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187건

기간산업안정기금 경제용어사전

코로나19 사태로 초래된 기업운영의 불안정과 고용불안을 해소하기 위해 정부가 설립한 40조원규모의 기금. 2020년 4월 22일 설치 방안이 발표 됐고 바로 23일 국회에서 산업은행법 개정안이 발의됐고 23일 산은법 개정안이 국회 본회의를 통과했다. 5월 12일 산은법 시행령이 공포됐고 20일 기간산업안정기금이 정식으로 출법했다. 심의회 위원은 7명이다.

PDR [price to dream ratio] 경제용어사전

... 설명할 수 없는 높은 주가를 정당화하는 데 사용된다. 꿈, 희망과 비교한 주가 정도로 표현할 수 있다. 전기자동차회사 테슬라가 세계 자동차업계 시가총액 1위에 올랐다. 2020년 7월 1일 현재 테슬라는 시총 2072억달러(약 248조원)로 일본 도요타를 2위로 밀어냈다. 차 한 대 판 적 없는 수소차업체 니콜라의 시총은 포드에 육박하고 있다. 주가수익비율(PER) 등 기존 지표로는 설명할 수 없는 일이 벌어지고 있다. '꿈의 기업'들이 랠리를 시작했다는 분석이다. ...

RNA 치료제 경제용어사전

... 단백질의 생산을 조절하는 방식이다. 이 때문에 이론상 질병을 일으키는 단백질 형성에 관여하는 유전자만 알면 대부분의 질병을 고칠 RNA 치료제를 개발할 수 있다. RNA 치료제 시장 전망은 밝다. 시장조사기관인 글로벌데이터에 따르면 RNA 치료제 시장 규모는 2020년 5조1000억원에서 2024년 14조5000억원으로 184% 성장할 전망이다. 정 대표는 “업계에선 RNA 치료제 시장이 50조~100조원 규모까지 성장할 것으로 보고 있다”고 말했다.

ESG채권 경제용어사전

환경·사회·지배구조 개선 등 사회적 책임투자를 목적으로 발행되는 채권. 한국의 ESG채권은 2020년 5월 말 기준 총 413개 종목이 존재한다. 발행 잔액은 총 59조원으로, 2018년 말에 비해 65배 이상 늘어났을 정도로 증가세가 가파르다. 발행 기업도 공기업과 은행권 중심에서 점차 제2금융권 및 민간 기업으로 확대되고 있다.

차액결제거래 [contract for difference] 경제용어사전

... 주식을 팔지 않고 CFD 계좌로 잠시 옮겨놓는 식으로 양도차익 과세를 피해갔다. 2020년 들어선 개인투자자 사이에서 인기를 끌고 있다. 초단타매매를 하는 스캘퍼들도 CFD 시장으로 넘어오고 있다. 2020년 4월 CFD 거래금액은 1조원에 육박한 것으로 파악된다. 금융위원회가 작년 11월부터 전문투자자의 기본 조건인 금융투자상품 최소 잔액 기준(1년 유지)을 5억원에서 5000만원으로 대폭 낮춘 영향이다. 이를 충족하면서 연소득 1억원 이상(부부 합산 1억5000만원 ...

동학개미운동 경제용어사전

... 한국 주식을 팔며 급락세가 이어지자 이에 맞서 개인투자자들이 적극 매수하는 것을 말한다. 하락세가 본격적으로 시작된 2020년 1월 20일부터 3월 31일까지 '동학개미'로도 불리는 이들 개인투자자들의 순매수 규모는 코스피 19.9조원, 코스닥 2.3조원에 이르며 고객예탁금의 경우 1월 20일 28.1조원에서 3월 31일 43조원으로 급증했다. 특히'개미'들은 2000선을 넘었던 코스피지수가 1430선까지 주저앉았던 3월에만 코스피 시장에서 11조원 넘게 주식을 사들였다. ...

딜리버리히어로 [Delivery Hero] 경제용어사전

... 서비스를 운영하는 독일 기업. 유럽과 중동, 아시아 등에서 사업 중이며 한국에선 배달앱 국내 2위 '요기요'와 3위 '배달통'앱 서비스를 운영하고 있다. 2019년 12월 딜리버리히어로는 배달의민족 서비스를 운영 중인 우아한형제들을 5조원에 인수했다. 이는 현대산업개발과 미래에셋대우 컨소시엄이 아시아나 항공 인수 가격으로 제시한 2조5000억원보다 두 배 높은 것으로 국내 유가증권시장 상장사인 현대건설과 GS 등의 시가 총액과 맞먹는 수준이다. #가치가 높은 이유? ...

스니커테크 [sneaker tech] 경제용어사전

... 희소성에 가치를 매겨 되파는 방식이 운동화에까지 번진 것이다. 2019년 7월 뉴욕 소더비 경매에 나왔던 나이키 운동화 '와플 레이싱 플랫 문 슈'는 43만 7500달러(약 5억원)에 낙찰됐다. 신발을 되팔아 수익을 올리는 스니커테크 시장은 전 세계에서도 확산 중이다. 미국 투자은행 코언앤드컴퍼니는 2019년 현재 20억달러(약 2조3000억원) 규모인 세계 스니커즈 리세일 시장이 2025년 60억달러(약 7조원) 규모로 커질 것으로 전망했다.

기업구조혁신펀드 경제용어사전

... 2018년 출범한 민·관합동펀드. 산업은행 등 채권은행이 기업 구조조정을 주도하는 방식에서 벗어나 사모펀드(PEF) 등 민간 자본시장의 역할을 확대하기 위해 2018년 출범했다. 정부는 2019년 7월 펀드 규모를 단계적으로 5조원까지 늘린다는 계획을 발표했다. 그 일환으로 금융위는 2020년에 1조원 규모 펀드를 추가 조성하기 위해 1000억원의 모펀드 출자를 예산안에 포함했다. 기업구조혁신펀드는 한국성장금융과 산업은행, 수출입은행을 비롯한 은행권이 전체 펀드 ...

맞춤형 인쇄 [print on demand] 경제용어사전

... 방식. 명함에서 부터 초대장, 브로셔,책자, 스티커에 이르기까지 맞춤형 소량 생산이 보편화되고 있다. POD 시장은 북미·유럽을 중심으로 빠르게 커지고 있다. 업계에 따르면 연평균 20% 성장률을 보이며 2018년 기준 글로벌 시장이 88조원 규모로 성장했다. 2011년 미국 로드아일랜드 프로비던스에서 워커 윌리엄스가 창업한 '티스프링(Teespring)'이 대표적인 글로벌 리더다. 주문자 맞춤형 상품 전자상거래 플랫폼으로, 누구나 어디서든 온라인으로 제품을 제작하고 판매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