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33건

프로수르 [Prosur] 경제용어사전

... 주축이다. 자유민주주의와 시장경제, '친미' 등을 표방하고 있다. 이들 국가는 친미외교노선과 친시장 경제정책을 표방한다. 그간 남미에서는 아르헨티나의 페로니즘으로 대표되는 좌파 포퓰리즘 정권들이 오랜 기간 대세를 이뤘다. 하지만 2016년부터 브라질 아르헨티나 등 중남미 주요 경제대국이 우파 정권으로 갈아타면서 빠르게 기조가 바뀌고 있다. 특히 최근 베네수엘라 좌파 정권이 자국의 우파 세력을 탄압하는 것이 이들 국가를 결집시키고 있다는 분석이다.

루빈 독트린 [Rubin doctrine] 경제용어사전

... Economy) 신화'를 낳았다. 경제 위상도 높았다. 그 결과 '외자 유입→자산 가격 상승→부(富)의 효과→추가 성장' 간 선순환 고리가 형성돼 전후 최장의 호황기를 누렸다. 이 과정에서 신흥국은 대규모 자금 이탈에 시달렸다. 1994년 중남미 외채위기, 1997년 아시아 외환위기, 1998년 러시아 국가채무 불이행 사태까지 이어지는 신흥국 위기가 잇달아 발생('그린스펀·루빈 쇼크'라 부른다)했다. 미국도 슈퍼 달러의 부작용을 버티지 못하고 2000년 이후에는 'IT ...

케이콘 [KCON] 경제용어사전

종합 콘텐츠 기업 CJ E&M이 전세계를 무대로 개최하고 있는 최대의 한류문화 축제. 2012년 미국 어바인에서 최초로 개최된 이후 2017년 까지 북미, 아시아, 중동, 유럽, 중남미, 오세아니아 등지에서 18차례에 걸쳐 개최대 총 68만명이 관람했다. 2016년에는 중동 최초로 아부다비에서 KCON을 개최한 데 이어 유럽 최초로 프랑스 파리에서 KCON을 개최하기도 했다. 미국, 일본 등에서 연 1~2회 개최되며 K-POP으로 대표되는 한류 문화의 ...

콜롬비아 경제용어사전

중남미 국가로 수도는 산타페 보고타이다. 면적(114만2000㎢)이 한반도의 5배, 인구(4923만 명)는 한국과 비슷한 중남미 4~5위 경제국이다. 1인당 국내총생산(GDP)은 6038달러(2016년 기준)로 한국의 4분의 1에 못 미친다. 중남미 33개국 중 유일하게 6·25전쟁에 연합국 일원으로 참전했다. 2016년 7월 아시아 국가 중 한국과 처음으로 자유무역협정(FTA)을 체결했다. 한국에 커피와 광산물(구리, 니켈, 철광석) 등을 수출하고 ...

핑크 타이드 [pink tide] 경제용어사전

... 칠레 대통령 선거에서 중도우파 피녜라가 당선되면서 남미 우파정권이 7개국으로 늘어났다. 석유, 구리 등 원자재값 하락으로 돈줄이 마른 게 좌파 몰락 요인으로 꼽힌다. 중앙아메리카에서도 멕시코 온두라스 파나마에 우파정권이 들어섰다. 중남미에선 살만 하면 좌파가, 살기 힘들면 우파가 들어서는 게 상례다. 그러나 '핑크 타이드'가 끝났다고 보긴 이르다. 2017년 초 에콰도르에 좌파정권이 들어섰고, 생필품 부족으로 국민 체중이 급감한 베네수엘라도 좌파정권이 아직 건재하다. ...

시몬 볼리바르 [Simon Bolivar] 경제용어사전

시몬 볼리바르(1783~1830)는 19세기 초 남아메리카의 독립운동지도자이다. 베네수엘라의 유복한 크리올(중남미 태생 백인) 출신인 볼리바르는 스페인 유학 중 프랑스혁명에 고무돼 1807년 돌아와 독립에 매진했다. 짧은 생애동안 1817년 베네수엘라를 비롯해 콜롬비아 에콰도르 페루 볼리비아 등 5개국을 스페인 지배에서 '해방'시켰다. 나라명 볼리비아부터 베네수엘라의 통화, 헌법, 공항 등 곳곳에 그의 이름이 남아있다. 볼리바르는 사회주의를 기반으로 ...

글로벌 사이버보안 협력 네트워크 [Cybersecurity Alliance for Mutual Progress] 경제용어사전

... 주도로 출범했다. 글로벌 사이버보안 협력 네트워크(CAMP)는 고도화·지능화하는 사이버 위협에 국제사회가 공동 대응해 보다 안전한 사이버세상을 구현하기 위해 구성됐다. 7월11일 열린 출범식에는 서아프리카경제연합(ECOWAS), 중남미ICT교육센터(CEABAD)를 비롯해 브라질 베트남 세네갈 우즈베키스탄 등 35개국 47개 부처·기관이 참여했다. CAMP는 매년 총회를 열고 회원국 상호 간 사이버보안 역량 강화 방안 등을 논의할 예정이다.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은 ...

지카 바이러스 [Zika virus] 경제용어사전

... 산전 진찰을 받아야 한다. *확산 2015년 이전에는 아프리카, 동남아, 태평양 섬지역에서 발생된 사례가 있다. 2015년 이후 5월 브라질에서 첫 보고된 이후 점차 유행지역이 확산되고 있다. 2016년 4월26일현재 최근 2개월간 중남미 33개국, 오세아니아 8개국 아시아2개국 아프리카 각 1개국 등 총 44개국에서 지카바이러스 감염환자가 발생했다. 한국에서는 2016년 3월22일 첫 확진 환자가 발생했고 4월 27일 두번째 감염자가 발견되었다. 세계보건기구(WHO)는 ...

앵커 베이비 [anchor baby] 경제용어사전

... 뜻의 용어로, 미국 원정출산을 비꼬는 말이다. 2015년 8월 24일 젭 부시 전 플로리다 주지사가 공화당 경선중 행한 유세에서 “미국에서 태어나는 아기에게 미국 국적을 주는 제도를 아시아인이 악용하고 있다”며 “앵커 베이비는 중남미인보다 아시아인과 더 관계가 있다”고 말했다. 이 같은 발언이 전해지자 아시아계 미국인이 트위터 등을 통해 인종차별적 발언이라고 강하게 반발하고 있으며 워싱턴포스트는 “'미국에서 태어난 사람은 미국인'이라고 명시한 헌법 14조의 정신을 ...

커피의 종류 경제용어사전

... 각국에서 생산된 원두를 혼합해 만든다. 스페셜티커피 원래는 미국 스페셜티커피협회에서 인정한 커피 원두에 붙는 이름이었지만 최근에는 COE커피 등 세계적으로 뛰어나다고 인정받은 커피를 통칭하는 말로 쓰인다. COE커피 cup of excellence의 줄임말. 브라질, 볼리비아, 콜롬비아, 코스타리카, 엘살바도르, 과테말라, 온두라스, 니카라과, 르완다 등 주로 중남미 지역에서 생산되는 생두 중 품질 평가에서 최상급 커피로 분류된 커피를 말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