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26건

딜리버리히어로 [Delivery Hero] 경제용어사전

... 사업 중이며 한국에선 배달앱 국내 2위 '요기요'와 3위 '배달통'앱 서비스를 운영하고 있다. 2019년 12월 딜리버리히어로는 배달의민족 서비스를 운영 중인 우아한형제들을 5조원에 인수했다. 이는 현대산업개발과 미래에셋대우 컨소시엄이 아시아나 항공 인수 가격으로 제시한 2조5000억원보다 두 배 높은 것으로 국내 유가증권시장 상장사인 현대건설과 GS 등의 시가 총액과 맞먹는 수준이다. #가치가 높은 이유? 해외에선 배달 서비스와 차량 공유 서비스 등 가입자 ...

이더리움 기업연합 [Enterprise Ethereum Alliance] 경제용어사전

이더리움 기반의 블록체인 애플리케이션에 대한 표준을 정하는 단체. 컨소시엄으로 영국 석유기업 BP, 산탄데르은행, JP모건체이스, 마이크로소프트, 인텔, 도요타 등 글로벌 대기업, 국내 삼성SDS, KEB하나은행이, 한화시스템, SK텔레콤, LG CNS 등 500여 기업이 가입돼 있다.

뱅크사인 경제용어사전

... 있는 인증서로 주거래 은행을 통해 스마트폰에 뱅크사인 앱(응용프로그램)을 내려받으면 다른 은행에서도 이용 가능하다. 유효기간도 3년으로 길어 매년 갱신할 필요가 없다. 은행연합회는 은행들과 함께 2016년 11월 '은행권 블록체인 컨소시엄'을 구성해 1년8개월여를 준비해왔다. 당초 서비스 개시는 2018년 7월 말로 예정했지만 준비가 늦어져 2018년 8월27일 서비스를 개시하기로 했다. 하지만 뱅크사인은 모바일에서만 이용할 수 있어 공인인증서를 대체하는 인증수단으로 ...

ID2020 경제용어사전

2030년까지 지구상 모든 사람들에게 디지털 신원을 제공하자는 UN 2030 지속가능개발목표(SDG)를 실현하기 위해 민간부문과 공공부문이 파트너십 형태로 구성한 컨소시엄을 말한다. 이 프로젝트는 블록체인을 이용하여 난민들도 현재 거주지에서 기본적인 교육 및 의료 서비스를 받기 위해 자신의 신분을 증명할 수 있는 서류를 가질 수 있게 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원래 디지털 화폐인 비트코인의 거래 원장 작성을 위해 개발된 기술인 블록체인은 이처럼 ...

민관합작투자사업 [public-private partnership] [PPP] 경제용어사전

... 버지니아주는 1995년부터 민간업자의 교통인프라 사업 참여를 허용하는 법을 제정했다. 미드타운 해저터널은 SKW 등 민간 6개 업체가 자금 조달부터 시공까지 일체를 맡았다. 주정부는 약간의 재정 지원과 행정 절차를 처리했다. 민간 컨소시엄은 터널 개통 후 58년간 시설을 운영한 뒤 주정부에 소유권을 이전한다. 한국에서도 익숙한 BOT(건설-운영-양도) 방식이다. 오브리 레인 버지니아주 교통부 장관은 “민간업자에게 연 10~12% 정도의 수익을 보장해준다”며 “민·관합작이어서 ...

신규 태평양 횡단 해저광케이블 [New Cross Pacific Cable System] 경제용어사전

아시아태평양과 북미 지역을 잇는 총 길이 1만4000㎞, 전송량 초당 80테라비트(1Tbps=테라비트는 1조비트)에 이르는 세계 최대 규모의 해저케이블로 2017년 개통될 예정이다. KT를 비롯 중국 차이나모바일·차이나텔레콤·차이나유니콤, 일본 소프트뱅크, 대만 칭화텔레콤, 미국 마이크로소프트 등 5개국 7개 회사가 참여하고 있으며 KT는 컨소시엄의 의장회사로 사업을 주도하고 있다.

공공기여금 경제용어사전

사업자가 토지를 개발할 때 용적률 등 규제를 완화해준 지방자치단체에 기부하는 돈. 개발에 따른 이익의 일정 부분을 공공에 돌려주는 제도다. 현금 외에 현물 기부도 가능하다. 서울시는 개발에 따른 토지가치 상승분의 20~48%를 공공기여 기준으로 정하고 있다.

총수익스와프 [total return swap] 경제용어사전

계약 당사자가 주식 등 기초자산에서 발생하는 수익과 비용을 상호 교환하는 약정. 일반적으로 총수익매도자(증권사)가 주가 변동에 따른 이익이나 손실을 매수자(운용사)에게 이전하고 그 대가로 약정 수수료(이자)를 받는 신종파생거래 기법이다. 이때 주식은 총수익매도자가 소유한 것으로 공시된다.

스레드그룹 [Threa Group] 경제용어사전

새로운 인터넷규약(IP)을 기반으로 한 무선 통신망 프로토콜을 통해 상호호환이 가능한 사물인터넷을 구현하기 위해 설립된 컨소시엄. 구글의 자회사이자 자동화(Home Automation) 전문회사 네스트랩스의 대표를 주축으로 2014년 7월 설립된 컨소시엄으로 실리콘랩스, 프리스케일, ARM, 예일시큐리티 등이 참여하고 있으며 삼성전자도 2014년 7월 16일 참여하기로 발표했다. 이 컨소시엄에는 프리스케일, ARM 등 반도체 관련 기업들들이 동참한다는 ...

올신얼라이언스 [AllSeen Alliance] 경제용어사전

2013년 12월 리눅스 재단이 사물인터넷 확산을 위해 설립한 범산업 컨소시엄. 이 연합은 상호운용 가능한 기기와 서비스를 만들 수 있도록 오픈 소프트웨어 프레임워크 개발을 위해 소프트웨어와 엔지니어링 리소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초기 프레임워크는 퀄컴인코퍼레이티드의 자회사인 퀄컴이노베이션센터가 제공한 '올조인(Alljoyn)' 오픈소스 프로젝트를 기반으로 하고 있다. 올조인은 운영체제(OS)나 하드웨어 종류에 상관없는 기기 간 연결 플랫폼이라는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