 티슈진 몫이다. 한국과 중국 등의 인보사 판권은 코오롱생명과학이 보유하고 있다.

이벤트 호라이즌 망원경 [Event Horizon Telescope] 경제용어사전

... 무한대로 증가하면서 속도가 무한소가 되는 것이다. 즉 시공간이 완전히 휘고 뒤틀려 어떤 상태인지 도저히 파악할 수 없는 상태가 되는데, 이 경계가 이른바 '사건의 지평선'이다. 이론상 지구 질량에 가까운 블랙홀 지름은 탁구공의 절반보다도 작다. EHT 연구진은 블랙홀을 관측하기 위해 우회로를 택했다. 블랙홀 주위를 겉도는 빛을 조각조각 담아 블랙홀의 윤곽을 재구성했다. 남극 망원경, 유럽남방천문대(ESO) 망원경, 미국 애리조나 전파천문대 등 6개 대륙 8개 망원경의 ...

리자드형 ELS 경제용어사전

... 꼬리를 자르고 도망치듯 지수가 추가하락할 가능성이 높으면 조기상환을 통해 위험을 관리하게 된다. 일반적인 ELS 상품은 1차 조기 상환 시점에 기초자산 지수가 기준점(보통 80~85%) 밑으로 떨어질 경우 조기 상환을 받을 수 없다. 주가가 낮은 수준을 지속하면 불안감 속에 3년을 기다려야 한다. 하지만 리자드형은 상환 기준을 충족하지 못해도 녹인(보통 55~60%)에 진입하지만 않았다면 약속한 수익률의 절반(3%)만 받고 조기 상환할 수 있다.

유전체 지도 [genome map] 경제용어사전

... 표준 유전체 지도'를 구축했다고 발표했다. 연구진은 건강한 한국인 남성의 유전 정보를 기준으로 한국인 표준 유전체 지도를 완성했다. 서양인과는 다른 1만8000개 유전적 구조를 밝혀냈다. 기존에는 알 수 없던 190개 유전 정보의 절반 이상인 105개 정보를 밝혀내는 데 성공했다. 장기 이식을 할 때 거부 반응 여부를 확인하는 유전자와 몸 안에서 약물을 흡수하는 데 관여하는 유전자 유형 등도 규명됐다. 이번 연구는 국제 학술지 네이처 최신호에 실렸다. 네이처는 ...

김영란법 A to Z 경제용어사전

... 상한선은 시간당 장관급 이상 50만원, 차관급 40만원, 4급 이상 30만원, 5급 이하 20만원이다. 언론인·사립학교 교직원은 시간당 100만원, 공무 관련 강연은 1회 100만원으로 제한한다. 공무원은 강연이 2시간을 넘으면 상한액의 절반까지 더 받을 수 있다. 장관의 경우 2시간을 강연하면 75만원을 받을 수 있으며 추가 시간을 들여도 더 받을 수 없다. 언론인이나 사립학교 교직원은 공직자와 달리 강의 시간에 비례해 강의료를 받을 수 있다. 다만 공공기관 위원 ...

대상포진 [herpes zoster] 경제용어사전

... 예방하는 비타민D가 필요하다. 국민건강영양조사에 따르면 국민의 72%는 비타민D 농도가 20ng/mL(정상치는 30ng/mL 이상)에도 미치지 못한다. 평소 야외활동이 적고 매일 선크림을 사용한다면 비타민D 섭취에 신경써야 한다. 오전 11시부터 오후 2시 사이 20분 이상 햇볕을 쫴 비타민D를 합성해야 한다. 예방백신도 도움이 된다. 백신을 접종하면 대상포진 발생률이 절반으로 떨어진다. 대상포진으로 인한 통증도 40% 정도 줄어든다는 보고가 있다.

트럼피즘 [Trumpism] 경제용어사전

... 4000만명의 근로자가 해고됐다. 지금도 1400만명이 일자리를 찾거나 시간제 일자리에 매달리고 있다. 25~54세 백인남성의 경제활동참가율도 지속적으로 떨어지는 추세다. 미국의 2016년 4월 기준 실업률은 5%로 2010년 10%의 절반 수준으로 떨어졌다. 하지만 WSJ는 해고된 사람들이 정규직으로 복직하지 못하고 시간제 일자리의 낮은 임금을 받으면서 '임금절벽'에 시달리고 있다고 지적했다. 미국 임금상승률은 지난달 1일 기준 3.2%로 7년 가까이 정체상태다.

회사채안정화펀드 경제용어사전

자금여력이 부족한 기업의 유동성을 지원하기 위해 금융위원회 주도로 조성된 펀드. 2013년 7월 금융위원회는 회사채시장안정화 대책을 마련했고 이에 따라 3200억원 규모의 회사채안정화펀드를 조성했다.. 3200억원 중 절반은 거래소와 예탁결제원 증권금융 금융투자협회 등 증권 유관기관이, 나머지 절반(1150억원)은 자기자본 규모가 큰 5대 증권사들이 마련했다. 회사채안정화펀드는 자금여력이 취약한 기업들이 '회사채 신속인수'를 신청하면 채권 매입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