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51-60 / 94건

그렉시트 [Grexit] 경제용어사전

... 실시되었는데 총선과정에서 긴축을 반대하는 급진좌파 시리자 당이 우세를 보이면서 그리스의 유로존 탈퇴설이 커지게 됐다. 그리스가 유로존을 탈퇴할 경우 그리스가 디폴트에 처하고 유로존이 와해될 것이라는 우려가 커져 전세계 금융시장이 상당한 충격을 받았다. 2012년 6월17일 신민당이 샤리자당과 2.4%의 득표차로 승리를 하고 트로이카가 요구한 긴축정책안을 받아들이면서 그렉시트에 대한 우려는 사라졌다. 하지만 2015년 1월 25일 그리스 총선에서 "긴축조건 재협상 채무탕감"을 ...

고릴라 글라스 [gorilla glass] 경제용어사전

미국 코닝사가 개발한 강화유리. 이온 강화 처리돼 일반유리에 비해 얇고 가벼우면서도 충격에 잘 버티는 장점이 있다. 이음새 없이 정교하게 디자인 된 IT제품의 커버 유리로 사용된다. 애플이 2007년 아이폰 에 고릴라 글래스를 최초로 적용한 스마트폰을 출시한 이래 삼성전자, LG전자, 모토로라 등도 자사의 스마트폰에 이 특수 강화 유리를 적용하고 있다. 이외에도 노트북, TV 등 다른 디스플레이 제품의 커버 글라스로도 사용되는 등 쓰임새가 ...

인구지진 [age-quake] 경제용어사전

영국의 인구학자 폴 월리스가 만든 용어로 고령사회의 충격을 지진(earthquake)에 빗댄 것이다. 그는 에이지퀘이크가 지진보다 훨씬 파괴력이 강하며 그 강도가 리히터규모 9.0에 달할 것으로 예측했다. 베이비붐 세대가 은퇴하는 2020년께 세계 경제는 에이지퀘이크로 뿌리째 흔들릴 것이며 한국도 피해를 크게 입는 국가 중의 하나로 예측했다.

어닝 쇼크 [earnings shock] 경제용어사전

시장 예상치를 훨씬 밑도는 실적을 말한다. 주가는 기업의 실적에 따라 향방이 결정되는데 발표한 실적이 예상치보다 떨어질 경우는 떨어지고 예상치 범위내에 있을 경우에는 횡보한다. 그러나 예상치보다 훨씬 떨어지는 경우는 주가에 충격을 준다고 해서 어닝 쇼크 (earnings shock)라고 한다.

시스템적 리스크 [systemic risk] 경제용어사전

금융기관 , 금융시장 등으로 이뤄진 금융시스템에 문제가 생겨 금융기능이 제대로 작동하지 못해 실물경제 에 심각한 충격을 줄 수 있는 위험을 의미한다. 호황기 때 대출을 늘리고 불황기 때 대출을 급격하게 줄이는 경기순응성 문제도 시스템적 리스크를 증가시키는 요인이다. 1990년대 이후 금융공학 의 발달로 파생상품 등 복잡한 금융상품이 급증했을 뿐 국내외 금융거래가 활발해지면서 금융회사 간 상호연계성이 높아진 점도 시스템적 리스크를 ...

역멘토링 [reverse mentoring] 경제용어사전

... 익히기 위해서이다. 역멘토링은 1999년 제너럴일렉트릭(GE)회장이던 잭 웰치가 최고경영자 (CEO) 시절 만들었다. 웰치는 1999년 영국 출장 중 말단 엔지니어로부터 인터넷 의 중요성에 대한 설명을 듣고 신선한 충격을 받았다. 웰치는 출장에 돌아온 직후 500명의 임원에게 직접 후배들을 선택하게 했다. 인터넷 사용법을 알려달라며 접근하라는 지시였다. 웰치도 20대 여성 직원의 멘티가 되었다. 웰치는 “역멘토링을 통해 새로운 생각을 접할 수 있었다”며 ...

ABS 수지 [acrylonitrile butadiene styrene copolymer] 경제용어사전

스타이렌·아크릴로나이트릴·뷰타다이엔의 3가지 성분으로 이뤄진 스타이렌 수지다. 가공하기 쉽고 내충격성이 크고 내열성이 좋아 자동차 부품·헬멧·전기기기 부품 등의 금속 대용으로 쓰인다.

초단타매매 [high-frequency trading] 경제용어사전

... 선진 시장에선 고빈도매매 거래 비중이 50%를 훌쩍 넘는다. 고빈도매매는 시장에 유동성을 공급해주고, 불합리한 가격 괴리를 막아주는 순기능이 있어 각국은 대체거래소(ATS)를 통해 적극 유도하기도 한다. 하지만 예기치 않게 시장에 충격을 주는 사태가 발생하는 부작용도 나타난다. 2010년 5월 6일 미국 다우지수가 특별한 악재도 없이 거래 종료를 15분 남기고 순식간에 998.5포인트(약 9%) 폭락한 사건이 대표적이다. 이를 '플래시 크래시(flash crash)'라고 ...

그린스펀 풋, 버냉키 콜 경제용어사전

... 그의 후임인 벤 버냉키 의장은 잦은 말바꿈으로 인해 시장의 안정을 얻지 못했다. 취임 초기에는 인플레이션 에 대한 언급 수위에 따라 증시가 요동을 친 적이 있었다. 인플레이션 우려로 금리 인상 가능성이 높아지면 ''버냉키 충격(Bernanki shock)''이라 불릴 정도로 주가가 급락했고,인플레이션이 통제 가능해 금리 인상 우려가 줄어들면 ''버냉키 효과(Bernanki effect)''라 표현될 정도로 주가가 급등했다. 버냉키 콜 (Bernanki ...

테크늄 [technium] 경제용어사전

... 문화, 예술, 사회 제도, 법과 철학 및 모든 유형의 지적 산물들을 포함하는 세계적이며 대규모로 상호 연결된 기술계를 가리키는 용어. 세계적인 IT 전문지 ''와이어드''의 공동 창간자이자 초대 편집장이었던 케빈 켈리가 기술의 진화론을 부각시킨 책 《기술의 충격》에서 제시한 개념이다. 그는 기술 스스로 원하는 것에 귀를 기울이고 기술의 목소리를 들어야 한다고 주장하며 테크늄은 독립적이고 자율적인 존재로 생물처럼 스스로 진화하고 성장한다고 주장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