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20 / 32건

역내 포괄적 경제동반자협정 [Regional Comprehensive Economic Partnership] 경제용어사전

... 등에서 수출 증대가 기대된다. 코로나19 유행으로 시장이 확대되고 있는 의료·위생용품도 이번에 관세 철폐 대상에 포함됐다. 구체적으로 인도네시아에 합성수지를 수출할 때는 5~10%, 필리핀에 화물자동차를 수출하면 1~30%, 태국에 의료용품을 판매하면 10%의 관세를 물었지만 RCEP 발효와 함께 사라진다. 한국의 지난해 대(對)아세안 수출은 951억달러(약 105조8900억원)로 전체 수출의 17.5%를 차지했다. 농수산물은 기존 FTA 개방 범위 이상의 ...

아시아 펀드패스포트 [Asia Regional Fund Passport] 경제용어사전

... 여권(Passport)처럼 회원국 공통의 표준화된 펀드 등록 절차를 도입해 국가 간 공모펀드 교차 판매를 활성화하기 위한 제도. 2011년 11월 APEC( 아시아 태평양 경제협력체 )에서 호주가 처음으로 제안했으며 2016년 우리나라와 일본, 태국, 호주, 뉴질랜드 등 5개국이 양해각서를 체결하고 시행 준비작업을 벌여왔다. 2019년 10월말 아시아 펀드 패스포트의 국내 시행을 위한 자본시장법 개정안이 국회 본회의를 통과한데 이어 2020년 1월 20일에는 입법 예고됨에 따라 2020년 ...

투자개방형병원 경제용어사전

... 주요국 중에선 일본 네덜란드 등 일부 국가만 금지하고 있다. 제주도와 경제자유구역에만 세울수 있다. 투자개방형 병원을 통해 외국인 환자를 유치하면 새로운 산업이 열리고 국내 의료기관의 경쟁력을 높일 수 있다고 판단했기 때문이다. 태국 범룽랏병원, 싱가포르 파크웨이병원과 래플스병원 등이 벤치마킹 대상이 됐다. 이들 국가는 투자개방형 병원을 통해 외국인 환자 유치 산업을 전략적으로 육성했다. 국내 사정은 다르다. 국내에서 의료기관을 세울 수 있는 주체는 의사 개인과 ...

메콩강유역개발사업 [The Greater Mekong Subregion] 경제용어사전

인도차이나 반도 6개국을 관통하는 메콩강 유역 공동개발사업으로 관련 당사국들은 태국, 라오스, 캄보디아, 베트남, 미얀마, 중국 운남성을 말하며, GMS 6개국 이라 부른다. 이 사업에는 GMS 6개국을 비롯해 한국, 일본,, 독일, 아세안, 아시아 개발은행, UN개발계획 등 모두 24개국 17개의 국제조직이 참여하고 있다.

동남아시아국가연합 [ASEAN] 경제용어사전

말레이시아, 태국, 싱가포르, 인도네시아, 필리핀, 베트남, 브루나이, 캄보디아, 라오스, 미얀마 등 10개 국으로 이루어진 정치, 경제, 문화 공동체. 평화협력, 공동번영의 기본 목적 하에 매년 11월에 회원국 정상들이 화합하는 정상회의를 갖는다.

아세안+3 경제용어사전

1998년 ASEAN 10개국(말레이시아, 태국, 싱가포르, 인도네시아, 필리핀, 베트남, 브루나이, 캄보디아, 라오스, 미얀마)과 한국, 일본, 중국이 설립한 국제회의체. 주로 금융 · 경제 문제에 대한 역내국간 상호협력 강화 방안에 대해 논의하고 있다.

스트롱 하우스 경제용어사전

주로 중국과 홍콩을 비롯한 아시아 증시나 기업 인수·합병( M&A ) 및 지분 투자에 참여하고 있는 국제 투자 금융회사.''팬 아시안 캐피털컴퍼니''라는 모기지 론 전문 업체를 설립해 홍콩과 중국의 주택금융 시장에 진출했고 태국 주택공사에는 주택 정책 자문을 해주고 있다.

G22 경제용어사전

G7과 우리나라, 아르헨티나, 호주, 브라질, 중국, 홍콩, 인도, 말레이시아, 멕시코, 폴란드, 러시아, 싱가포르, 남아공화국, 태국, 인도네시아 등 15개 개도국이 모인 그룹. 1997년 아태경제협력체(APEC)회의에서 빌 클린턴 미 대통령이 제의하고 이듬해 IMF총회에서 처음 모임을 가졌다.

범아시아전자상거래연맹 [Pan Asian e-Commerce Alliance] 경제용어사전

동아시아 전자무역 실현을 위해 협력사업을 추진하는 주요 전자 무역사업자간 협의체. 회원사는 한국, 중국, 일본, 대만, 홍콩, 싱가포르, 말레이시아, 마카오, 태국 등 9개국이다.

아시아채권기금 [Asia Bond Fund] 경제용어사전

... Meeting of East Asia-Pacific Central Banks · EMEAP) 주도로 외화자산의 일부를 회원국이 발행하는 달러화 채권에 공동 투자하여 2003.6. 설립된 10억 달러 규모의 국제펀드. 역내 민간기업들에 대한 장기자금을 안정적 공급하는 것을 설립목적으로 한다. 기금운영주체는 BIS( 국제결제은행 )이고, 한국·중국·일본·홍콩·싱가포르·태국·말레이시아·필리핀·인도네시아·호주·뉴질랜드 등 11개국 중앙은행이 가입되어 있다.