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3 / 3건

족저근막염 경제용어사전

... 호전시킬 수 있다. 체외충격파는 아픈 부위에 충격파를 쏴 족저근막을 정상 상태로 되돌리는 치료법이다. 보통 3회 정도 치료를 받으면 증상이 80% 정도 호전된다. 족저근막의 손상 정도가 심하면 근막의 일부를 잘라내는 수술이 필요하다. 쿠션감이 있는 신발을 신거나 바닥이 딱딱한 신발에는 깔창을 넣어 발바닥에 전달되는 충격을 줄이면 족저근막염을 예방할 수 있다. 바닥의 쿠션이나 깔창은 시간이 지나면 충격 흡수 정도가 떨어지므로 정기적으로 교체해 주어야 한다. 무리해서 ...

아우토슈타트 [Autostadt] 경제용어사전

독일 볼프스부르크에 있는 폭스바겐그룹 본사로, 테마파크, 출고센터, 박물관, 브랜드 전시관 등이 연계돼어 있다. 브랜드와 이미지를 업그레이드하는 데도 결정적으로 기여하고 있다. 일자리를 창출하고 지역 경제도 살리는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폭스바겐 본사 아우토슈타트는 연간 250만 명의 관광객이 찾는 명소가 됐다. 25만㎡ 부지에 남녀노소가 자동차를 다양한 방법으로 체험할 수 있는 테마파크로 조성돼 있다. 최고급 호텔 체인인 리츠 칼튼 호텔과 ...

그린 노마드 [Green Nomad] 경제용어사전

도시이던 시골이던 내가 머무는 공간 그 자체에서 정신적인 해방감을맛보아야한다는 도시의 유목민을 지칭한다. 이들은 자연을 찾아 떠나는 대신 집안을 자연풍으로 꾸민다. 도시안에 자연을 담아내거나 항상 캠핑장같은 주거 공간들이 바로 그린 노마드의 전형인셈이다. 이들을 겨냥한 상품으로는 자갈모양의 쿠션이나 나무모양을 연상케하는 냉장고등을 들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