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30건

통합투자세액공제 경제용어사전

... 신성장기술 사업화 시설, 근로자 복지증진 시설 등 일부 투자에 대해서만 세제혜택을 줬지만 이를 기업의 모든 투자로 확대한다는 것이 골자다. 통합투자세액공제의 기본 공제율은 기업 규모 별로 1~10%로 정했다. 대기업은 투자액의 1%, 중견기업은 3%, 중소기업은 10%를 소득세 또는 법인세 납부시 돌려받을 수 있게 된다. 기재부는 기업의 투자 확대를 유도하기 위해 당해 연도 투자액이 직전 3년 평균 투자액을 넘을 경우 차액의 3%를 기본 공제액의 200% 한도 내에서 ...

2020 세법 개정안 경제용어사전

... 신성장기술 사업화 시설, 근로자 복지증진 시설 등 일부 투자에 대해서만 세제혜택을 줬지만 이를 기업의 모든 투자로 확대한다는 것이 골자다. 통합투자세액공제의 기본 공제율은 기업 규모 별로 1~10%로 정했다. 대기업은 투자액의 1%, 중견기업은 3%, 중소기업은 10%를 소득세 또는 법인세 납부시 돌려받을 수 있게 된다. 기재부는 기업의 투자 확대를 유도하기 위해 당해 연도 투자액이 직전 3년 평균 투자액을 넘을 경우 차액의 3%를 기본 공제액의 200% 한도 내에서 ...

생계형 적합업종 경제용어사전

중소기업 적합업종으로 지정이 만료되는 업종과 품목에 대한 대기업의 진출, 인수 학장을 억제하기 위한 제도. 생계형적합업종에 포함되면 5년 동안 대기업 및 중견기업이 해당 사업에 진입하거나 인수를 통해 확장할 수 없다. "소상공인 생계형 적합업종 지정을 위한 특별법"이 2018년 5월말에 국회를 통과하면서 당해년도 12월부터 시행됐다. 생계형적합업종으로 지정되기 위해서는 소상공인 단체가 동반성장위원회에 지정 요청하고 동반성장위원회가 실태조사및 의견청취 ...

납품대금조정협의제도 경제용어사전

... 물량 등을 포함한 조정합의서를 작성한다. 합의에 이르지 못하면 중소벤처기업부에 분쟁조정을 신청할 수 있다. 수탁기업이 직접 나서지 않고 협동조합을 통해 조정 협의를 할 수도 있다. 하지만 이 경우 세 가지 조건이 붙는다. △신청 수탁기업이 조합원일 것 △위탁기업은 조합원이 아닌 대기업 중견기업 중기업일 것 △재료비 노무비 경비가 잔여 납품대금의 3% 이상 변동할 것 등이다. 이 조건을 만족하면 협동조합이 조정 협의를 신청해 협의를 할 수 있다.

청년내일채움공제 경제용어사전

... 위해 고용노동부와 벤처기업부가 추진하고 있는 사업. 청년·기업·정부가 공동으로 공제금을 적립하여 2년 또는 3년간 근속한 청년에게 성과보상금 형태로 만기공제금 지급한다. 2020년 부터 청년내일채움공제에 가입할 수 있는 중소ㆍ중견기업 청년의 임금 상한이 기존 500만원에서 350만원으로 낮아져 월급이 350만원이 넘는 경우 가입할 수 없다. 또한 중소ㆍ중견기업을 다니더라도 3년 평균 매출액이 3000억원 미만인 기업에 다니는 청년만 신청할 수 있다. 2년형과 ...

해외 진출 기업의 국내 복귀 지원에 관한 법률 경제용어사전

... 시장개척 등의 이유로 해외로 진출한 기업들의 국내 복귀를 지원하기 위해 2013년 도입된 법으로 "유턴기업지원법"이라고도 불린다. 유턴기업의 소득세와 법인세를 5년간 100%면제하고 관세를 50%감면해 주는 등의 세제지원외에 중견기업과 중소기업에 입지 설비보조금을 지급하는 등의 내용으로 이루어져 있다. 하지만 법시행이후 기업현실을 제대로 반영하지 못한다는 지적이 일고 있다. 2013년 12월 발효된 유턴기업법에 따라 2018년 9월까지 국내로 복귀한 기업은 총 ...

환경보전시설 투자세액공제 경제용어사전

... 환경 시설에 대한 투자 촉진 및 부담 경감을 위해 기업이 투자한 금액 중 일부를 소득세나 법인세에서 공제·감면하는 제도다. 대상 시설로는 대기오염 및 악취방지시설, 방진시설, 탈황시설, 청정 생산시설, 온실가스 감축시설 등이 있다. 2013년 까지는 환경보전시설 공제율 10%가 적용됬다. 하지만 2014년부터 공제율을 대기업 3%, 중견기업 5%, 중소기업 10%로 줄인 뒤 2018년부터 이를 각각 1%, 3%, 10%로 변경했다.

FROM 100 경제용어사전

한국 대표 지식인 100여 명으로 구성된 민간 싱크탱크다. FROM 100은 미래(future), 위험(risk), 기회(opportunity), 행동(movement)의 머리글자에 100인으로 구성됐다는 의미의 숫자 100을 붙였다. 정갑영 전 연세대 총장(FROM 100 대표) 주도로 2016년 10월 출범했다. 연구력이 왕성한 중견 학자와 신(新)산업 부문 젊은 지식인이 주축이다.

와이즈만연구소 [Weizmann Institute of Science] 경제용어사전

... 보유한 일본의 대표적 건강보조식품 회사로 성장했다. 독일의 다국적 제약회사인 머크(Merck)도 다발성경화증 치료제 핵심기술을 이전받아 증상의 30% 이상을 경감하는 치료약을 상용화해 2014년 한 해 동안만 18억유로의 매출을 기록했다. 와이즈만연구소는 국내 중소·중견기업에도 핵심 원천기술 100여개를 제공하고 있다. 2015년 한국-이스라엘 산업연구개발재단 및 글로벌 벤처캐피털 기업인 요즈마그룹과 기술이전 양해각서(MOU)를 체결하기도 했다.

코앱 [Korean Aptitude Test for Talent Identification] 경제용어사전

... SSAT 같은 직무적성검사의 공통분모를 찾아 만든 표준형 시험으로 토익·토플처럼 한 번의 시험으로 여러 기업에 응시할 수 있다. 2015년 3월 7일 제1회 시험을 치루었다. 코앱은 취업 지원 시 자격증에 등급을 적거나, 자기소개서의 직무능력을 증빙할 때 사용이 가능해 취업준비생이 많이 응시하는 시험이다. 코앱을 채택하고 있는 샘표식품, 동국제약, 파라다이스호텔 등 40여개 중견기업에 성적표를 제시하면 취업 지원 시 다양한 가산점을 받을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