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16 / 16건

주가연계증권 [equity-llinked securitie] 경제용어사전

... 있다. 물론 반대로 ELD보다 원금손실의 가능성도 크다. 외국에서는 ELN(주식연계채권)으로 불리기도 한다. 국내에서 판매되는 ELS의 80% 이상은 해외의 대형 투자은행 들이 만든 것을 국내 증권사들이 사서 들여온 것이다. 한편 조기종료형인 넉-아웃형(knock-out)은 기초자산 가격의 상승률이 미리 정해놓은 수준에 한번이라도 도달하면 만기수익률이 확정되는 상품이다. 만기는 보통 3년이다. 주가연계증권(ELS)은 법적으로는 증권회사가 발행하는 무보증 회사채와 비슷하다. ...

수의상환채권 [callable bond] 경제용어사전

기업, 정부, 공기업 등 채권을 발행한 주체들이 만기 이전에 원금을 조기 상환할 수 있는 채권을 말한다.

통안사채 경제용어사전

최근 미 연방준비제도이사회 (FRB)가 통화정책 운용수단으로 민간기업이 발행한 회사채 를 채택하는 방안을 추진하는 과정에서 ''통안사채(通安社債)''라는 새로운 용어가 나타났다. 통안사채란 국채 조기상환(buy-back) 계획에 따라 통화정책 운용수단으로 사용해 왔던 미 재무부 증권 규모가 갈수록 줄어듦에 따라 이를 대신할 새로운 통화정책 운용수단으로 구상중인 회사채를 말한다. 앞으로 FRB가 통화정책 운용수단으로 회사채를 사용할 경우 ...

목표수익률 경제용어사전

목표수익률이란 말 그대로 펀드가 목표로 하는 수익률을 말한다. 흔히 예상수익률·제시수익률과 같은 개념으로 사용되고 있다. 단 주식형 펀드에서 이 말이 주로 사용된다는 점이 다르다. 특히 스폿펀드에 붙는 목표수익률은 조기상환할 수 있는 수익률 개념으로 쓰인다. 일정한 수익률을 달성하면 만기에 관계없이 조기상환되는 펀드가 스폿펀드인데 여기서 일정한 수익률이 바로 목표수익률이다.

영구채 [consol bond] [perp] 경제용어사전

만기가 정해져 있지만 발행회사의 선택에 따라 만기를 연장할 수 있어 회계상 자본으로 인정받는 채권. 원금을 상환하지 않고 일정 이자만을 영구히 지급할 수 있다. 주식과 채권의 중간 성격을 띠어 신종자본증권(하이브리드채권)으로도 불린다. 일정률의 이자지급은 있으나 상환기간이 없고 발행회사의 해산이나 중요한 채무불이행 등의 특수한 경우 이외에는 상환하지 않으므로 불상환사채라고 한다. 발행회사가 청산하면 투자자가 원리금을 상환받는 순위가 뒤로 밀리기 ...

국가파산제 경제용어사전

... 부족을 피하기 위해 국제통화기금 (IMF) 등이 융자나 차관도입을 알선하며 그래도 안 되면 기존채무를 깎아주거나 상환기일을 연장해주는 채무연장을 한다. 이렇게 하면 멕시코 재정위기에 미국과 IMF가 4백억달러를 지원하는 것과 같은 ... 그러나 1995년 G7 정상회담에서는 국가파산제 대신에 멕시코 금융위기와 같은 상황의 재발을 방지하는 차원에서 IMF가 조기경보체제 를 도입하여 개별국의 경제현황을 수시로 점검해 공표하고 회원국의 경제정보 통보의무를 강화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