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44건

아동수당 경제용어사전

... 우리나라에서는 2018년 9월 도입됐다. 부모 소득과 상관없이 만 6세(9월부터 7세) 미만 모든 아동에게 월 10만원씩 지급되고 있다. 여당인 더불어민주당은 이 수당을 만 8세까지 확대하는 법안을 2018년 9월 국회에 제출했다. '출산주도성장'을 내세우고 있는 자유한국당은 한술 더 떴다. '중학생에게도 아동수당을 지급해야 한다'며 만 15세까지로 확대하는 법안을 2018년 11월 발의했다. 예산정책처는 아동수당을 8세까지 확대하면 연평균 1조2854억원, 15세까지 ...

미마모리산업 [見守り] 경제용어사전

일본에서 고령화와 저출산을 극복하는 과정에서 개발한 기술과 상품들을 일컫는 말. `미마모리'는 `지킴이'라는 뜻으로 일본은 고령화 사회에 대한 대응전략을 보험가입 같은 수동적 대책에서 '지킴이 산업'을 통해 노인과 어린이들의 사고나 의료 의존도를 직접적으로 줄이는 적극 대응책으로 전환했다. 초기 지킴이 산업 상품들은 통신기기를 활용해 홀로 사는 부모의 안부를 확인하는 간단한 것들이었다. 코끼리 밥솥으로 한국 주부들에게도 친숙한 조지루시의 아이폿(I-PoT)은 ...

출생시민권제도 [birthright citizenship] 경제용어사전

... 자동적으로 미국 시민권을 부여하는 제도.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2018년 10월 31일(현지시간) 중간선거 유세에서 “미국에 침입하는 누구라도 아이를 낳으면 바로 그 아이는 영원히 미국 시민이 된다. 대단하다”며 “이 제도가 원정출산이라는 거대한 산업을 창출했다”고 비판했다. 이어 “원정출산으로 태어난 아이들에게 연 수십억달러가 들어가는 미국 시민의 모든 혜택을 누릴 자격이 즉각 주어진다”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트위터에서도 출생시민권 제도의 근거인 수정헌법 ...

지방교육 재정교부금 [地方敎育] [financial grants for local education] 경제용어사전

지방교육재정교부금은 지방자치단체의 교육행정 재원을 국가가 지원하기 위해 1971년 도입됐다. 전국 초·중·고 교원 월급과 학교 시설 확충 등 비용은 대부분 지방교육재정교부금에서 충당한다. 그러나 경제성장 과정에서 출산율 감소와 고령화로 인구 구조에 변화가 일면서 지방교육재정교부금 개혁에 관한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다. 박근혜 전 대통령은 집권 당시인 2015년 1월 청와대 수석비서관회의에서 “학생 수가 줄어들고 있는데 세수가 늘면 지방교육재정교부금이 ...

초고령사회 경제용어사전

... 지원토록 했다. 고령자가 일하기 쉬운 다양한 고용 형태를 창출하고, 컴퓨터 등을 활용한 재택 근무자 수도 늘리도록 했다. 후생성 산하 국립사회보장 인구문제연구소에선 2060년까지 인구 1억명 선을 사수한다는 목표(1억 총활약) 아래 30년 가까이 출산장려 지원, 육아·복지 지원, 의료보험제도 개선 관련 연구를 하고 있다. 일본 정부는 2015년엔 1억 총활약 전담 장관을 임명하고 전담 조직을 만들어 보육과 노인 간병, 고령자 취업 등을 지원토록 했다.

취업규칙 경제용어사전

... 정하고 이런 노동규칙을 담은 '모델 취업 규칙'을 발표할 계획이다. 일본의 정규직 부업허용정책은 국내 기업에도 많은 영향을 미칠것으로 보인다. 국내 법규엔 정규직 근로자가 겸업이나 부업을 해도 되는지에 관한 규정 자체가 없다. 저출산에 따른 노동력 부족 현상이 코앞으로 다가왔다는 점을 감안하면 대책 마련이 시급하다는 지적이 나온다. 대부분 국내 기업은 자사 정규직 사원의 겸업과 부업을 엄격히 제한하고 있다. 일부 기업은 겸업 금지 조항 등을 근로계약서에 못 ...

돌리 [Dolly] 경제용어사전

... 처음 체세포 핵치환법의 가능성을 제기한 뒤 각국에서 소와 돼지, 양 등 다양한 연구가 경쟁적으로 시작됐는데 돌리가 가장 먼저 성공하면서 첫 복제동물이 됐다”고 말했다. 돌리는 1998년 새끼 암양 보니를 포함해 모두 여섯 마리를 출산했다. 보니는 세계 첫 복제양 엄마를 가진 덕분에 최초 복제양의 새끼가 됐다. 돌리가 태어난 뒤 1999년 한국에선 황우석 전 서울대 교수가 복제소 영롱이와 복제 젖소를 탄생시킨 데 이어 각국에서 소, 돼지, 개, 고양이 등 20종이 ...

1억 총활약 사회 경제용어사전

2050년 이후에도 인구 1억명을 유지하는 사회. 2015년 10월 아베 신조 일본 총리가 저출산·고령화 문제를 극복하고 목표로 내세운 사회를 말한다. 일본은 `1억 총활약사회'를 만들기 위해 현재 1.4명인 합계출산율을 1.8명으로 끌어올리는 정책을 추진하고 있다. 또한 2016년 12월 일본은 노동 규칙 등을 담은 '모델 취업 규칙'에서 정규직 노동자의 부업·겸업 금지 규정을 원칙적으로 허용하는 등 노동방식의 개혁도 추진하고 있다. 개정안에 따르면 ...

1억총활약담당상 경제용어사전

2050년 이후에도 일본 인구 1억명을 유지하는 사회인 `1억 총활약사회'를 만들기 위해 현재 1.4명인 합계출산율을 1.8명으로 끌어올리는 정책을 맡게 될 일본 내각부의 특명 담당 장관. 2015년 10월 아베 신조 일본 총리가 개각을 단행하면서 저출산·고령화 문제에 대응하기 위해 신설했다. 측근인 가토 가쓰노부 관방부 부장관이 임명됐다.

출산 크레딧제도 경제용어사전

... 낳으면 12개월, 셋째아의 경우 18개월, 넷째아는 48개월, 다섯째 이상은 50개월의 연금 가입기간을 추가해주는 제도. 자녀 인정 범위에 친생자뿐 아니라 양자ㆍ입양 자녀도 포함된다. 2008년부터 도입 시행되고 있다. 하지만 출산 크레딧제도는 재정부담이 매우 큰 복지정책으로 손꼽힌다. 2015년 10월 19일 강혜련 이화여대 경영학과 교수는 "출산 크레딧 때문에 2083년까지 매년 평균 3조원의 예산이 정부가 부담해야 할 부채로 쌓이게 될 것"이라고 지적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