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91-100 / 469건

신용잔액 [credit outstanding] 경제용어사전

개인 투자자들이 주식을 사기 위해 증권사로부터 빌린 돈의 규모. 신용을 통한 주식 매매는 상승장에선 '지렛대 효과'를 일으켜 상승폭을 키우지만 하락장에서는 투매로 이어질 수 있다. 대개 주가 등락폭이 큰 코스닥 중소형들이 신용잔액 비중이 높다.

모멘텀주 [momentum stock] 경제용어사전

모멘텀주는 최근 6개월, 혹은 12개월간 주가가 가장 빠르게 오른 종목을 말한다. 모멘텀을 타고 계속 오를 가능성이 높다고 보는 투자자들은 이런 종목에 투자한다.

퀄리티주 [quality stock] 경제용어사전

퀄리티주는 단기 주가 동향과 관계없이 자기자본이익률(ROE), 순이익증가율 등이 오랫동안 높게 유지돼 온 종목이다.

롱숏 펀드 [long-short fund] 경제용어사전

주가가 오를 것으로 예상되는 주식은 사고(long) 주가가 내릴 것으로 예상되는 주식은 미리 빌려서 팔아(short) 차익을 남기는 펀드. 전략을 얼마나 잘 쓰는지에 따라 다르지만 주가지수 와 상관없이 수익을 내는 데 주력하는 펀드로 중위험·중수익을 추구한다.

상환전환우선주 [redeemable convertible preference shares] 경제용어사전

... 인수합병(M&A) 시 잔여재산이나 매각대금 분배에 보통주보다 유리한 권리를 가지는 우선권을 가지고 있는 '종류주식(보통주와 다른 주식)'이다 국제회계기준(IFRS)상 부채로 분류되지만 회사가 상환권을 가지면 자본으로 인정받을 수 있다. 회사채 이자보다 높은 배당수익률을 약속하는 경우가 많다. 주가가 오르면 보통주로 전환해 차익을 챙길 수 있어 기본적으로 투자자에게 유리한 편이다. 한국보다 해외 스타트업 강국에서 주요 투자수단으로 활용되고 있다.

배당할인모델 [dividend discount model] 경제용어사전

미래의 배당을 추정해 이를 자기자본 비용으로 할인해 주가를 추정하는 것.

비이성적 과열 [irrational exuberance] 경제용어사전

1996년 들어 미국의 주가가 거침없이 오를 때 당시 미국 연방준비제도이사회 (Fed) 의장이었던 앨런 그린스펀이 처음 사용했던 용어다. 이 발언 직후 미국 주가는 20% 폭락했다. 워낙 투자 손실 규모가 커 ' 마진 콜 (margin call: 증거금 부족)'에 시달렸던 미국 금융사들이 투자 자산을 회수하는 과정에서 아시아 외환위기를 낳게 한 단초를 제공했다.

그레이 스완 [gray swan] 경제용어사전

이미 시장에 알려져 있거나 예측가능한 악재지만, 마땅한 해결책이 없는 위험이 항상 존재하는 시장상태를 일컫는다. 그레이스완은 경제에 지속적으로 악영향을 주어서 주가 등 경제지표들의 움직임을 제한하는 요인으로 작용한다. 전혀 예측하지 못한 상태에서 발생해 시장을 커다란 충격에 빠뜨리는 '블랙 스완'에서 파생된 말이다.

알고리즘 매매 [Algorithmic Trading] 경제용어사전

... 주문을 내도록 조건(알고리즘)을 설정해 전산에 의해 매매가 이뤄지도록 하는 거래 방식이다. 빅데이터와 인공지능(AI) 등 첨단 기술이 활용된다. 초단기 매매로 이익을 내기 위한 헤지펀드 등의 고빈도(초단타)매매에 주로 사용된다. 주가가 일정 수준으로 오르거나 내리면 자동으로 주식을 매수 또는 매도하도록 설계돼 있다. 사람의 불완전한 지식과 감정을 배제할 수 있고, 단시간에 대량 매매가 가능하지만 프로그램 오류가 발생하면 주식시장에 큰 충격을 줄 수도 있다. 글로벌 ...

실권주 청약 경제용어사전

상장사의 주주 우선 공모방식 유상증자 때 미달된부분을 주간사 증권회사 가 일반인들을 대상으로 청약받는 것을 말한다. 발행가격 이 일반 주가보다 10∼30% 낮아 투자수익을 기대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