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51-60 / 151건

P2P금융 경제용어사전

... 융합한 핀테크 서비스 일반 은행이나 카드사 대출보다 금리가 낮은 게 특징이다. 2005년 영국에서 조파가 세계 1호 기업으로 설립되면서 P2P금융이 시작됐다. 2006년 미국 프로스퍼, 2007년 독일 옥스머니와 중국 파이파이가 뒤를 ... 까다로워진 은행 대출이 경기회복으로 늘어난 자금 수요를 따라잡지 못해서다. 한국에서 P2P(개인 대 개인) 대출이 도입된 건 2007년으로 미국 중국 등과 같다. 하지만 관련 주요 인터넷 플랫폼은 머니옥션 등 3개 정도에 불과하다.

노르웨이정부연기금 [Government Pension Fund Global] 경제용어사전

노르웨이가 운영하고 있는 세계최대의 국부펀드. 2014년 9월말 현재 자산규모가 8600억달러로 한화 927조원에 해당한다. 2014년 11월 4일 파이낸셜타임스(FT)는 노르웨이 국부펀드 규모가 2020년 1조달러까지 커질 것으로 예측하기도 했다. 정부가 100%지분을 보유하고 있는 노르웨이 중앙은행의 투자관리부문(NBIM)이 운영을 맡고 있다. 세계최대의 국부펀드이다 보니 GPEG의 투자전략 변화는 국내외 자본시장에 커다란 영향을 미치고 있...

5세대 이동통신 [5G wireless communication] 경제용어사전

... 20Gbps의 데이터 전송 속도와 어디에서든 최소 100Mbps 이상의 체감 전송 속도를 제공하는 이동통신서비스 (국제전기통신연합(ITU)의 정의). 정식 명칭은 'IMT-2020'이다. 한국은 2018년 12월 1일 세계 최초로 기업용 5G 상용화에 성공한 데 이어 2019년 4월3일에는 일반인을 대상으로 한 5G(5세대) 스마트폰 이동통신 서비스도 세계 최초로 개시됐다. 5G 통신의 특성은 초고속·초저지연·초연결이다. 데이터 전송 속도가 초당 20기가비트(Gbps)에 ...

중관춘 [中關村] [Zhongguancun High-tech Zone] 경제용어사전

중국 베이징에 있는 중국 IT기업단지. 여의도의 50배 넓이로 중국판 실리콘 밸리이다. 이곳은 1980년 당시 중국과학원 물리연구소 상임연구원이었던 천춘셴 박사가 미국 실리콘밸리에 견학을 다녀온 뒤 '응용기술 서비스 중심'이란 ... 출발점이며 중국 정부는 1988년 중관춘을 최초의 국가첨단산업개발구로 지정했다. 이곳에 2만여개의 첨단기술 연구소와 기업이 밀집해 있다. 직원은 150만명, 중관춘에서 창업해 전 세계 주요 증시에 상장한 기업 수는 230개(2013년 ...

자율주행차 [self-driving car] 경제용어사전

운전자가 핸들과 가속페달, 브레이크 등을 조작하지 않아도 정밀한 지도, 위성항법시스템(GPS) 등 차량의 각종 센서로 상황을 파악해 스스로 목적지까지 찾아가는 자동차를 말한다. 엄밀한 의미에서 사람이 타지 않은 상태에서 움직이는 무인자동차(driverless cars)와 다르지만 실제론 혼용되고 있다. 자율주행 시장은 2020년부터 본격적인 성장세에 진입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시장조사업체 네비건트리서치에 따르면 세계 자율주행차 시장은 202...

후강퉁 [水+戶/] [Shanghai-Hong Kong Stock Connect] 경제용어사전

... 도입으로 일반 개인투자자들도 홍콩을 통해 개별 본토 A주 투자가 가능하다. 중국 투자자 역시 홍콩 주식을 자유롭게 살 수 있다. 후강퉁 제도는 중국과 홍콩 증시에 큰 유동성 효과를 불러올 것으로 보인다. 홍콩에만 상장된 세계적 기업이나 강력한 상표 인지도를 가진 종목도 긍정적인 영향을 받을 전망이다. 홍콩에만 상장된 중국 최대 정보기술(IT)업체 텐센트 등은 그간 중국 개인투자자의 직접투자가 불가능했었다. 또 투자자들은 중국 본토와 홍콩에 동시 상장된 종목 중 ...

아시아인프라투자은행 [The Asian Infrastructure Investment Bank] 경제용어사전

... 방글라데시, 오만, 쿠웨이트, 카타르 및 인도네시아를 제외한 아세안(동남아국가연합) 9개국 등 총 21개국이었으며 이후 2015년 3월18일까지 MOU를 체결한 국가수는 28개국으로 늘어났다. 서방국가 중에는 2015년 3월12일 영국이 주요7개국(G7) 가운데 처음으로 중국이 주도하는 AIIB가입을 공식선언했고 이후 프랑스, 독일, 이탈리아, 스위스, 룩셈부르크, 한국 등이 추가로 가입의사를 밝힘으로써 신청마감일인 2015년 3월31일까지 AIIB가입신청서를 제출한 ...

구조적장기침체 [secular stagnation] 경제용어사전

... 재무장관을 역임한 로렌스 서머스 하버드대 교수가 다시 들고나왔다. 이들은 경제가 성숙단계에 달한 상황에서 만성적인 수요 부족, 특히 기업들의 투자회피에 따른 과잉저축이 세계경제 장기정체의 원인이라고 주장했다. 서머스 교수는 그동안 빚을 지면서 소비를 늘려온 가계가 소비를 줄여 부채를 갚고 저축을 늘린 데다 주요 선진국들도 금융위기 후 긴축기조로 전환하면서 소비와 투자를 위축시키고 있다고 지적하며 기업들은 투자에 관심이 적고, 은행들은 여신의 만기연장에만 ...

ITU 전권회의 경제용어사전

... 4년마다 열린다. 전 세계 193개국 IT 장관들이 총집합해 향후 4년간 세계 ICT 관련 정책과 표준을 확정하고 앞선 ICT를 공유하는 글로벌 축제다. 2014년 전권회의는 부산에서 10월에 개최될 예정으로 193개국 장관과 글로벌 기업 인사 등 주요 인사 3000여 명이 방문할 것으로 보인다. 국제 주파수 분배에서부터 사이버 보안과 ICT를 통한 인류 발전 등도 논의한다. 또한 한국이 ITU 5대 고위직 가운데 하나인 표준화총국장 후보까지 배출한다. 부산 ITU ...

양자컴퓨터 [quantum computer] 경제용어사전

... 대로 수시간 내 연산이 가능하다. 양자컴퓨터가 '꿈의 기술'이라고 불리는 이유다. 지난 2011년 캐나다의 벤처기업 디웨이브(D-Wave)가 양자컴퓨터를 개발했다고 발표했으나 일부 과학자들은 디웨이브사의 컴퓨터가 기존 슈퍼컴퓨터에 ... 양자컴퓨터를 서버처럼 활용하고 클라우드를 통해 일반 컴퓨터와 연결해 사용하게 될 것으로 전망했다. 각국 정부와 주요 글로벌 기업이 양자 컴퓨터 개발에 사활을 거는 것도 이 때문이다. 중국은 2020년까지 양자 컴퓨터 개발 임무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