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104건

국진민퇴 [國進民退] 경제용어사전

... 전자상거래 기업 알리바바의 마윈 당시 회장이 전격적으로 “1년 뒤 은퇴하겠다”고 밝히면서 불거졌다. 마 회장의 갑작스러운 퇴진 선언을 놓고 중국 정부의 입김이 작용했다는 의혹이 일었다. 이후 우샤오후이 안방보험 회장, 예젠밍 화신에너지 창업자 등 굴지의 민간기업 최고경영자(CEO)가 줄줄이 경영 일선에서 물러났다. 논란이 커지자 그해 말 시진핑 국가주석과 리커창 총리가 직접 나서 “민간기업을 보호하고 성장을 지원하겠다”며 진화하며 국진민퇴 논란은 잠잠해지는 듯했다. 중국에서 ...

디디에 트루쇼 [Didier Truchot] 경제용어사전

... 입소스 (Ipsos) 회장. △1946년 프랑스 출생 △1969년 프랑스 파리대학원 경제학·사회학 석사 △1969년 프랑스 여론 조사기관 IFOP 조사 연구원 △1973년 프랑스 소비자 조사기관 IRSEC 연구원 △1975년 입소스 창업 △1990년 미국·유럽 진출 △1997년 아시아 진출 △1999년 프랑스 증시에 기업공개 △2011년 마케팅 리서치 기업 시노베이트 인수 △2018년 소셜미디어 마케팅 리서치 기업 신세시오 및 Gfk 소비자 조사부문 인수 △현 입소스 ...

맞춤형 인쇄 [print on demand] 경제용어사전

... 보편화되고 있다. POD 시장은 북미·유럽을 중심으로 빠르게 커지고 있다. 업계에 따르면 연평균 20% 성장률을 보이며 2018년 기준 글로벌 시장이 88조원 규모로 성장했다. 2011년 미국 로드아일랜드 프로비던스에서 워커 윌리엄스가 창업한 '티스프링(Teespring)'이 대표적인 글로벌 리더다. 주문자 맞춤형 상품 전자상거래 플랫폼으로, 누구나 어디서든 온라인으로 제품을 제작하고 판매할 수 있다. 2018년 유튜브와 협업해 주목을 받았다. 유튜버가 제시한 제품을 시청자가 ...

액셀러레이터 조건부지분인수계약 투자 경제용어사전

액셀러레이터에게 조건부지분인수계약(SAFE)을 허용하는 투자방식. 조건부지분인수계약은 실리콘밸리의 투자방식으로 후속 투자에서 결정된 기업 가치에 따라 먼저 투자한 투자자의 지분이 결정 되는 혁신적인 투자제도로서, 기업 가치 산정이 어려운 초기 창업기업에 대한 투자를 활성화 하는데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

스타시옹F 경제용어사전

파리 13구에 있는 세계 최대 스타트업 캠퍼스. 프랑스 통신사 '프리'의 창업자 자비에르 니엘이 사재(2억5000만유로·약 3338억원)를 털어 유휴 철도역을 재개발해 만든 공간이다. 2017년 6월 개관한 이곳에는 세계 78개국에서 온 1000여 개 스타트업이 무한경쟁을 벌이고 있다. 외국기업은 입주기업의 3분의 1 정도다. 애플, 구글, 아마존, OVH(유럽 최대 클라우드 컴퓨팅업체) 등은 이들 스타트업에 성공DNA(유전자)를 이식하고 있다. ...

카피타이거 [copytiger] 경제용어사전

... '타이거'로 대체한 것이다. 모방만 하는 고양이를 넘어 호랑이로 성장하자는 의미로도 풀이된다. 독일의 '로켓인터넷'은 핀터레스트, 우버, 페이스북 등 글로벌 유명 스타트업의 사업 모델을 벤치마킹해 신흥국에서 사업을 성공시킨 대표적인 카피타이거 사례다. 이민화 창조경제연구회 이사장은 “세계적으로 유니콘 기업 400개 중 100개는 카피캣 전략으로 유니콘이 됐다”며 “검증된 모델을 따라가는 카피타이거 전략으로 창업 컨설팅을 바꿔야 한다”고 조언했다.

커촹반 [科學創業] 경제용어사전

중국판 나스닥으로 불리는 기술·창업주 전용 주식시장. 우리나라 말로 과학혁신판이라 부른다. 커촹반은 중국 정부가 자본시장 개혁의 일환으로 추진해온 기술·벤처기업 전문 증시로 상하이증권거래소에 설치됐다. 시진핑(習近平) 국가주석이 2018년 11월 중국국제수입박람회 기조연설에서 “미국의 나스닥과 같은 기술·창업주 전문 시장을 추가로 개설하겠다”고 밝혔고 8개월 뒤인 2019년 7월 22일 25개 종목으로 출범했다. 선전거래소의 촹예반(일명 차스닥)과 ...

버너 보겔스 [Werner Vogels] 경제용어사전

... 2005년부터 14년째 CTO를 맡고 있는 보겔스는 아마존의 중흥기를 이끈 '키맨'이다. 네덜란드 출신으로 컴퓨터과학 전문가로 꼽힌다. 2004년 아마존에 합류한 이후 아마존닷컴과 아마존웹서비스(AWS)의 기술전략을 총괄해왔다. 창업자도 최고경영자(CEO)도 아니지만 '정보기술(IT) 업계 주요 인물'을 꼽는 미국 언론의 기사에서 이름이 빠지는 일이 드물다. 오라클의 데이터베이스(DB)를 대체하는 다이나모DB를 구상한 것으로 유명하다. 아마존닷컴의 쇼핑 인터페이스에 ...

액셀러레이터와 인큐베이터 [accelerator and incubator] 경제용어사전

스타트업(신생 벤처기업) 분야에서 '인큐베이터' '액셀러레이터는 창업지원기관으로 번역되며 둘 다 초기 단계의 스타트업을 지원한다는 공통점이 있지만 기업 성장단계에 따라 참여하는 형태 및 방향은 다르다. 인큐베이터는 초기 단계 기업에 필요한 사무공간 또는 사업 관련 멘토링을 제공해주는 단체를 말한다. 스타트업이 스스로 사업을 할 수 있을 때까지 관리해주는 게 인큐베이터의 주목적이다. 마치 아기를 키우는 보육기(인큐베이터)와 역할이 비슷해 이 같은 이름이 ...

도매매 [drop-shipping] 경제용어사전

재고없는 쇼핑몰 창업을 도와주는 서비스. 해외에서는 '드롭시핑(dropshipping)'이라고 부른다. 판매자가 상품 재고를 두지 않고 오픈마켓 등에서 받은 주문을 처리하는 유통 방식이다. 상품 제조사나 도매업체에서 판매자에게 상품이미지 등을 제공하고, 상품 배송도 직접 한다. 판매자는 재고 관리나 배송에 신경 쓰지 않고 판매에만 집중할 수 있다. 캐나다 전자상거래 플랫폼인 쇼피파이의 성공 요인 중 하나가 드롭시핑 서비스다. 서비스 구축의 진입 장벽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