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41건

금융소비자보호법 경제용어사전

... 규정을 악용하는 '블랙컨슈머'도 적지 않을 것이라고 우려한다. 한 대형은행 관계자는 “금소법이 시행되면 청약철회 기간 이후 기준가를 정할 수 있는 주가연계펀드(ELF)는 당장 판매가 어려워진다”며 “최근 주가 상승으로 판매가 늘어난 주식형 펀드도 상품 판매 프로세스가 강화되면서 줄어들 수밖에 없을 것”이라고 말했다. 판매규제 중 '적정성의 원칙'과 관련된 분쟁이 늘 수밖에 없다는 지적도 나온다. 적정성 원칙이란 소비자가 스스로 금융상품 가입을 원하더라도 투자목적이나 재산 ...

공모펀드 경제용어사전

... 공모펀드 규모는 2010~2020년의 10년 동안 199조원에서 275조원으로 38% 늘어나는 데 그쳤다. 반면 미국(117.3%)과 영국(121.1%) 등 주요 선진국에서는 공모펀드 규모가 두 배 이상 커졌다. 공모펀드의 근간을 이루는 주식형펀드 수탁액은 2010년 96조7000억원에서 작년 45조2000억원으로 오히려 53.2% 쪼그라들었다. 공모펀드 내 개인투자자 잔액 비중은 2015년만 해도 51%에 달했으나 2020년엔 41.5%까지 감소했다. 우리나라에서 공모펀드가 ...

대체투자펀드 경제용어사전

부동산 항공기 인프라 등 실물자산에 투자하는 펀드. 대체투자 펀드는 일반 주식형펀드보다 안정적이면서 채권 등보다는 높은 수익을 기대할 수 있고 실물에 투자하기 때문에 자산을 되팔아 추가 수익을 내는 장점이 있다. 대체투자 펀드가 중수익 상품으로 기관투자자들에게는 각광받고 있지만 개인투자자는 쉽게 접근할 수 없다. 공모로 출시된 대체투자 펀드를 찾아보기 힘들어서다. 전체 대체투자 펀드 가운데 공모로 출시된 펀드 규모는 6조7849억원에 불과하다. 전체 ...

목표전환형펀드 경제용어사전

... 연 5~7%의 수익을 올리는 것을 목표로 한다. 통상 짧은 기간에 약간의 이익을 본 뒤 주식투자에서 빠져나오려는 투자자들이 가입한다. 목표전환형 펀드는 주가 상승기였던 2011년에도 대거 출시됐는데, 이후 '박스권 장세'가 이어지면서 목표 수익률을 채울 때까지 최대 6년이 걸리기도 했다. 목표전환형 펀드는 애초에 설정한 수익률을 달성하면 주식형 펀드에서 채권형 펀드로 전환될 뿐 주가가 떨어질 때 파생상품 등을 이용해 하락폭을 줄여주지는 않는다.

파인 [Financial Information Network] 경제용어사전

... 보장내용은 '보험다모아'를 통해 비교 조회할 수 있다. 보험다모아에서는 보험 가입도 가능하다. 'ISA다모아'는 비과세 혜택을 받는 ISA 상품의 수익률 및 수수료를 금융회사별로 비교해서 알려주는 사이트다. '펀드다모아'는 주식형, 채권형 등 6가지 펀드유형별로 1년 수익률 '톱 50' 펀드에 대한 세부 정보를 한눈에 보여준다. ○금융거래 내역도 제공 금융거래 분야에서는 개인의 각종 금융거래 내역을 한번에 조회할 수 있다. '잠자는 내돈 찾기'를 이용하면 은행, ...

복제율 가이드라인 경제용어사전

위탁 펀드 유형별로 국민연금이 요구하는 일종의 투자 가이드라인을 말한다. △순수주식형 △대형주형 △중소형주형 △사회책임투자형(SRI) △장기투자형 △액티브퀀트형 △배당주형 △가치형 등 8개 위탁 유형별 벤치마크 지수를 일정 비율 이상 담도록 하는 지침으로 2016년 7월 규제가 강화됐다. 하지만 이 규제는 특정 종목 또는 업종에 대한 쏠림 현상을 막기 위해 도입했지만 중소형주 하락이라는 부작용을 야기했다는 비판을 받았다. 위탁운용사들이 복제율에 맞춰 ...

기준가 경제용어사전

펀드의 현재 가치. 지금 내가 가입하려는 펀드는 이미 다른 투자자로부터 자금을 모아서 투자가 이뤄지고 있기 때문에 가입 시점에 따라 그 가치가 달라진다. 예를 들어 주식형 펀드는 그 펀드 안에 있는 수많은 종목이 당일 주식시장에서 평균 1% 올랐다고 하면 그 펀드의 가치도 1% 올라가게 된다. 통상 1000.00원을 기준으로 기준가를 표시하기 때문에 1010.00원으로 기준가도 바뀐다. 기준가는 소수점 두 자리까지 나타낸다

커버드 콜 상장지수 펀드 [covered call ETF fund] 경제용어사전

주식을 매입하는 동시에 해당 주식의 콜옵션을 파는 전략을 구사하는 펀드. 일반 주식형 펀드는 지수가 하락하면 그만큼 손실로 이어지지만 이펀드는 콜옵션을 매도해 옵션프리미엄으로 수익을 내 손실폭을 줄여준다. 예를 들어 1만원짜리 A주식을 사놓고 같은 주식을 1만1000원에 살 수 있는 권리(콜옵션)를 매도한다. 이렇게 되면 주가가 1만1000원을 넘었을 때의 차익을 포기해야 하지만 1만1000원 미만에서 움직일 때는 콜옵션 판매가격만큼 추가수익을 얻는다. ...

액티브 투자 경제용어사전

펀드매니저 등 전문가가 개별 종목의 강점과 약점을 분석, 선별적으로 주식을 사고파는 투자 방식. 시장 평균을 웃도는 수익률을 내는 게 목표다. 패시브 상품에 비해 운용 비용이 많이 든다.

글로벌 하이일드 펀드 [global high-yield funds] 경제용어사전

일반 채권보다 위험이 높은 대신 금리가 높은 하이일드채권에 투자해 고수익·고위험을 추구하는 해외채권형펀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