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91-100 / 616건

GDDR6 경제용어사전

... 제품을 양산할 계획이다. 2017년 4월 현재 시장 주력 제품인 GDDR5와 GDDR5X를 2018년부터 빠르게 대체할 것으로 예상된다. GDDR6는 인공지능(AI), 가상현실(VR), 자율주행차, 4K 이상의 고화질 디스플레이 지원 등 차세대 성장 산업에서 필수적인 메모리 솔루션으로 전망된다. 시장조사기관 가트너에 따르면, 올해 그래픽 카드용 D램 탑재용량은 평균 2.2GB에서 2021년에는 평균 4.1GB로 늘어나며 연평균 17% 수준의 성장을 이어갈...

초고령사회 경제용어사전

... 마련했다. 1995년 제정한 옛 고령사회대책대강이 노년층을 시혜적 대상, 부양 대상으로 상정한 탓에 재정 부담이 급속도로 커져 결국 정책의 근본 틀을 바꿨다. 65세 이상 노인도 근로 의욕과 능력을 갖췄을 경우 취업을 적극 지원토록 했다. 고령자가 일하기 쉬운 다양한 고용 형태를 창출하고, 컴퓨터 등을 활용한 재택 근무자 수도 늘리도록 했다. 후생성 산하 국립사회보장 인구문제연구소에선 2060년까지 인구 1억명 선을 사수한다는 목표(1억 총활약) 아래 30년 ...

로봇세 [Robot tax] 경제용어사전

... 없다는 점을 들었다. 항공기 탑승권 발권 키오스크나 워드프로세서 같은 컴퓨터 프로그램, 모바일 뱅킹 등도 인간의 노동력 활용을 줄였지만 이런 기술에는 과세하지 않았다는 것이다. 그는 또 로봇은 단순히 투입 대비 산출을 늘리는 것이 아니라 더 좋은 제품과 서비스를 만드는 것과 관련이 있다고 분석했다. 그는 “혁신을 주도한 사람들이 그 과실을 덜 먹고 있다”며 “정부는 혁신에 세금을 부과하는 것이 아니라 보조금을 지원하는 게 일반적”이라고 꼬집었다.

아실로마 AI 원칙 [Asilomar AI Principles] 경제용어사전

... 가치, 중기이슈 등에 대해 개발자들이 지켜야하는 준칙을 말한다. 총 23개항으로 이뤄진 이 준칙에는 AI의 잠재적 위험을 경계하고 세계 개발자들이 인류 복리를 위해 협력해야 한다는 내용 등이 담겼다. 2017년 1월 초 AI연구를 지원하는 비영리단체인 `퓨퍼오브라이프(https://futureoflife.org/)가 미국 캘리포니아주 아실로마에서 개최한 콘퍼런스에서 채택돼 '아실로마 AI 준칙'이라고 이름 붙여졌다. 퓨처오브라이프의 자문역을 맡은 호킹 박사와 ...

한국선박해양 경제용어사전

해운사 재무구조 개선을 지원하기 위해 2017년 1월 31일 출범예정인 회사. 정부가 2016년 10월 31일 발표한 '해운산업 경쟁력 강화방안'에 따라 설립되는 것이다. 한국선박해양은 선사들의 원가절감 및 재무개선을 위해 자본금 1조원 규모로 선사소유의 선박을 시가로 인수하고 선사들에게 다시 빌려주는 선박은행(tonnage bank)기능을 맡는다. 한국선박해양 출자는 한국산업은행 50%, 한국수출입은행 40%, 한국자산관리공사가 10% 부담하게 ...

미국 우선주의 [America First] 경제용어사전

... 뿐 아니라 국제 질서에도 큰 변화가 전망된다. 트럼프 대통령은 미국 우선주의 채택의 배경과 관련, “지난 수 년 동안 미국은 우리의 산업을 희생해서 다른 나라를 부강하게 했고, 우리 국방을 궁핍하게 만들며 다른 나라 군대를 지원했으며 우리 국경 방어를 포기하고 다른 나라 국경을 지켜줬다”고 비판했다. 또 “미국의 사회간접자본(SOC)이 황폐화되고 녹슬 때 외국에 수조달러를 썼다”면서 “앞으로 미국의 통상과 세제, 이민, 외교 등 모든 정책은 미국 근로자와 미국 ...

민관합작투자사업 [public-private partnership] [PPP] 경제용어사전

민간은 위험 부담을 지고 도로 등의 공공인프라 투자와 건설, 유지 및 보수 등을 맡되 운영을 통해 수익을 얻는다. 정부는 세금 감면과 일부 재정 지원을 해준다. 미국에서 투자규모가 큰 인프라부문에서 활용하고 있는 방식이다. 미국에서는 이전에는 정부가 공공인프라 건설이나 유지 보수를 위해 예산을 사용하거나 재원이 없으면 채권을 발행했다. 그러나 재정여건이 악화되면서 일부 주정부는 재원 조달방법을 바꿨다. 버지니아주는 1995년부터 민간업자의 교통인프라 ...

창업·벤처기업 전문 사모펀드 경제용어사전

창업․벤처기업에 원활한 자금조달을 지원하고 벤처투자 시장에 민간자본 유입을 촉진하기 위한 펀드로 2017년 1월부터 도입 시행됐다. 창업·벤처전문 PEF는 출자 이후 2년 내에 자산의 50% 이상을 창업·벤처기업이나 기술과 경영혁신기업, 신기술사업자 등 중소기업에 투자해야 한다. 특수목적회사(SPC)나 창업·벤처기업의 채권과 이에 따른 담보권 매매, 영화·공연 등 프로젝트 투자, 특허·상표권 등의 지식재산권 투자도 이에 포함된다. 투자액에 ...

한국형 양적완화 경제용어사전

2016년 4월13일 실시된 총선에서 새누리당이 꺼낸 공약중 하나. 경기부양 등을 위해 한국은행이 돈을 더 찍어야 한다는 것이었으나 이 아이디어는 국책은행 지원 방안으로 변신했다. 이에 대해 한국은행은 반대 입장을 표명했다. 무분별한 발권력 동원에 대한 비판도 일었다. 이에 따라 한국은행과 정부는 협상을 통해 `자본확충펀드'를 출범시키기로 했으나 이는 2016년 12월말 현재까지도 업계의 외면을 받고 있다.

21세기 치료법 [21st Century Cures Act] 경제용어사전

... 통과 됐다. '오바마케어' 이래 가장 중요한 의료법으로 평가되고 있는 '21세기 치료법'은 식품의약국(FDA)의 신약 및 의료장비 승인절차를 대폭 간소화 하는 것은 물론 암과 알츠하이머 등 첨단 생물의학 분야 연구에 대한 국가 지원을 강화하는 것을 골자로 하고 있다. 오바마 대통령은 '오바마케어'에 대한 연구지원 등 68억 달러의 지원이 포함된 이 법에 서명할 것이라고 밝혔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 당선인도 FDA의 불필요한 규제를 철폐할 것이라고 공언한 가운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