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14건

스마트 콘트랙트 [smart contract] 경제용어사전

거래 당사자 간의 계약을 프로그램 코드로 체결해 이행을 강제할 수 있도록 하는 블록체인 기반의 전자계약서비스. 스마트 콘트랙트를 사용하면 굳이 투표소에 가지 않아도 스마트폰을 통해 대선이나 총선 투표를 할 수 있다. 부동산 거래 과정에서는 서류를 생략한 '원스톱 거래'를 한다. 신분 증명이 필요할 땐 스마트폰으로 인증받은 전자신분증을 쓰고, 주유소에 가면 특별한 결제 과정을 거치지 않고 주유량만큼 자동으로 결제가 된다. 스마트 콘트랙트의 장점은 편의성에 ...

오성운동 [Movimento 5 Stelle] 경제용어사전

... 만든 정당으로 2018년 2월 현재 극우성향의 제1야당으로 성장했다. '오성'(다섯 개의 별)은 오성운동이 추진한 다섯 가지 이슈인 공공 수도, 지속 가능한 이동성, 개발, 접속 가능성, 생태주의를 나타낸다. 2018년 3월4일 총선을 앞두고 오성운동은 △이민자 유입에는 반대 △취약계층을 위한 월 780유로(약 100만원) 기본소득 도입 △400개의 불필요한 법안 폐지 △국내총생산(GDP) 대비 재정적자 비중을 3%로 제한한 유럽재정협약 재협상 △연금 수급 연령을 ...

게르하르트 슈뢰더 [Gerhard Schroder] 경제용어사전

... 노르트라인베스트팔렌주의 소도시 리페에서 태어났다. 어린 시절 어려운 집안 형편 때문에 철물점에서 일하며 야간 직업학교를 다녔다. 주경야독으로 괴팅겐대에 입학해 변호사가 됐다. 18세에 사민당 청년 당원으로 정치를 시작했고 1998년 총선 승리 후 녹색당과의 연정으로 총리에 올라 2005년까지 독일 총리를 역임했다. 당시 '유럽의 병자(病者)'로 불리던 독일을 '유럽의 패자(覇者)'로 바꾸는 기틀을 마련했다. 2003년 3월 발표한 '아젠다 2010'(하르츠개혁)이 ...

가짜뉴스 [fake news] 경제용어사전

... 이용자들은 자극적인 내용을 접하자마자 '공유(share)' 버튼을 눌렀다. 이 가짜뉴스에 대한 공유나 댓글 건수는 각각 96만건, 79만건에 달했다. 미국만의 일이 아니다. 전 세계가 '가짜뉴스와 전쟁'을 벌이고 있다. 독일 정부는 2017년 3월 가짜뉴스나 증오 표현을 방치하는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기업에 최대 600억원 벌금을 부과 하는 법안을 추진하기로 했다. 올해 총선을 앞두고 있어 가짜뉴스가 여론을 선동할 가능성이 농후하다는 판단에서다.

한국형 양적완화 경제용어사전

2016년 4월13일 실시된 총선에서 새누리당이 꺼낸 공약중 하나. 경기부양 등을 위해 한국은행이 돈을 더 찍어야 한다는 것이었으나 이 아이디어는 국책은행 지원 방안으로 변신했다. 이에 대해 한국은행은 반대 입장을 표명했다. 무분별한 발권력 동원에 대한 비판도 일었다. 이에 따라 한국은행과 정부는 협상을 통해 `자본확충펀드'를 출범시키기로 했으나 이는 2016년 12월말 현재까지도 업계의 외면을 받고 있다.

님트 [not in my term] 경제용어사전

자신의 임기 중에는 환경 오염 시설물 설치, 구조조정, 미세먼지 대책, 연기금개혁, 방서성페기물 처분장 건설 대책등 주민들에게 인기 없는 일을 하지 않으려는 현상.

무역이득공유제 경제용어사전

... 피해를 지원하자는 게 골자다. 객관적인 조사를 위해 필요할 경우 민간단체나 개인, 연구기관에 협조를 요청할 수 있는 조항도 마련했다. 농민단체들의 피해 주장을 받아들일 수 있는 근거인 셈이다. 정부는 기업의 노력으로 얻은 성과를 조세 외에 별도 법률로 환수토록 하는 것은 자유로운 기업활동을 보장한 헌법에 위배된다는 입장이지만 총선이나 대선이 다가오면 표심을 잡으려는 정치권에 의해 주요 입법화 요구가 거세지는 등 주요 정치사안으로 떠오르곤 한다.

밀레니얼 세대 [Millenial Generation] [Mill] 경제용어사전

... 나타났다”고 말했다. 밀레니얼 세대는 정치에 무관심한 듯 보이지만 부당하다고 느끼는 일에는 적극적으로 목소리를 낸다. SNS를 타고 급속히 확산한 '미투'(#MeToo·성폭력 고발)와 '미넥스트'(#MeNext·총기규제 촉구) 시위가 대표적이다. 경기 침체에 빠진 유럽의 밀레니얼 세대는 투표권도 적극적으로 행사하기 시작했다. 가디언에 따르면 2017년 보수당에 참패를 안긴 영국 총선에서 35세 이하 청년층 투표율은 2년 전 선거보다 12%포인트 급증했다.

권역별 비례대표제 경제용어사전

국회의원 정수(300명)를 권역별로 인구 비례에 따라 나누고 그 의석을 정당 득표율에 따라 나누는 방식.

핑크 타이드 [Pink Tide] 경제용어사전

... 타이드'라고 이름 붙인 것은 공산주의 물결을 뜻하는 단어인 레드 타이드(Red Tide)와 구분하기 위하서다. 하지만 이후 석유 및 원자재 가격 하락에 따른 경제 위기, 지도자들의 부패 등으로 중남미 전체의 성장세가 둔화되면서 중도좌파의 인기가 급격하게 떨어지는 추세이다. 베네수엘라의 좌파정권은 2015년 총선에서 우파에게 패배 했다. 또한 과테말라(2015년 10월), 아르헨티나(2015년 11월)등에서도 우파 출신의 후보가 대통령으로 당선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