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4 / 4건

홍콩 국가보안법 경제용어사전

... 관할권은 중국 정부가 갖는다. 중국 중앙정부가 필요하다고 판단하면 홍콩에서 직접 수사하고 피고인을 중국으로 보내 재판할 수 있다. 외국 세력이 개입했거나 홍콩 정부가 효과적으로 법 집행을 할 수 없는 상황, 국가 안보에 중대한 위협이 ... 27개국은 공동연설문을 내고 홍콩보안법 폐지를 촉구했다. 한국 외교부는 “우리 정부는 제반 상황을 고려해 공동발언에 참여하지 않았다”고 설명했다. 대만은 신변에 불안을 느끼는 홍콩인의 이주를 돕기로 했다. 대만 정부는 이날 타이베이에 ...

상설중재재판소 [Permanent Court of Arbitration] 경제용어사전

네덜란드 헤이그의 평화궁에 위치한 국제분쟁 중재기구이다. 1899년 설립된 뒤 한국을 비롯한 121개국이 참여하고 있다. 판결을 강제할 수단은 없지만 판결을 무시하거나 이행하지 않는 국가는 국제적으로 신뢰를 잃을 수 있다.

배심재판 [a trial by jury] 경제용어사전

법률전문가가 아닌 일반인이 배심원으로 참여해 유·무죄나 사실관계 인정에 대한 판단을 내리는 재판을 말한다. 영미권 국가에서 중요한 제도이다. 종류로는 기소를 평결하는 대배심과 재판참여하는 소배심으로 나뉜다. 미국의 경우 배심원으로 ... 배심원은 사실에 대한 다툼이 있는 1심에만 참여하고 사실관계 파악이 문제가 아니라 법리 해석이 쟁점이 되는 2심부터는 참여하지 않는다. 우리나라에서도 2008년부터 '국민의 형사재판 참여에 관한 법률''에 따른 국민참여재판 제도로 배심 ...

국민참여재판 경제용어사전

만20세 이상 일반 시민이재판참여해 유무죄를 판단하고 형량을 결정(평결)하는 제도다. 살인죄나 강도ㆍ강간죄, 1억원 이상 뇌물죄 등 중형이 예상되는 범죄를 저지른 피고인이 참여재판을 신청하면 법원이 적절성 여부를 판단해 이뤄진다. 배심원들은 검사의 신문과 변호사의 변론을 지켜본 뒤 평의실에서 회의를 거쳐 유ㆍ무죄 여부와 양형 의견을 제출한다. 재판장은 반드시 배심원 평결을 따르지 않아도 된다. 영미 국가에서는 유무죄 판단은 배심원단이, 양형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