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31-40 / 202건

액셀러레이터와 인큐베이터 [accelerator and incubator] 경제용어사전

... 중기부-구글, 스타트업 '데스밸리' 극복 위해 '창구' 만든다 "매일 16시간씩 손으로 금융정보 분류해 DB 만들었죠" 2005년 설립된 미국의 와이콤비네이터(Y Combinator)는 에어비앤비, 드롭박스 등 다수의 유니콘(기업가치 1조원 이상 스타트업)을 키워낸 액셀러레이터로 잘 알려져 있다. 국내에서는 이재웅 쏘카 대표, 장병규 크래프톤 의장 등 1세대 벤처 창업자들이 참여한 프라이머가 대표적 액셀러레이터로 꼽힌다. 현재 145개의 액셀러레이터가 활동 중이다. ...

웨강아오 대만구 개발 계획 [] [Greater Bay Area] 경제용어사전

... 연안 지역이라는 의미다. 이 지역은 세계 3대 항만 경제권에 필적할 만한 자원, 경제 규모, 입지적 강점을 모두 갖춘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 총면적은 5만6500㎢, 인구 6800여 만 명, 국내총생산(GDP) 규모는 1600조원에 달한다. 지역 GDP를 기준으로 하면 러시아를 넘어서고 한국과 비슷한 세계 11위 수준이다. 세계 3위와 5위, 7위 항구인 선전항과 홍콩항, 광저우항이 자리잡고 있고 국제공항 인프라 등 물류 여건도 최상이다. 이 지역의 항공 ...

K-시티 [K-City] 경제용어사전

... 연구기관 등 누구나 이용 가능하다. 한국교통안전공단 홈페이지를 통해 예약하면 된다. 주말에는 대학에 무료 개방한다. 국토부는 2021년까지 자율주행 관련 산업단지도 마련한다. K-시티 인근에 37만㎡ 규모의 '4차 산업혁명 지원지구'를 조성할 예정이다. 자율주행은 4차 산업혁명을 대표하는 기술이다. 미국 기술조사업체 내비건트리서치는 자율주행과 관련된 세계 시장 규모가 2020년 210조원, 2035년에는 1300조원까지 성장할 것으로 전망했다.

테믹시스 경제용어사전

... 이번 FDA 승인을 계기로 2019년 초부터 미국 시장에 본격적으로 테믹시스를 선보일 예정이다. 미국의 비싼 약가와 보험 구조 탓에 의약품을 제대로 공급받지 못하고 있는 HIV 환자에게 오리지널의약품에 비해 합리적인 가격의 고품질 케미컬 치료제를 공급하고 HIV 치료용 복합제 시장을 선점한다는 전략이다. 미국 HIV 치료제 시장 규모는 약 24조원으로 테믹시스는 이중 약 3조3000억원 규모로 형성된 길리어드의 '트루바다' 시장에서 경쟁하게 된다.

슬리포노믹스 [sleepnomics] 경제용어사전

... 인기다. 도심에서는 직장인들이 찾는 '낮잠 카페'가 늘고 있다. 일부 기업은 수면실을 따로 설치해 직원들의 숙면을 돕는다. 나이키처럼 '콰이어트 룸(수면실)'을 마련하거나 구글처럼 일과 중 낮잠 시간을 따로 정해놓는 곳도 많아졌다. 국내 슬리포노믹스 시장 규모는 아직 2조원 안팎이다. 미국(약 45조원)과 일본(약 9조원)에는 한참 못 미친다. 그만큼 성장 가능성이 크다. 침구뿐만 아니라 첨단 가구·바이오 분야와 연계한 미래산업으로 발전할 전망이다.

취약차주 경제용어사전

다중채무자이면서 저소득상태(통상 하위 30%이내)이거나 저신용(7-10등급)인 사람들을 말한다. 한국은행이 2019년 3월28일 발표한 '금융안정 상황'에 따라면 취약차주 부채는 2018년 12월말 86조8000억원으로 1년 전보다 4조1000억원 늘었다. 취약차주의 빚은 2015년 5000억원 감소했지만 이듬해부터 매년 4조~5조원씩 늘고 있다.

국세감면 경제용어사전

... 지급하는 세제 혜택이다. 세출예산은 아니지만 감면액만큼 예산 지원을 해주는 셈이어서 조세지출이라고 불린다. 국세감면액이 급증하면 재정 부담으로 이어지게 된다. 정부가 비과세·감면이나 각종 세액공제 등으로 지출하는 돈이 2018년 40조원에 육박하는 데 이어 2019년에는 처음으로 40조원을 넘길 전망이다. 정부가 세출예산으로 모자라 조세지출(국세 감면)까지 대폭 확대하면서 고용·복지를 떠받치려 하기 때문이다. 국세 감면이 늘어나는 것은 정부가 일자리 창출과 저소득층 지원을 ...

금융그룹 감독제도 경제용어사전

... 소유하지 않은 채 증권사나 보험사 등의 금융기업을 운영하는 대기업, 혹은 금융그룹에 대한 통합감독제도. 한 계열사의 부실로 그룹 전체가 동반 부실해지는 현상을 막기 위해 도입한 것이다. 금융 계열사가 2개 이상이며 합산 기준 자산 5조원 이상인 곳이 대상이다. 삼성, 한화, 교보, 미래에셋, 현대차, DB, 롯데 등 7곳이 선정됐다. 금융위원회와 금융감독원은 2018년 7월 1일 공개했다. 금융그룹 통합감독제도의 핵심은 비(非)은행 금융그룹에도 상당한 정도의 자본적정성을 ...

PHIGS [Poland, Hungary, Italy, Greece, Spain] 경제용어사전

... 상황은 6년 전 재정위기 때보단 나아졌지만 실업률은 여전히 높다고 CNN은 지적했다. 그리스는 2018년 8월20일 유럽중앙은행(ECB)과 국제통화기금(IMF)의 구제금융 프로그램이 끝난다. 그러나 부채가 2800억달러(약 300조원)나 남아 있는 게 변수다. 폴란드와 헝가리는 재정의 상당 부분을 EU에 의지하고 있다. 하지만 난민정책과 인권·민주주의 논란으로 EU와 정면출동하고 있다. 유럽 주요 국가에서 악재가 불거지면 PHIGS는 연쇄적으로 불안정해질 수 있다고 ...

재화용역세 [Goods and Services Tax] 경제용어사전

... 말레이시아 정부는 2015년 유가 하락으로 세수가 급격히 줄자 기존 소비세(SST-Sales and Service Tax)를 폐지하고 재화용역세(GST)를 도입했다. 2018년 한 해 GST로 걷을 수 있는 세금은 438억링깃(약 12조원)으로 추산됐다. 말레이시아 전체 세입의 18.3%에 달한다. 하지만 국민 사이에선 GST 도입으로 물가가 폭등할 것이란 우려가 컸다. 2~3%대였던 말레이시아 물가상승률은 GST 도입 이듬해인 2016년 초 4.2%로 치솟았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